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4.23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1℃
  • 구름조금강릉 11.4℃
  • 연무서울 15.6℃
  • 구름많음대전 16.7℃
  • 박무대구 12.4℃
  • 구름많음울산 12.5℃
  • 구름많음광주 16.6℃
  • 흐림부산 15.3℃
  • 흐림고창 14.2℃
  • 제주 18.0℃
  • 구름많음강화 13.4℃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4.5℃
  • 흐림강진군 15.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경제

'아·좋·아' 아파트 청약 경쟁률 높은 이유 있었네

아파트 매매 거래량 가장 높은 30~40대 실수요자, 교육 및 주거환경이 주거 선택 주요 기준



[시사뉴스 김수정 기자] 어린 자녀를 둔 30∙40대 실수요자들이 내 집 마련에 나서면서 아이 키우기 좋은 아파트 일명 '아∙좋∙아' 단지가 주목을 받고 있다. 어린 자녀를 가진 부모에게 아이들을 잘 키우기 위한 교육 및 주거환경은 주거 선택에 주요 기준이 되기 때문이다.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2016년 부동산 시장 동향 및 2017년 전망'자료에 따르면 35~44세까지의 아파트 매매가 다른 연령대 대비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난다. 2015년 기준, 35~44세까지 아파트 매매거래량은 27만여 가구로 전체의 34%를 차지했을 정도다.

이들이 주택시장의 주 구매층으로 떠오르면서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범죄나 안전사고 없이 안심하고 통학할 수 있는 학교 인접 단지나 통학 거리가 짧은 곳으로 수요가 몰리고 있다. 학교와 인접해 범죄와 안전사고 위험이 상대적으로 적은 아파트는 주택 시장 침체기에도 꾸준히 팔리는 '스테디셀러'로 통한다.

또 단지 주변이 산이나 공원으로 둘러싸인 곳은 아이들의 심신을 단련시키고 자연을 벗삼아 활동할 수 있는 최고의 '자연 놀이터'로 활용 될 수 있어 인기다. 층간소음에서 자유로울 수 없는 아파트 주거환경에서 아이들이 자연 속에서 놀면서 창의력과 관찰력을 기를 수 있어 아이들을 키우기 좋은 환경으로 꼽힌다.

초등학교 인접 단지를 중심으로 매매가도 차이가 난다. 국토부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서울 양천구 목동초교와 바로 맞닿아 있는 '신정동 아이파크(02년 입주)' 전용면적 84㎡의 경우 지난 2월 8억2500만원(3층)에 거래됐다.

반면, 두 블록 가량 떨어져 있는 '명지해드는터'(03년 입주)는 전용면적 84㎡가 1월 6억4800만원(22층)에 거래돼 '신정동 아이파크'보다 1억7700만원 낮게 거래됐다. 같은 동네에 입주시기가 비슷한 단지임에도 교육환경이 우수한 경우 매매가가 더 높았다.  

청약 경쟁률도 거세다. 작년 11월 부산 금정구 부곡동에 분양한 '부산대역 삼한골든뷰 에듀스테이션'은 1순위 청약 경쟁률 평균 41.7대 1, 전용면적 59㎡는 최고 196.47대 1을 기록했다. 단지명에서도 교육환경의 우수성을 드러낸 단지다.  

부산진구에 작년 3월 분양한 '부산연지 꿈에그린'은 1순위 청약 경쟁률이 평균 228.28대 1, 전용면적 84㎡는 최고 272.63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단지 인근으로 녹지가 풍부하고 학교가 가까워 안전한 통학이 가능한 환경으로 학부모들의 수요를 이끌어냈다는 평이다. 

이처럼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에서 자녀를 양육하려는 학부모들이 늘어나면서 이들이 선호하는 요건을 갖춘 분양 단지가 주목을 받고 있다.

대림산업은 5월8일~10일 3일간 부산광역시 북구 만덕동 만덕5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지구 내 2블록에 공급하는 'e편한세상 금정산'의 정당 계약을 실시한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28층, 11개동 총 1969가구 중 전용면적 59~84㎡ 1216가구가 공공분양으로 일반에 공급된다. 도보권에 초중교가 위치한 학세권 아파트로 상학초(도보 5분), 만덕중(도보 10분)이 가까워 통학 여건이 우수하다. 
 
현대산업개발과 대림산업은 이달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신동 68번지 일대에 바구멀1구역을 재개발하는 '서신 아이파크 e편한세상'을 분양한다. 지하 2층~지상 20층 21개동 전용면적 34~116㎡ 총 1390가구 중 890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서신초와 한일고가 단지와 맞닿아 있어 자녀들의 통학에 유리하고, 그 밖에 서신중, 진북초·고, 전주대학교, 전북대학교 등 다수의 학교와 명문학원가가 근거리에 위치해 있어 학부모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금성백조도 이달 대구 북구 연경지구 C-3블록에 '대구 연경 금성백조 예미지'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18층 12개동 전용면적 78~101㎡ 총 711가구 규모다. 단지 바로 뒤 초·고교와 유치원이 신설될 예정으로 아이들의 안전한 통학이 가능하다.  

