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대전 현대아울렛 화재 희생자 조문…유가족에 "열심히 살아온 분들" 위로

2022.09.27 16:45:00


세종정부청사서 국무회의 주재 후 대전행
합동분향소 찾아 유가족 위로 "마음 착잡"
"화재 원인 분석해 재발 않도록 철저 관리"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대전 아울렛 화재 현장을 찾아 합동분향소를 조문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이날 출입기자들에 공지를 통해 "윤 대통령은 대전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화재 희생자 합동 분향소에 조문하고 피해상황을 청취했다"고 전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세종정부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어린이집을 방문한 후 대전으로 이동, 아울렛 화재 현장을 찾았다.

윤 대통령은 합동분향소에서 소방관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유가족을 위로했다.

윤 대통령은 유가족에 "어떻게 위로를 드려야할 지 몰라 마음이 착잡하다"며 "희생자분들 모두 열심히 살아온 분들임을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화재 원인을 정확하게 분석해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하게 관리하겠다"고 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국무회의에서 "희생되신 분들을 명복을 빌며 유가족에데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번 화재는 현대식 시설에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행안부, 소방당국 등 관계부처는 현재의 재난 관리 방식을 원점에서 다시 들여다 보는 계기로 삼아달라"고 당부했다.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에서 지난 26일 대형화재가 발생, 환경미화직원 등 8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홍경의 tkhong1@hanmail.net
Copyright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l 서울,아00280, 2006.11.3 Copyright ⓒ 1989 -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