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8.06.14 (목)

  • -동두천 19.7℃
  • -강릉 19.4℃
  • 흐림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2.3℃
  • 흐림울산 19.6℃
  • 구름많음광주 25.2℃
  • 흐림부산 21.6℃
  • -고창 25.4℃
  • 구름조금제주 24.4℃
  • -강화 19.8℃
  • -보은 21.5℃
  • -금산 23.4℃
  • -강진군 23.6℃
  • -경주시 20.4℃
  • -거제 21.1℃
기상청 제공

경제

KT, 3GPP 5G 표준 완성으로 5G 상용화 준비 박차

KT, 3GPP 80차 총회에서 NSA, SA 기술 총 망라한 주파수 표준 연구보고서 발표
글로벌 사업자들과 함께 5G SA 무선 표준 규격 개발도 성공적으로 완료


[시사뉴스 이명진 기자]  KT는 미국 라호야(La Jolla)에서 11~14일 개최된 3GPP(이동통신 표준화 국제 협력 기구) 80차 무선총회에 참여해 5G 표준 완성에 기여하고 5G 상용화를 위한 협력을 했다고 14일 밝혔다.


KT는 이 총회에서 NSA(Non-Stand Alone)와 SA(Stand Alone) 주파수 기술이 총 망라된 28㎓ 주파수 대역 연구보고서 최종본을 발표했다. 이번 연구보고는 국내 5G 주파수 대역 중 하나인 28㎓ 대역이 세계 최초의 5G 초고주파 표준 대역으로 정식 인정받았음을 의미한다.


KT는 3GPP 5G 연구과제 초기 논의단계부터 28㎓ 대역의 표준화를 주도적으로 진행해왔다. 특히, KT는 동 회의에서 대한민국 5G 상용 주파수인 3.5㎓와 28㎓간 연동기술 표준도 대한민국 사업자를 대표해서 제안했고 해당 기술의 조기상용화의 필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KT는 이번 무선 총회에서 글로벌 사업자들과 함께 5G SA 표준규격을 완료했다. 새롭게 완성된 SA 표준은 5G 코어망과 5G 무선망을 단독 연결하기 위한 표준으로, LTE망 없이 고정형 서비스와 이동성 관리까지 모두 5G 무선망을 이용해 처리할 수 있도록 개발된 순수 5G 기술이다.


KT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선보인 세계 최초 5G 서비스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NSA와 SA 기술을 모두 포함하는 ‘평창 5G 규격’을 개발하고 이를 바탕으로 한 5G 서비스를 구현했다. 특히 5G 커넥티드 버스를 위한 5G 자율주행 코스 등 5G 셀간 고속 이동성(핸드오버)을 요구하는 지역에서도 최적화된 망 설계와 운용을 통해 SA 기술 기반으로 끊김 없는 5G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제공했다.


KT 네트워크전략본부장 서창석 전무는 “KT는 기술 표준 외에도 상용 기술 등 5G 기술 전 영역에 있어 세계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KT는 5G 기술력을 기반으로 2019년 3월 세계 최초 5G 상용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반도 평화 기대감 속 민주 '최상의 성적표'
[시사뉴스 원성훈 기자] 지난 13일 실시된 전국 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재보궐선거는남북평화시대 개막을 이끈더불어민주당에 촛불민심이 결합되면서 여권의 압도적인 대승으로 끝났다. 민주당이 중앙권력에 이어지방권력까지 장악하는 이례적인 정치구도가 그려졌다. 반면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대구광역시장과 경북도지사를 배출하는데 그쳐 '역대 야권의 최악 참패'라는 성적표를 받았다.민주당은 '여당의 무덤'으로 알려진 지방선거에서 1998년 이후 첫 승리를 올린 것은 물론 2006년 새누리당의 전신인 한나라당의 대승(광역 12곳·기초 155곳)기록을능가하는금자탑을 세우게됐다. 14일 중앙선관리위원회개표 결과 민주당은 전체 17곳 광역단체장 선거 중에서14곳에서 승리했다.서울(박원순), 인천(박남춘), 경기(이재명) 등 수도권 3곳을 싹쓸이했다. 민주당 계열 정당이 수도권 전체에서 완승하기는이번이 처음이다. 최대 격전지로 평가받은부산·울산·경남에서도 깃발을 꽂았다.부산(오거돈), 울산(송철호), 경남(김경수)에서나란히 승리의 환호성을 질렀다. 민주당이 부·울·경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이처럼 완승을 거둔 것도 처음이다. 그간 민주당 계열 정당의 염원이었던 동진(東進)이 성공한 셈이




[시사칼럼] 천하 우락 재선거 (天下 憂樂 在選擧)
[시사뉴스 민병홍 칼럼니스트] 천하 우락 재선거 (天下 憂樂 在選擧). 세상의 근심과 즐거움은 선거에 달려있다는 200년 전 조선 순조 때 실학자 최한기의 말로 부산시 기장군에 가면 기장군 선관위가 도로 옆에 세워놓은 표석에 있다. 국민의 근심과 즐거움은 바른 선거를 통해서 이루어진다는 뜻으로 해석한다. 국민에게 행복과 즐거움을 주는 정치인을 바로 보고 선거를 해야 한다는 뜻이다. 천하 우락 재선거 작금의 선거가 기왕이면 부모형제인 가족이 우선이고 친척이 우선이고 동성이 우선되는 혈연선거로 전락되어 있고, 기왕이면 같은 학교의 선후배로 우선되는 학연선거로 연결되어있고, 기왕이면 결혼식에 축의금을 보내거나 상가에 부조금을 보낸 사람이 우선이고, 그래도 자주 만난 사람으로 커피라도 한잔 산 사람이 우선되는 지연선거가 상식화 된 선거. 공천만 받으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지지하는 정당선거. 돈 없이는 할 수 없는 돈 선거로 고착화된 돈 선거. 혈연, 학연, 지연, 정당. 돈이라는 선거 5대요소로 정착된 대한민국 선거판에서 부산시 기장군 선관위가 도로 옆 에 세워놓은 天下 憂樂 在選擧 표석이 필자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어 놨다. “국민의 근심과 즐거움은 바른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