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27.2℃
  • 맑음강릉 28.5℃
  • 연무서울 28.3℃
  • 흐림대전 27.1℃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4.4℃
  • 구름조금강화 24.8℃
  • 흐림보은 26.3℃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유통

홍삼 225mg 함유 새로운 '에너지 드링크 캔구루'…무엇이 다를까?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호주의 데이비드 키친(David Kitchen) 박사가 만든 에너지 드링크가 한국에서 지난달 전격적으로 출시했다.

 

키친 박사는 건강한 에너지 드링크를 만들기 위해 4년 동안 연구했으며 1982개의 샘플을 제작한 끝에 캔구루 에너지 드링크를 탄생시켰다. 캔구루는 기존의 에너지 드링크와는 차별성을 두고 있는데, 그 이유는 몇몇 에너지 드링크의 경우 에너지원으로 쓰이는 설탕을 빼고, 캔구루가 신체와 정신을 위해 특별히 선택해 혼합한 식물 성분 및 비타민 B 등을 가장 적합한 양으로 함유한 현명한 무설탕 에너지 및 활력 음료라는 설명이다.

 

또한 캔구루만의 다섯 가지 슈퍼 식물 성분 조합은 진정한 에너지를 제공하며 인체에 큰 도움을 주는 것들이다. 개별적으로도 효과적이며 서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도 한다. 캔구루 1캔에 함유된 국산홍삼의 양은 225mg이며, 홍삼의 효능을 나타내는 진세노사이드 수치가 18mg/g인 프리미엄 홍삼을 쓴다. 5가지 슈퍼 보태니컬의 총 햠량도 1000mg이 넘는데 마케팅 차원에서 내세우기 위한 소량의 원료를 함유하는 다른 제품과는 확실히 차별성이 있게 제조된 제품이다.

 

이러한 장점을 가진 캔구루의 데이비드웨스톨 아시아 퍼시픽 대표이사는 “캔구루가 기존의 단기적 에너지를 주입하는 음료와 달리 매일 즐길 수 있는 활력 음료로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며, “이미 호주에선 아마존 호주에서 매출이 전년대비 10배 증가하는 등 신흥 에너지 드링크 브랜드로서 급격한 성장을 보이고 있으며 건강에 대한 우려와 관심이 커져가고 있는 한국시장에서도 선전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캔구루는 3대 주요 편의점인 전국의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 24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또한 현재 출시 기념 2+1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김민아 공식입장..중학생 성희롱논란에 '요즘대세' 명성 금가나[종합]
김민아 공식입장, 정부 공식 유튜브채널 '대한민국 정부'라 더 문제돼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서 미성년자(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 김민아 "에너지 많은 시기, 에너지 어디에 푸냐...집에 혼자 있으면 무얼 하나" 질문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에 휘말린 방송인 김민아(29)가 공식입장을 밝혔지만 쉽게 사그라들지 않는 분위기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김민아가 5월 한 생방송에서 발언한 멘트를 지적했다.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인 '대한민국 정부'는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에서 '중학생한테도 선 없는 김민아...불쌍해 중학생'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김민아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을 받는 미성년자 A씨와 인터뷰를 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 듣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이 과정에서 김민아는 A씨에게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를 어디에 푸냐"고 장난스럽게 질문하자 A씨는 이에 말과 소리 없이 웃었다. 이어 김민아는 "나와 같은 생각이냐"며 다시 장난스럽게 물었다. 김민아가 또 "집에 있으면서 가장 좋은 점이 무엇이냐"라고 질문하자 A씨는 "엄마가 집에 잘 안 있는 것이다"고




사회

더보기
김민아 공식입장..중학생 성희롱논란에 '요즘대세' 명성 금가나[종합]
김민아 공식입장, 정부 공식 유튜브채널 '대한민국 정부'라 더 문제돼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서 미성년자(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 김민아 "에너지 많은 시기, 에너지 어디에 푸냐...집에 혼자 있으면 무얼 하나" 질문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에 휘말린 방송인 김민아(29)가 공식입장을 밝혔지만 쉽게 사그라들지 않는 분위기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김민아가 5월 한 생방송에서 발언한 멘트를 지적했다.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인 '대한민국 정부'는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에서 '중학생한테도 선 없는 김민아...불쌍해 중학생'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김민아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을 받는 미성년자 A씨와 인터뷰를 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 듣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이 과정에서 김민아는 A씨에게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를 어디에 푸냐"고 장난스럽게 질문하자 A씨는 이에 말과 소리 없이 웃었다. 이어 김민아는 "나와 같은 생각이냐"며 다시 장난스럽게 물었다. 김민아가 또 "집에 있으면서 가장 좋은 점이 무엇이냐"라고 질문하자 A씨는 "엄마가 집에 잘 안 있는 것이다"고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응답과 축복의 비결
성경을 보면 예수님을 만난 사람들은 인생의 큰 전환점을 맞이하였습니다. 질병이 있는 사람이 나음을 얻고, 절망 속에서 희망의 빛을 보았고, 무의미한 삶에서 천국을 바라보는 소망의 사람이 되었습니다. 요한복음 9장을 보면 예수님과 태어날 때부터 소경 된 사람의 만남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예수님은 그 소경을 치료하여 볼 수 있게 해 주셨습니다. 그가 이처럼 놀라운 하나님의 권능을 체험하는 축복의 주인공이 될 수 있었던 비결은 무엇일까요? 첫째, 순종의 사람이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땅에 침을 뱉어 진흙을 이겨 소경의 눈에 발라 주시고 실로암 못에 가서 씻으라고 하셨습니다. 진흙을 눈에 바른 후 물로 씻는다고 보지 못하던 사람이 보게 된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있을 수 없는 일이지요. 더구나 누구인지도 잘 모르는 사람이 이런 지시를 했을 때에 대부분은 믿지 못할 것입니다. 자신을 놀린다고 화를 내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소경은 예수님의 말씀에 순종해 실로암 물가로 가서 눈을 씻었습니다. 그 결과 태어나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눈이 밝아져 볼 수 있게 됐습니다. 둘째, 진리를 분별할 수 있는 영적인 눈이 열렸기 때문입니다. 태어날 때부터 보지 못하는 사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