전체기사

2017.12.06 (수)

  • -동두천 -5.2℃
  • -강릉 -0.4℃
  • 맑음서울 -3.3℃
  • 구름조금대전 -1.7℃
  • 구름많음대구 -3.1℃
  • 맑음울산 0.0℃
  • 구름조금광주 -0.7℃
  • 맑음부산 3.6℃
  • -고창 -0.5℃
  • 흐림제주 7.3℃
  • -강화 -3.6℃
  • -보은 -4.0℃
  • -금산 -2.9℃
  • -강진군 -0.7℃
  • -경주시 -3.3℃
  • -거제 2.0℃

경제

광동제약, ‘웹어워드코리아’ 2개 부문 수상


 

[시사뉴스 조아라 기자] 광동제약은 ‘제14회 웹어워드코리아’에서 ‘비타500 캠페인’ 사이트가 이벤트 프로모션 부문 대상을,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이 기업 SNS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웹어워드코리아는 국내 인터넷전문가 3000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단이 한해 동안 새롭게 개발하거나 리뉴얼한 웹사이트를 대상으로 우수한 곳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다. 비주얼 디자인, UI 디자인, 기술, 콘텐츠, 서비스, 마케팅 등 총 6개 부문 18개 평가지표를 바탕으로 수상 웹사이트를 정한다.
 
이벤트 프로모션 부문 ‘비타500 캠페인’ 사이트는 네티즌에게 최적화된 사용자 환경(UI)과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비타500의 올해 캠페인 메시지인 ‘나이를 거꾸로 마셔요’를 주제로 TVCF와 이벤트, 비타민C 관련 콘텐츠 등을 흥미롭게 경험할 수 있어 큰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꿈꿔라 청춘! 힘내라 고3!’ 이벤트를 진행해 총 10만5000건 이상의 수능 응원 메시지를 받는 등 기업과 소비자 간 쌍방향 소통을 이끌어내고 있다.
 
기업 SNS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은 광동제약 공식 페이스북에 연재되는 사회공헌 콘텐츠다. 환경미화원, 장애인 이동 봉사단 등 우리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비타민 시민’을 선정해 ‘비타500’을 선물하는 캠페인이다. 선정된 인물이 다음 사람을 추천하는 감사 릴레이 형식으로, 관련 내용은 매월 1·3주 월요일 오후 5시에 게재된다. 이 캠페인은 네티즌 사이에서 잔잔한 감동을 자아내며 SNS를 통해 널리 전파되고 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캠페인 사이트와 페이스북을 비롯한 다양한 SNS 채널을 통해 소비자와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하며 참여를 이끌어내고 있다”며 “네티즌 참여와 공유를 토대로 브랜드가치를 제고해 나가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캠페인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14회 웹어워드코리아 시상식은 오는 14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에서 열릴 예정이다.




[심층]현대모비스, 장안동부품상가 소상인 장악 전말②
[시사뉴스 이동훈 기자] 현대모비스가 자동차부품 시장을 독과점하기 위해 장안평 자동차부품상가의 소상공인들을 견제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국내외 제3자 경유 등 일체를 막론하고 외국인에게 부품을 판매해서는 안된다는 계약 조항을 자사 대리점들에게 강요하고 영업장을 폐쇄시킨 것은 상대적으로 부품 공급 가격이 싼 소상공인들을 고사시켜 평균 2배 이상 비싼 자사의 순정부품을 팔기 위한 현대모비스의 전략이라는 의미이다. 현대모비스 감시팀 건재“여기가 북한인가요” 지난 11월29일, 서울 답십리 장안평자동차부품상가는 여전히 현대모비스의 상권 침탈로 인해 몸살을 앓고 있었다. 소상공인들은 현대모비스가 우월적 지위를 앞세워 부품시장을 빼앗아 가고 있다고 입을 모았다. 자동차부품상가의 한 제보자는 “여전히 문제의 현대모비스 감시팀이 있는 주상복합오피스텔 내 사무실이 사라지지 않았습니다. 북한 독재정권에서 살고 있는 기분입니다”라고 본지에 알려왔다. 영업장이라고 하기엔 간판도 없었고, 문 앞까지 가서야 불투명 쇼윈도에 새겨진 현대모비스라는 이름을 발견할 수 있는 바로 그 사무실이다. (*참조:시사뉴스 517호 [르포] 장안평자동차부품상가 ‘현대모비스판 노예문서’ 있다? 편)






[특집ㅣ양평군] 김선교 군수 “양평은 살고 싶은 도시, 누구나 행복한 도시”
[시사뉴스 양평=강기호 기자] 빼곡하게 들어선 빌딩들, 답답한 도시의 일상을 벗어나 공기 좋고 물 좋은 곳에 터를 잡고 자연을 벗 삼아 여유롭게 사는 것은 이 시대 모든 직장인들의 로망이다. 이러한 로망을 반영한 ‘은퇴 후 살기 좋은 도시’가 최근 조사돼 발표됐다. 제주도와 강원도 속초시에 이어 경기도 양평군이 3위에 꼽혔다. 이어 강릉과 춘천, 원주와 여수, 용인과 파주, 천안 순으로 설문조사 결과가 발표됐다.이러한 평가와 함께 ‘누구나 살기 좋은 도시’, ‘모두가 함께 행복하고 건강한 도시’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양평의 모습을 재조명해본다. 천혜의 자연환경 사통팔달의 교통망은 보너스 답답한 도시를 벗어나 자연의 일상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천혜의 자연환경은 필수다. 그 중에서도 배산임수(背山臨 水)의 입지는 주거 지역으로서 최고로 손꼽히며 양평에서는 듬직한 용문산을 등지고, 수려한 남한강을 조망할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이와 함께 서울과 강원도를 잇는 제2영동고속도로와 충청 이남의 내륙지방을 연결하는 중부내륙고속도로도 쾌적한 주거여건 조성에 한 몫하고 있다. 문산에서 서울을 거쳐 지평에 이르는 경의중앙선도 주민의 교통복지 실현에 기여하고 있으며, 지난해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