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4.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0.2℃
  • 흐림강릉 15.2℃
  • 구름조금서울 20.1℃
  • 구름많음대전 18.6℃
  • 구름많음대구 20.5℃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17.9℃
  • 흐림부산 16.2℃
  • 흐림고창 14.1℃
  • 구름많음제주 17.0℃
  • 맑음강화 15.5℃
  • 구름많음보은 16.4℃
  • 구름많음금산 17.6℃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20.2℃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경제

[분양동향] 5월 4주, 일정연기 속출에 '혼돈'



[시사뉴스 김수정 기자] 5월 넷째주 분양시장은 '혼돈'이 예상된다. 

당초 6월 지방선거 전인 5월 중 분양물량이 쏟아질 것이라는 전망과 달리 분양일정이 연기되는 곳들이 속출하고 있는 것이다. 이는 정부가 분양현장의 분양대행 업무를 건설업 등록 업체만 허용한다는 '무등록 분양대행업체 분양대행 업무 금지'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18일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5월 4주 청약접수를 받는 곳은 총 14단지, 총 3572가구로 집계됐다.

쌍용건설이 용마산역 쌍용예가 더 클라우드를 분양한다. 지하철 7호선 용마산역 역세권이다. 도보권에 초·중·고교가 있고 용마폭포공원, 홈플러스, 면목시장, 구민회관, 주민센터 등의 생활 인프라 시설이 가깝다.

포스코건설이 달서 센트럴 더샵을 조성한다. 달구벌대로, 남대구IC, 서대구역(KTX 예정) 등의 도로가 가깝고 시내외 버스노선과 대구 지하철 1호선 성당못역, 2호선 감삼역 이용이 편리하다.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백화점 등의 생활 편의시설 이용이 편리하고 덕인초, 성당중, 대건고 등의 학군을 갖는다.

한국건설이 오룡지구 한국아델리움 위너스를 선보인다. 단지와 남악IC가 연결돼 있어 차량으로 시내외 진출입이 편리하다. 단지 바로 앞 초·중·고교 학교용지가 있으며 근린공원과 수변공원도 가까워 쾌적하다.

유승종합건설이 강릉 유천 유승한내들 더 퍼스트를 분양한다. KTX 강릉역이 가깝고 강릉IC와 7번국도가 인접해 있다. 주변엔 개교 예정인 초교가 있으며 강릉시청, 강릉고속버스터미널, 강릉우편집중국 등의 시설도 가깝다.

이외에 △경기 오산시 지곶동 e편한세상 오산세교 △경기 안양시 안양동 안양 센트럴 헤센 2차 △경기 군포시 대야미동 군포송정 A-1(국민임대) △인천 동구 송림동 인천송림 파인앤유 △대구 동구 용계동 대구 안심 시티프라디움 △부산 서구 서대신동 대신 더샵 △부산 해운대구 우동 부산 해운대자이2차 △대구 북구 연경동 대구 연경 대광로제비앙 △충북 음성군 감곡면 음성감곡 대신리치빌 △전북 전주시 평화동 전주 평화 3차 골드클래스 등이 청약을 받는다.

금주 오픈 예정인 모델하우스는 12곳이다.

서울에서는 4개 단지가 오픈한다. △서울 강동구 상일동 고덕자이(전용면적 72~84㎡, 총 1824가구)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신길파크자이(전용면적 59~111㎡, 총 641가구)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 홍제역 효성해링턴 플레이스(전용면적 39~114㎡, 총 1116가구) △서울 서대문구 북아현동 힐스테이트 신촌(전용면적 37~119㎡, 총 1226가구) 등이다.

경기도에서는 △경기 용인시 동백동 신동백 두산위브더제니스(전용면적 69~84㎡, 총 1187가구) △경기 의왕시 오전동 의왕 더샵 캐슬(전용면적 59~113㎡, 총 941가구) 등이다. △경기 안양시 호계동 평촌 어바인 퍼스트(전용면적 39~84㎡, 총 3850가구 △경기 하남시 망월동 하남 미사역 파라곤(전용면적 102~195㎡, 총 925가구) △경기 군포시 금정동 힐스테이트 금정역(전용면적 72~84㎡, 총 843가구) △경기 과천시 갈현동 과천 센트레빌(전용면적 84~176㎡, 총 100가구) 등 6곳의 모델하우스가 오픈된다.

광역시 및 이외 지방도시에서는 △부산 북구 화명동 화명 센트럴 푸르지오(전용면적 39~84㎡, 총 886가구) △경남 창원시 회원동 창원 마산회원2구역 두산위브(전용면적 39~84㎡, 총 2103가구) 등 2곳의 모델하우스가 열린다.





배너

위성백 예보사장의 이상한 임원 임명..초록동색?
[시사뉴스 기동취재반]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 취임 후 예보의 이사회 구성이 거의 전부 새로운 인물로 교체됐다. 박근혜 정부에서 임명된 비상임 이사 1명을 제외한 나머지 전부가 현 정부 들어 교체됐고, 이중 9명은 위성백 현 사장 임기에 임명됐다. 그런데 이사회의 인적 구성을 보면 예금보험공사에 알맞은 전문성을 갖춘 인사인지 의문이다. 또한 채용공고에 따른 제대로 된 심사를 했는지도 의문이다. 특히 신한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할 것 없이 채용비리 관련 재판이 사회적 이슈임에도 예보가 이러한 흐름을 따르고 있는지 짚어볼 문제이다. 위성백 사장의 임원추천위원회의 아리송한 기준 위성백 사장은 국내 금융산업의 중추적인 위기관리기구로서 예금자 보호와 금융제도의 안정성 유지에 소임을 다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숫자로 대변되는 금융에 전문성은 필수불가결한 요소라 할 수 있다. 특히 예보는 중추적인 위기관리기구다. 아무리 다양성을 강조한다고 하더라도 예보의 성격상 금융 지식에 대한 전문성이 있어야 한다. 그러나 2019년 4월 17일 기준 예보 이사회 구성을 보면 상임이사와 비상임이사를 합한 14명 중 비금융출신이 7명을 차지하고 있다. 예금보험공사 출신은 단 3명에

문희상 측 "한국당 성추행 주장, 스스로 권위와 품격 지켜야"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자유한국당의 성추행 주장에 대해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의원들이자 공당으로서 스스로 권위와 품격을 지켜줄 것을 촉구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국회 대변인실은 당시 한국당 의원들이 의장 집무실에 막무가내로 밀고 들어와 문 의장에게 고성을 지르고 겁박하는 폭거를 자행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대변인실은 "한국당 의원들이 문 의장을 에워싸고 당장 약속하라며 문 의장을 가로막아 사실상 감금사태가 빚어졌다"며 "국회 수장에 대한 심각한 결례이자 국회법과 절차를 무시하고 완력으로 정치적 목적을 달성하려는 행태로 의회주의를 부정하는 처사"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국당을 향해 "의회주의를 지키려는 문 의장의 노력을 존중하고 이날 의장실 점거 및 겁박 사태에 대해 공식 사과와 함께 재발방지를 약속해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24일 오전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인 오신환 의원의 사·보임 문제에 대해 항의하고자 의장실을 방문했다. 한국당은 이 과정에서 문 의장이 임이자 한국당 의원을 성추행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문 의장은 이날 의장실에 한국당 의원들이 몰려오자 "말씀할 분들은 접견실로 오라"며 퇴장하려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