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3.07 (목)

  • 맑음동두천 13.2℃
  • 구름조금강릉 8.9℃
  • 맑음서울 12.7℃
  • 연무대전 12.6℃
  • 연무대구 11.5℃
  • 구름많음울산 10.8℃
  • 구름조금광주 10.8℃
  • 구름많음부산 12.9℃
  • 맑음고창 9.0℃
  • 구름조금제주 10.4℃
  • 맑음강화 12.1℃
  • 구름많음보은 11.7℃
  • 구름많음금산 10.4℃
  • 맑음강진군 11.1℃
  • 구름많음경주시 10.7℃
  • 구름많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경제

나눔과 상생경영으로 소비자와 소통 강화한 bhc 치킨, KNPS 1위 선정

‘2018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기업(KNPS)’ 치킨 프랜차이즈 부문 1위 유지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bhc 치킨이 2016년, 2017년에 이어 3년 연속 '2018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기업(KNPS)' 조사에서  치킨 프랜차이즈 부문 1위로 선정되었다.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기업(KNPS)'은 고객이 제품이나 서비스를 경험한 후 타인에게 추천할 의향이 얼마나 있는지를 파악하는 조사로 추천에 의해 끊임없이 고객을 확대해 나가고 이를 통해 기업이 성장할 수 있음을 직간접적으로 증명해 내는 조사이다.


2018 KNPS 조사는 서울과 수도권을 비롯해 6대 광역시에 거주하는 18세 이상 65세 미만의 남녀 11,040명을 대상으로 일대일 면접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조사는 소비재 제조업, 내구재 제조업, 서비스업 등 총 102개 산업군 399개 기업을 대상했다.


지속적인 나눔경영과 상생경영을 통해 소비자와 소통을 하고자 노력이 bhc치킨이 이번 KNPS 1위 선정에 주효한 것으로 보고 있다.


bhc치킨은 'BSR(bhc+CSR)'는 치킨 한 마리가 판매될 때마다 일정 금액을 적립하는 '희망펀드'를 조성해 일회성이 아닌 지속 가능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한, BSR활동으로 대학생 청년봉사단체 '해바라기 봉사단'과 고객의 사연을 접수해 소원을 들어주는 소원성취 프로젝트 'bhc엔젤', 사회에 귀감이 될 수 있는 선행과 의로운 일을 한 시민을 찾아 이들의 정신을 기리고자 수상하는 'bhc 히어로' 등으로 구체화되어 운영되고 있다.


bhc치킨 관계자는 “지속적인 사랑과 관심을 보여준 고객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이번 조사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고객 중심 경영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이용호, “타워크레인 안전사고 예방, 노·사·정 협의체 구성이 첫걸음”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지난 6일(수)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타워크레인 안전사고,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용호 의원과 한국노총 한국타워크레인조종사노조와 공동주최한 이 토론회에서는 이성해 국토부 건설정책국장 등 국토교통부와 고용노동부 정책 담당자, 학계, 법조계, 그리고 관련 사업자 및 근로자 단체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타워크레인의 불법개조와 차대일련번호 위조 등의 위법행위가 난무하는 현장 실정을 짚어보고 근본적인 원인을 찾는 등,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이 심도 있게 논의됐다. 이날 첫 번째 발제자로 나선 유상덕 한국노총 한국타워크레인조종사노조 위원장은 “대형 유인 타워크레인도 불법 개조하면 소형 무인 타워크레인으로 등록이 가능하다”며 “국토부가 등록 간소화 추진을 목적으로 타워크레인 허위등록을 양산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유 위원장은 “정부는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해야 할 의무가 있고, 근로자들도 국민”이라며, “건설 현장 근로자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타워크레인 안전사고 해결책을 모색해야 할 것”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다음 발제를 맡은 오희택 경실련 시민안전감시



예술의전당, '컬처 리더' 2기 발대식 열어
[이화순의 아트&컬처]예술의전당이 문화·예술을 매개로 관람객과 예술의전당을 연결하는 문화전도사겸 대학생 기자단 '컬처 리더' 2기 발대식을 2일 오후 오페라하우스에서 개최했다. 통통 튀는 아이디어와 젊은 감각으로 앞으로5개월간 활동할 '컬처 리더 2기'는최종 선발된 대학생 10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발대식에는이들 10명의 '컬처 리더' 2기가 참석해 문화예술로 세대와 계층간 소통을 이끄는 문화전도사로서 책임을 다할 것을 다짐해 눈길을 끌었다. 발대식에는 고학찬 사장 등 예술의전당 임직원들이 참석했다.▲환영 인사와 ▲'컬처 리더' 프로그램 설명 ▲임명장 수여식 ▲기자단 인사 ▲기념사진 촬영의 순으로 진행됐다. 행사 후에는 서울서예박물관에서 '자화상 自畵像 - 나를 보다'전을단체 관람하며 5개월간 함께 활동할 단원들과 친목을 쌓고 컬처 리더로서 소속감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고학찬 사장은 기자단에 임명장을 수여하며 “대학생들이 문화예술을 가까이 하고 즐길 때 삶이라는 토양의 질이 건강해질 수 있다”며 “예술의전당이 대학생들에게 먼저 문턱을 낮추고 다가가고자 이와 같은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뜻을 밝혔다. 컬처 리더 2기로 활동하게 된 김혜림(한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