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기본사회위원장 17개 시도 위원장 각각 임명…자문단장에 용혜인 위촉

2023.06.01 16:50:05

이재명 "다음 세대 삶에 대한 충분한 토론 있어야"
용혜인 "합리적 변화 방향 모색해야…입법도 필요"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이재명 대표가 위원장을 맡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기본사회위원회(위원회)가 17개 시도의 위원장을 각각 임명하고, 자문단장에는 용혜인 기본소득당 상임대표를 위촉했다고 1일 밝혔다.

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광역 기본사회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을 열었다.

이번에 구성된 광역기본사회위원장단은 소득, 금융, 주거, 을(乙)기본권 등 4개 분야의 기본사회 비전 실천을 위한 지역 의제를 발굴하고, 조례 등 제도 개선, 캠페인 전개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특히, 자문단장을 당 소속 지역위원장이 아닌 다른 당 상임대표인 용 의원이 맡기로 한 점은 이색적이다.

이 대표는 "용 의원이 자문위원을 맡아줬는데 각별한 의미가 있다"며 "기본소득당이 추구하는 기본사회 가치가 국민에게 희망을 주고, 그런 희망 섞인 가치가 지향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 사회가 미래에 대한 뚜렷한 비전을 제시하지 못해서 많은 국민들이 불안감을 느끼는 한 원인이 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과연 30년, 50년 이후 대한민국의 미래는 어떠할지, 다음 세대 삶의 환경은 어떨 것인지에 대해 충실한 토론이 있어야 한다"며 "그것이 국민의 기본적인 삶을 우리 공동체가 책임지는 기본사회의 것이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용 상임대표는 "기본소득과 기본사회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현실로 만들기 위한 정치적 연대를 넓고 깊게 만드는 게 지금 우리 국민들이 바라는 정치 모습이자 미래를 향한 정치 본령이라는 생각 때문에 자문단장으로 힘을 모으겠다고 마음먹었다"고 화답했다.

또 "무능을 넘어서 퇴행으로 질주하고 있는 윤석열 정부에 대해 많은 국민이 우려와 분노를 표하고 있다"며 "국회가 사회경제적, 정치적 변화를 직시하고 합리적 변화 방향을 모색해야 한다. 토론에 그치지 않고 입법까지 나아가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날 선임된 각 시도 위원장은 총 17명이다. 명단에는 이해식 의원(서울), 민병덕 의원(경기), 최택용 부산 기장군 지역위원장(부산), 정일영 의원(인천), 강민구 대구시당위원장(대구), 황운하 의원(대전), 윤영덕 의원(광주), 박성진 울산 남구을 지역위원장(울산), 강준현 의원(세종) 등이 포함된다.

또 허영 의원(강원), 임호선 의원(충북), 이정문 의원(충남), 김윤덕 의원(전북), 주철현 의원(전남), 강부송 경북 군위의성청송영덕 지역위원장(경남), 송순호 경남 창원마산회원구 지역위원장(경남), 위성곤 의원(제주) 등도 이름을 올렸다.

홍경의 tkhong1@hanmail.net
Copyright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l 서울,아00280, 2006.11.3 Copyright ⓒ 1989 - 2023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