대우건설은 5월 경기도 수원 대유평지구(구 KT&G부지)에서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를 공급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59~149㎡ 14개동 2355가구 규모다. 단지 바로 앞 송림초, 명인중, 장안고등이 있어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수성고, 경기과학고 등 명문학교와도 가깝다. 정자동 일대의 명문학원가도 도보이용권에 있다. 
 
금강주택은 5월 인천 남구 도화도시개발지구 2-3블록에 '인천 도화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면적 59~84㎡ 총 47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인근으로 인천대학교 제물포 캠퍼스를 비롯해 약 15개의 초·중·고교가 밀집되어 있어 수준 높은 교육환경을 자랑한다. 단지 맞은편에 어린이도서관 및 어린이집이 인접해 있다.





배너

위성백 예보사장의 이상한 임원 임명..초록동색?
[시사뉴스 기동취재반]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 취임 후 예보의 이사회 구성이 거의 전부 새로운 인물로 교체됐다. 박근혜 정부에서 임명된 비상임 이사 1명을 제외한 나머지 전부가 현 정부 들어 교체됐고, 이중 9명은 위성백 현 사장 임기에 임명됐다. 그런데 이사회의 인적 구성을 보면 예금보험공사에 알맞은 전문성을 갖춘 인사인지 의문이다. 또한 채용공고에 따른 제대로 된 심사를 했는지도 의문이다. 특히 신한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할 것 없이 채용비리 관련 재판이 사회적 이슈임에도 예보가 이러한 흐름을 따르고 있는지 짚어볼 문제이다. 위성백 사장의 임원추천위원회의 아리송한 기준 위성백 사장은 국내 금융산업의 중추적인 위기관리기구로서 예금자 보호와 금융제도의 안정성 유지에 소임을 다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숫자로 대변되는 금융에 전문성은 필수불가결한 요소라 할 수 있다. 특히 예보는 중추적인 위기관리기구다. 아무리 다양성을 강조한다고 하더라도 예보의 성격상 금융 지식에 대한 전문성이 있어야 한다. 그러나 2019년 4월 17일 기준 예보 이사회 구성을 보면 상임이사와 비상임이사를 합한 14명 중 비금융출신이 7명을 차지하고 있다. 예금보험공사 출신은 단 3명에

홍철호 “김포한강선 반영하는 국토부 4차 광역교통계획 용역 긴급실시”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홍철호 의원(자유한국당, 경기 김포시을)은 김포한강선(5호선 김포 연장) 계획을 국토교통부의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에 반영하기 위한 연구용역이 ‘긴급 추진’된다고 밝혔다. 홍철호 의원이 입수한 국토부의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 과업지시서’에 따르면, 국토부는 김포한강선 등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의 발표(‘18.12)에 의한 ‘변화된 정책 여건’을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에 반영하도록 하는 내용을 과업지시서상 포함시킨 것으로 확인됐다.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에는 대표적으로 김포한강선과 김포-계양 고속도로 사업계획 등이 포함돼있다. 앞서 홍철호 의원은 국회 국토위의 전체회의, 국정감사 및 정부예산안 심의 때 “김포한강선 사업계획을 다가오는 2021년에 시행될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상 ‘최우선 선정사업’으로 반영할 필요가 있다”고 수차례 주장하며, “김포한강선 계획 자체를 아예 연구용역 과업지시서에 특정하여 명시할 것을 요구”한 바 있다. 이에 국토부는 김포한강선 등을 비롯하여 지난해 12월 발표한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을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에 반영하기 위해 과업지시서상


박기열 서울시의회 부의장, “서리터널, 서울시-시의회 협력 통해 40년 숙원 해결”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박기열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동작3)이 지난 21일 오후 3시 방배동 황실자이아파트 앞 서리풀터널 입구에서 열린 서리풀터널 개통식에 참석해 축사를 전했다. 이 날 개통식에는 박기열 부의장을 비롯한 서울시의회 의원들과 박원순 서울시장 등이 참석해 터널 개통을 위해 힘쓴 관계자 노고를 치하하고, 오랜 공사기간 동안 소음과 분진을 견뎌온 인근 지역 주민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총 연장 1,280m의 서리풀터널은 동쪽 서초역과 서쪽 내방역을 왕복 6~8차로로 관통한다. 국군정보사령부 부지에 막혀있던 서초대로가 서리풀터널이 개통되며 40년 만에 완전히 연결됐다. 터널 개통 이전 기존 이 구간을 이동하기 위해서는 주변 방배로, 효령로, 서초중앙로 등 도로를 통해 우회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하지만 서리풀터널 개통으로 출·퇴근 시간대 30분가량 걸리던 내방역에서 강남역 구간 통행시간이 20분 이상 단축될 것으로 보이며, 인근 이수역, 남성역, 숭실대입구역부터 강남역 구간 또한 통행시간이 줄어들 전망이다. 또한 보행자 중심 교통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당초 계획보다 터널 길이를 45m 늘려 횡단보도를 설치했다. 터널 상부에는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