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21.9℃
  • 맑음강릉 26.4℃
  • 맑음서울 22.6℃
  • 맑음대전 24.6℃
  • 구름조금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4.6℃
  • 구름많음부산 23.0℃
  • 맑음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5.4℃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4.4℃
  • 맑음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2.8℃
  • 맑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e-biz

인천 경서3구역, 중심상업계획도시로 급부상... 경서 포레안 오피스텔 분양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인천 경서3구역 내 종사자 약 1만7000여 명의 독점 고정수요를 갖췄으며 LG전자 인천캠퍼스, 스타필드 청라, 하나금융타운 등 배후 업무단지 수요도 7만여 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검암역세권 개발 승인으로 경서2구역이 토지거래 허가구역으로 지정되면서 더욱 높은 메리트를 자랑한다.

이 지구 인근에는 2020년 하나금융타운, 2021년 스타필드청라, 2022년 차병원 의료복합타운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 인천아시아드 주 경기장 테마파크와 로봇랜드 조성 계획도 갖고 있다.

이 가운데, 독점으로 들어선 대규모 오피스텔이 주목받고 있다. 포스코ICT가 건설한 포스코 ICT 포레안은 지상 1층과 2층에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서며 지상 3층~18층까지는 오피스텔로 1,004실 대규모 주거단지가 형성된다. 메머드급의 오피스텔인 만큼 지하 3층까지 총 1,093대의 넉넉한 주차공간을 확보했다. 지역 내 유일한 오피스텔로 경쟁 오피스텔이 없어 임대수요를 독점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다.

중심상업계획도시 내 핵심 입지에 들어서 편리한 교통망도 누릴 수 있다. 7호선 청라국제도시역, 인천지하철 2호선 아시아드주경기장역이 도보 15분 거리 내 위치해 있다. 향후 9호선 인천국제공항철도까지 개통되면 15분 생활권 내 트리플 역세권이 기대된다. 경인고속도로 서인천I.C도 인접해 있어 서울 영등포, 여의도는 물론 수도권 주요 지역으로의 접근이 수월해 우수한 교통환경을 자랑한다.

불필요한 공간을 최소화해 주거공간을 실용성도 높였다는 점도 눈여겨 볼 만하다. 포스코 ICT 포레안은 좌우 양복층으로 설계해 공간 높이를 3.9m로 확장, 기존 오피스텔의 단점이었던 답답함을 없앴다. 뿐만 아니라 실외기실, 보일러실 외부 배치 및 다락 붙박이장, 거실 다용도 수납공간 제공 등으로 실용성 높은 설계를 자랑해 수요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그 외에 최첨단 ‘홈 IoT’ 시스템을 적용해 입주자들의 편의성을 높였고, 7인치 홈오토 세대기기로 무인경비, 보안 통합관리 제어는 물론 도어카메라, 원격검침 등 첨단 스마트시스템을 적용했다. 지역난방으로 타 기술 대비 연간 23~37%의 에너지 절감으로 LNG지역 및 개별난방 대비 123~137%의 비용을 감소할 수 있다.

관계자는 "인천 서구 경서3구역이 도시개발 지구로 향후 중심상업계획도시로 급부상하면서 주목받고 있다"며 "개발호재로 인구 및 세대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로 임차수요층인 1,2인 가구 증가로 소형주거공간이 대폭 필요한 시점"이라고 전했다.








“대선 때 안경 벗어야” [황교안 삭발의 소득]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삭발이 나비효과를 일으키는 것일까. 인터넷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삭발 과정에서 투블럭 헤어스타일을 한 채 안경 벗은 황 대표 외모가 화제다. 황 대표는 16일 청와대 앞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퇴진 촉구 삭발식에 나섰다. 그 과정에서 황 대표는 안경을 벗었다. 머리카락은 중앙이 아닌 좌우를 중심으로 깎였다. 때문에 본의 아니게 투블럭 스타일을 한 모습이 잠시나마 언론 카메라에 잡혔다. 이에 온라인상에서는 황 대표 외모에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한 여성커뮤니티 회원은 황 대표 얼굴에 수염을 합성하기도 했다. 한 네티즌은 “황교안, 대선 때 여성표 쓸어 담을 방법 하나 말해준다. 안경 벗어야 한다. 이건 진짜다”고 말했다. 일부에서는 지난 대선 때 여성층에서 비교적 높은 득표율을 보인 문재인 대통령 라이벌이라는 농담 반, 진담 반 평가도 나온다. 황 대표 성(姓)에 쾌남아를 합성한 쾌남황이라는 신조어도 등장했다. 이번 삭발로 황 대표에게 제기되던 가발설도 루머로 밝혀졌다. 네티즌들은 “누가 황교안 탈모 가발이라고 한 거냐”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국당 중앙당사에도 때 아닌 문의전화가 빗발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 당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