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1.27 (일)

  • 흐림동두천 10.7℃
  • 구름조금강릉 14.6℃
  • 구름많음서울 10.7℃
  • 구름많음대전 14.6℃
  • 구름조금대구 14.5℃
  • 구름조금울산 16.1℃
  • 구름많음광주 16.2℃
  • 흐림부산 17.0℃
  • 구름많음고창 16.6℃
  • 흐림제주 19.4℃
  • 흐림강화 9.7℃
  • 구름많음보은 13.9℃
  • 구름많음금산 14.7℃
  • 구름많음강진군 15.5℃
  • 구름많음경주시 16.7℃
  • 구름많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PR Newswire

2022년 두바이 e스포츠 페스티벌, 성공리에 폐막

URL복사

(두바이, 아랍에미리트 2022년 11월 24일 PRNewswire=모던뉴스) 두바이 미디어위원회(Dubai Media Council) 위원장 Ahmed bin Mohammed bin Rashid Al Maktoum의 후원으로 열린 제1회 두바이 e스포츠 페스티벌(Dubai Esports Festival, DEF 2022)이 이달 20일 막을 내렸다. 이달 9~20일 두바이 엑스포 시티 내 두바이 전시 센터에서 열린 DEF 2022는 두바이 행사진흥청(Dubai Festivals and Retail Establishment, DFRE)과 세계 최고의 e스포츠 활동 및 솔루션 기업인 VSPN이 함께 개최했다. 그리고 du가 행사 파트너로 참여했다.

PGC Final Award Ceremony
PGC Final Award Ceremony

기술, 혁신, 행사 및 관광 허브라는 두바이의 입지를 강화하는 DEF 2022에는 전 세계 주요 게이머, e스포츠 분야의 사상적 리더 및 팬들이 참여했다. 12일간 진행된 이 행사의 마지막 날에는 제1회 PUBG 글로벌 챔피언십 2022(PUBG Global Championship) 결승전이 진행됐다. Natus Vincere 팀이 우승을 차지하고, Team 17이 2위에 올랐다.

DEF 2022는 이틀간 진행된 Initiate Summit로 막을 올렸다. Initiate Summit는 e스포츠와 게임 업계 전문가, 개발자 및 창작자를 위한 획기적인 B2B 학습 및 네트워킹 플랫폼이다. Initiate Summit는 두바이 세계무역센터(Dubai World Trade Centre, DWTC)와 이 행사의 지식 파트너(Knowledge Partner) TECOM 그룹의 자회사인 두바이 미디어 시티(Dubai Media City)가 공동으로 진행했다. 예상보다 지원자 수가 많았던 Initiate Summit에서는 1,000명 이상의 참가자와 60명 이상의 업계 및 e스포츠 분야의 사상적 리더들을 환영하면서, e스포츠 부문에서 두바이의 성장 욕구를 나타냈다.

DEF 2022 둘째 날에는 DEF에서 가장 핵심적인 볼거리인 GameExpo와 PopConME가 열렸다. DWTC와 Alanza Trading이 함께 조직한 GameExpo와 PopConME는 할리우드 최고의 유명인사, 특별 팬 미팅, 독점 워크숍, 영화 시사회, 국제 예술가 및 창작자, 화가 골목, 우승자에게 Dh75,000의 상금을 수여하는 코스프레 대회, 게임 대회 및 e스포츠 토너먼트 등 다양한 행사를 선보였다.

나흘간 진행된 GameExpo에서는 마인크래프트(Minecraft)와 Honor of Kings 같은 세계적인 게임과 함께 3건의 풀뿌리 e스포츠 토너먼트를 진행했다. 지역 e스포츠 참가자와 젊은 게이머들이 무대에 올라, 최대 25,000달러에 달하는 상금 목표로 자신의 기량을 선보였다. 제1회 DEF는 인기 많은 이집트 아티스트 Wegz의 짜릿한 라이브 음악 콘서트로 막을 내렸다.

DEF 2022는 두바이와 중동 지역의 게임 및 e스포츠 커뮤니티의 단결과 발전을 위해 게이머, 가족, 친구, 예술 및 음악 애호가, 업계 전문가 및 e스포츠 전문가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DEF 2022에 관한 추가 정보는 웹사이트 www.dubaiesportsfestival.com을 참조한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커버스토리】 거래 멈춘 부동산...시장 안정·실수요자 부담 완화가 핵심
[시사뉴스 김철우 기자] 경제가 내년에는 더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잇달아 나온다. 한국경영자총협회 조사에 따르면 전국 대학 경제 및 경영학 교수 204명의 반 이상이 현재 상황을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와 비슷하거나 더 어렵다고 진단했다. 올 무역수지 누적적자 3백7십6억달러, 물가 상승에 내수는 얼어붙고, 금리도 급격히 오르면서 자금시장까지 나빠지고 있다. 그 한 가운데에 부동산 시장 발 신용위기 우려가 있다. 부동산은 우리 국민 자산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만큼 실제 체감하는 위기의 강도는 더 클 수밖에 없다. 부동산시장 상황, 정부 대책, 경제 전반에 미칠 영향 등을 짚어봤다. 주택시장 침체 본격화...서울아파트 거래 최저 얼어붙은 부동산 시장이 좀처럼 빙하기에서 벗어날 기미가 없다. 이런 추세가 내년까지 이어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면서 금융시장 전반으로 위기감이 확산중이다. 신규 분양과 기존 매매시장, 금융시장이 함께 침체하는 복합위기로 확대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이미 ‘거래 절벽’의 심각도는 임계치에 도달했다. 올해 수도권 아파트 매매 거래량(1~9월)은 전년 동기보다 70.3%나 줄었다. 전체 주택 대비 거래량은 통계 작성 이래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남들에게 훈계하고 지적질 그만하고 너나 잘 하세요”
지난주 토요일 고교동기와 동기부부 60여명이 버스 2대를 빌려 한탄강 주상절리와 고석정 일대 야유회를 다녀왔다. 지난 몇 년간 코로나 팬데믹 등으로 인해 야외활동에 제약을 받다가 코로나 엔데믹시대로 접어들면서 고교 동기들이 단체여행길에 나선 것이다. 고교졸업 47년만에 보는 동기들도 있으니 얼굴은 어렴풋이 알아도 이름은 어사무사했다. 그래서 여행을 준비한 집행부는 여행 참가자 한사람 한사람의 가슴에 부착할 명찰을 정성스레 만들어왔고, 여행 일정이 끝날 때까지 모두들 그 명찰을 가슴에 달고 여행을 다녔다. 명찰에는 고교 3학년 당시 반과 이름이 표시되어 있었다. ‘3-0 반(班) 000’. 이렇게 표시된 명찰을 가슴에 달고 고교 재학 시 불렀던 응원가며 교가를 부르니 마주치는 관광객들이 관객이 되어 “어느 학교냐?” “60넘은 노인네들이 수학여행 왔나보다” “우리도 저렇게 한번 여행오자”라며 관심을 보였고 뿌듯한 마음으로 여행을 마치고 마지막 코스인 저녁 식사장소에 도착했다. 이때 버스에서 사회를 봤던 오지랖 넓은 한 친구가 집행부를 도와준다며 명찰을 걷기 시작했다. 왜냐면 그 명찰은 다음 모임에서도 유용하게 재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었다. 그는 식사하는 테이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