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3.13 (수)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8.6℃
  • 맑음서울 6.9℃
  • 구름조금대전 8.9℃
  • 구름많음대구 7.4℃
  • 구름많음울산 9.2℃
  • 맑음광주 9.3℃
  • 구름많음부산 8.6℃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1.1℃
  • 맑음강화 8.2℃
  • 구름많음보은 7.8℃
  • 구름많음금산 7.9℃
  • 구름많음강진군 9.5℃
  • 구름많음경주시 8.7℃
  • 구름많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경제

에뛰드 오늘 단 하루 초특가 `히든 프라이스` 진행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화장품 브랜드 에뛰드하우스(이하 에뛰드)가 13일 단 하루 90%할인하는 ‘히든 프라이스’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번 에뛰드 '히든프라이스' 행사는 최대 90% 할인쿠폰과 에뛰드하우스의 베스트 제품들을 역대 최저가에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에뛰드 ‘히든프라이스’ 이벤트는 이날 오전 11시까지 자정까지 진행되며 선착순 3130명에게 전 품목 30% 쿠폰(최대 3만 원 할인)을 제공한다.

참여 방법은 에뛰드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한 뒤 마이 에뛰드에서 쿠폰을 다운받고 이벤트 시간대별로 코드를 입력하면 된다.

에뛰드에 따르면 오전 11시부터 자정까지는 전 품목 30% 할인 쿠폰을 선착순 3130명에게 제공하며, 오후 1시에는 전 품목 90% 할인 쿠폰을 선착순 313명에게 증정한다.

오전 11시에는 ‘플레이컬러 카페홀릭’을, 정오에는 ‘수분콜라겐 아이크림’을 2990원에 판매하는 쿠폰을 내놨으며, 두 제품 모두 선착순 100명에게만 제공한다. 

오후 2시에는 ‘원데이 원드롭 앰플’(3990원)을 선착순 100명, 오후 3시에는 ‘베이킹 클렌징 폼’(490원)을 선착순 200명, 오후 4시에는 ‘컬픽스 마스카라’(1990원) 선착순 100명, 오후 5시에는 ‘컬러풀 비비드 틴트’(990원)을 선착순 100명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이벤트는 타 프로모션 및 쿠폰과 중복으로 사용할 수 없으며 받은 쿠폰은 13일 당일만 사용 가능하다. 또 별도의 공지 없이 선착순 수량 배포 후 종료되므로 이벤트 참여를 원하는 경우 시간대에 맞춰 빠르게 접속해야 한다.







(주)하나코스 여성화장품 3종 세트(아아세럼, 안티에이징, 화이트닝) 불량품 제조
[시사뉴스 기동취재반] (주)하나코스(대표 최정근)에서 제조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는 여성화장품 3종 세트(아이쎄럼, 안티에이징, 화이트닝)제품에서 얼굴에 반짝거리는 트러블이 생성되는 불량제품 등이 유통돼 소비자들이 피해를 입고 있어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여성화장품 3종 세트는 OEM 방식으로 제조하여 시중에 유통된 것으로 하나코스측은 “고객들의 항의 전화에도 아랑곳없이 B코리아 업체와의 해결할 사항이다"며, "품질·불량제품 등은 소비자센터나 식약청 등에 문의하라" 고 무책임한 답변으로 일관하고 있다. 더욱이 하나코스 최정근 CEO의 "정도를 지키는 상거래와 한번 고객은 영원 고객으로 생각하고 정직과 근면, 그리고 전문성을 갖춘 기업을 목표로 한다." 며 "말보다는 행동을 중요시하며 기술력과 열정, 신뢰로 승부하는 영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는 인사말은 한낱 구호에만 그치고 있다는 지적이다. 소비자 김모씨(58.서울시 송파구 가락동)는 "하나코스에서 제조된 여성3종 세트 화장품을 구매 사용해 오다 얼굴 등에 반짝거리는 느낌과 트러블 때문에 제품이 의심되어 사용을 중지했다." 며 "이런 불량제품에 대한 처벌 강화와 명확한 회수지침을 마련하는 등 제도적 정비가




[이화순의 임팩트 인터뷰] 역사·기억·심리를 통해 본 베르사유
[이화순의 임팩트 인터뷰] 프랑스 베르사유 궁전을 28년간 촬영해온 사진 작가가 있다. 캐나다계 미국인인 세계적인 사진작가 로버트 폴리도리(68). 그는 연간 20만명의 관람객이 찾는 프랑스 베르사유 궁전의 1980년대부터의 복원 과정을 카메라에 담기 시작해 28년여 그 변화의 풍경을 기록해왔다. 공사 중인 어수선하고 텅 빈 공간의 생경함을 포착하는 것은 물론이고, 오랜 시간의 흔적을 담은 낡고 누덕누덕한 인테리어 등 베르사유 궁전의 변화와 복원 과정을 카메라로 포착해왔다. 19일까지 서울 청담동 네이처포엠에 2,3층에 위치한 박여숙화랑에서 개인전 ‘베르사유(Versailles)’전을 열고 있는 로버트 폴리도리를 만났다. -베르사유 촬영을 28년간이나 한 이유는 무엇인가? “내 사진의 철학은 ‘시간’과 ‘기억’에 기반한다. 베르사유는 궁정이었다가 혁명을 거쳤고, 프랑스 역사박물관이 되는 세 번의 변화과정을 가졌다. 나는 시간과 기억에 기반해서 찍는다. 사용자에 따라 공간이 달라지는 것을 촬영한다.” 작가는 같은 공간도 시간 변화에 따라 달라지는 것을 추적하는 작업을 한다. 그가 사진에 관심을 갖게 된 것은 1960년대 후반 뉴욕으로 이주하면서 전설적인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