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2.27 (토)

  • 맑음동두천 0.8℃
  • 흐림강릉 4.6℃
  • 맑음서울 4.6℃
  • 구름조금대전 7.6℃
  • 흐림대구 7.2℃
  • 흐림울산 7.1℃
  • 구름조금광주 5.2℃
  • 흐림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5.0℃
  • 흐림제주 11.2℃
  • 맑음강화 2.8℃
  • 구름많음보은 6.7℃
  • 구름조금금산 6.1℃
  • 구름조금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7.0℃
  • 흐림거제 8.2℃
기상청 제공

e-biz

롯데하이마트 공주점, 오는 26일 그랜드 오픈…이벤트 및 가전제품 세일 진행

URL복사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오는 2월 26일 롯데하이마트 공주점이 리뉴얼 끝에 새로운 모습으로 그랜드 오픈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을 통해 신혼부부에게 이사 및 혼수가전으로 삼성전자 비스포크, LG 오브제 컬렉션 등 다양한 가전제품 브랜드 전문관이 입점한다.

 

그 외에도 게이밍 존, 유튜버 관련 1인 미디어 체험존, 펫가전, 디자인 가전 등이 입점해 관심을 받고 있다.

 

해당 지점은 그랜드 오픈과 함께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오픈 축하 이벤트’는 해당 지점에 오픈 축하메시지 전송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1등 당첨자에게는 위니아 김치냉장고(1명), 2등 당첨자에게는 쿠쿠 공기청정기(1명), 3등 당첨자에게는 제스파 안마건(3명), 4등 당첨자에게는 에어프라이어(5명), 5등 당첨자 5,000명에게는 키친타올 2입이 주어진다.

 

또한, 네이버 예약 후 매장 방문 구매 시 스타벅스 기프트 카드를 선착순 100명에게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댓글경품 이벤트’를 통해서 엘르 라플레르 4인 디너웨어 28P 1명, 휘슬러 아시아 퓨전 커트러리 4인세트 1명, S24 캡슐머신 3명, BDC 2L 에어프라이어 5명, 신일 유선 스팀다리미 5명에게 각각 1~5등 상품으로 지급한다.

 

해당 이벤트에 참여하는 방법은 카카오톡 검색창에 ‘롯데하이마트 공주점’을 검색한 후 친구추가해 오픈 게시물에 오픈축하 댓글을 남기는 것으로 가능하다.

 

‘행운의 공 뽑기 이벤트’는 1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 한정해 홈셰프 스톤마블 후라이팬과 BBM 조리도구세트 2종세트, 키친타올 등을 당첨자에게 상품으로 지급한다.

 

금액대별 캐시백 증정 혜택과 L.POINT 증정 혜택도 놓칠 수 없는 이벤트다. 100만원 이상, 300만원 이상, 500만원 이상, 700만원 이상, 1,000만원 이상에 해당하는 금액에 대해 각각 5만, 15만, 25만, 35만, 50만 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것은 물론 2만, 10만, 15만, 20만, 30만 L.POINT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그 외에도 구매 부담을 줄여주는 특별 지원과 추가 삼성 금액대별 포인트 행사를 만나볼 수 있으며, 삼성 가전 구매고객 사은품과 LG 가전 구매고객 사은품이 각각 마련돼 있다.

 

모든 이벤트는 오는 2월26일 금요일부터 3월7일 일요일까지 10일간 진행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미니 다큐 시리즈 ‘한국의 인류유산’ 방영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활용 사업의 일환으로 제작한 인류무형유산 미니 다큐멘터리 시리즈 ‘한국의 인류유산’ 20부작을 3월 1일(월)부터 5월 4일(화)까지 매주 월·화 오전 11시 50분 KBS 1TV를 통해 방영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활용’ 사업을 통해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 등재 종목 공연과 이를 소재로 한 창작작품 공연을 지원하고 있다. 인류무형문화유산을 소재로 원형 공연과 창작공연이 펼쳐지는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등 무형문화유산 활용 전통문화 콘텐츠를 선보이며 인류무형문화유산의 가치를 알리고 있다. 다큐멘터리 ‘한국의 인류유산’은 국가무형문화재 제1호 종묘제례악을 시작으로 판소리, 아리랑, 처용무 등 유네스코에 등재된 우리 인류무형문화유산 속에 담긴 역사적, 자전적 이야기를 발굴하고, 이를 고품질(UHD) 영상으로 제작해 세계가 인정한 대한민국 무형문화유산의 가치와 아름다움을 전달한다. 특히 제작에 참여한 한국방송공사(KBS) 공사 창립 기획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과 만나게 돼 전통문화유산에 대한 대중의 관심과 인식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사자성어로 정리해본 이재영·이다영자매 학폭 논란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흥국생명 소속이자 여자 국가대표 배구선수인 이재영·이다영 자매의 학교폭력 논란이 연초 배구계는 물론 사회 핫이슈가 되고 있다. 논란의 발단은 쌍둥이 자매 중 동생인 이다영 선수가 지난해부터 본인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개인 SNS에 마치 김연경 선수를 연상하게 하는 어투로 “나잇살 좀 쳐먹은 게 뭔 벼슬도 아니고 좀 어리다고 막 대하면 돼? 안 돼” “곧 터지겠찌 이잉 곧 터질꼬야 아얌 내가 다아아아 터트릴꼬야 암” “괴롭히는 사람은 재미있을지 몰라도 괴롭힘을 당하는 사람은 죽고싶다” 등 글을 올리면서부터. 이다영 선수의 글을 본 이다영 선수의 학교폭력 피해자는 “이들 자매에게 입은 학교폭력 피해 사실을 폭로하기로 결심했다”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학창시절 학교폭력을 당한 사람이 자신을 포함해 최소 4명”이라며 21가지의 피해사례를 열거했다. 내용은 믿기 어려울 정도였다. 심부름을 시키며 폭력을 행사한 것은 물론 칼까지 휘두르며 협박했다는 것이다. 이재영·이다영 자매가 자필 편지까지 쓰며 사과에 나섰지만 추가 피해자가 새로운 학폭 사례를 제시하며 논란은 점점 커지고 있다. 결국 흥국생명은 물론 국가대표에서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