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1 (월)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27.4℃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6.1℃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5℃
  • 맑음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5.0℃
  • 맑음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5.5℃
  • 맑음금산 25.5℃
  • 맑음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6.4℃
기상청 제공

이슈

일상복처럼 입고 회사도 갈 수 있다..이하늬 플레어팬츠 캐시 이벤트


[시사뉴스 이경록 기자]  '이하늬 플레어팬츠'가 화제다.

11일 모바일 잠금화면 서비스 캐시슬라이드가 초성 퀴즈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퀴즈는 '이하늬 플레어팬츠' 뮬라웨어와 함께한다.

초성퀴즈 문제는 "누구나 부담없이 ㅇㅅㅂ 처럼 입을 수 있는 이하늬 플레어팬츠"다. 정답은 일상복이다.

다음 문제는 "ㅎㅅ 에서도 편하고 멋스럽게 입어봐! 이하늬 플레어팬츠"다. 정답은 회사이다.

정답은 문제가 바뀔 시 변경될 수 있다.

초성퀴즈 정답의 힌트는 네이버 검색창에서 '이하늬 플레어팬츠'을 검색하면 확인 가능하다.








커버&이슈

더보기
울산 택배노조 "롯데택배 위장 폐점으로 집단해고 규탄"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롯데택배의 기획 폐점 집단해고 의혹이 제기되며 논란이 일고 있다.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 울산지부는 1일 울산시청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기획·위장 폐점을 통해 택배 노동자들을 집단 해고한 롯데택배를 규탄한다"고 밝혔다. 노조는 "최근 울산의 한 롯데택배 대리점이 강제로 계약 해지되고 대리점 2곳은 소장들이 대리점 포기 각서를 본사에 제출하는 등 이해할 수 없는 일들이 벌어지고 있다"며 "기획하지 않으면 불가능한 일로 택배 노동자 30여명이 집단 해고됐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같은 행위의 목적은 바로 노동조합 죽이기에 맞춰져 있다"며 "위장 폐점한 대리점은 최근 노조 지회를 창립했거나 조합원이 늘어난 곳들"이라고 덧붙였다. 노조는 "택배 노동자들은 그동안 계속되는 수수료 삭감, 열악한 노동환경, 부당한 업무지시, 비인간적인 대우 등 갑질과 횡포에 시달려왔다"며 "1년 반 사이 3번이나 임금이 삭감되기도 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울러 "롯데택배는 기획·위장폐업과 대리점 계약 일방해지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며 "갑질행위를 멈추지 않으면 5만 택배 노동자들과 함께 롯데택배를 몰아내는 투쟁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치

더보기
김종인 "진취적인 정당 만들 것...3차 추경안, 합리적이면 협조"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3차 추가경정예산안이 합리적이면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의사를 피력했다. 이날 임기를 시작으로 비대위 공식 업무에 들어간 김 위원장은 국회에서 열린 1차 비상대책위원회의를 주재하면서 "비상대책위원회를 통해 미래통합당이 앞으로 진취적인 정당이 되도록 만들 것"이라며 "정책에서도 선도적 역할을 약속드리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로 인해 국민들이 미래에 대해 굉장히 불안한 심정을 갖고 있다"며 "코로나 사태가 일단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는 비교적 성공했다고 보지만 이로 인해 파생된 경제, 사회 제반의 여러 상황들이 아주 엄중하게 다가오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3차 추경안 처리 협조 여부에 대해 "합리적인 근거를 갖고 만들어지면 협조해야 될 수도 있다"고 긍정적으로 언급했다. 그는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이후에 재정 역할이 커질 수 밖에 없다"며 "그동안에는 예측이 잘못돼서 1차, 2차 이 정도면 될거라 하는데 이제 와서 전반적인 규모가 크다는걸 알게 된 것이다. 그러니까 지금 엄청나게 큰 추경 규모가 나올 수도 있다고 본다"고


경제

더보기
삼성전자 "위기일수록 더 투자한다"...8조 투자계획 발표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삼성전자가 대내외 경영 불확실성이 커지는 와중에도 핵심 사업인 반도체 부문에 8조원 가량을 투자한다. 선제적 결단을 통한 미래 기회 선점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는 경기도 평택캠퍼스 2라인에 낸드플래시 생산라인을 구축하는 투자를 단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투자 발표는 지난달 21일 평택캠퍼스에 극자외선(EUV) 파운드리 라인을 조성하겠다고 밝힌 지 열흘 만에 추가로 나왔다. 정확한 투자 규모는 나오지 않았지만 시장에서는 8조원 규모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달 평택 2라인에 낸드플래시 생산을 위한 클린룸 공사에 착수했으며, 내년 하반기부터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다. 잇단 투자를 통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는 2015년 단지 조성공사를 한 지 5년 만에 메모리 반도체와 시스템 반도체를 망라하는 반도체 복합 생산기지로 거듭나게 됐다. 이 부회장은 2015년 당시 1개 라인에 약 30조원이 투입되는 평택 반도체 단지 투자를 두고 고심을 거듭한 끝에 용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선제적 투자에 힘입어 2017~2018년 메모리 반도체 '슈퍼 호황기' 접어들며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할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출판도시문화재단, 독서문화공간 ‘큐레이션 서가’ 선보여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출판도시문화재단은 지혜의숲 개관 6주년을 맞아 오는 30일 ‘큐레이션 서가’를 선보인다. 지혜의숲은 출판도시문화재단이 운영하는 공공의 서재로 출판사는 물론 연구자, 학자, 저술가들의 소장 도서를 누구나 읽을 수 있는 열린 독서문화공간이다. 지혜의숲은 다양한 문화예술행사의 장으로 활용되면서 책을 사랑하고 시민들의 안식처로 사랑받고 있다. 큐레이션 서가는 하나의 주제에 맞춰 도서를 선정해 독자들의 다채로운 독서 경험을 제공하는 공간이다. 서가의 첫 번째 주제는 ‘여행’이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자유롭게 떠날 수 없지만, 책 속에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통해 새로운 여행을 경험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 큐레이션 서가 오픈과 함께 ‘문발살롱’도 오픈한다. 문발살롱은 더 넓고 풍성한 책과 인문학의 세계, 그것을 포괄하는 세상의 모든 관심사를 독자와 함께 향유하고자 기획된 파주출판도시 인문학당의 연계 프로그램이다. 문발살롱은 5월 30일 ‘이탈리아 아트 트립’의 김현성 작가 강연을 시작으로 6월 6일에는 ‘나의 문구 여행기’의 문경연 작가, 6월 13일에는 ‘셰익스피어처럼 걸었다’의 최여정 작가가 차례로 강연에 나선다. 참가를 원하는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