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3 (금)

  •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13.1℃
  • 맑음서울 8.2℃
  • 맑음대전 11.8℃
  • 맑음대구 11.8℃
  • 맑음울산 12.5℃
  • 구름조금광주 13.2℃
  • 맑음부산 13.1℃
  • 구름많음고창 12.5℃
  • 구름많음제주 15.2℃
  • 맑음강화 8.8℃
  • 맑음보은 10.5℃
  • 맑음금산 10.9℃
  • 구름많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1.6℃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강영환 칼럼니스트'의 전체기사

커버&이슈

더보기
아이린 사과,스타일리스트에 갑질 "죄송"..SM공식입장 "책임"[종합]
아이린 사과, 스타일리스트 갑질폭로에 “경솔언행 죄송”..SM 공식입장 “책임통감”[종합]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이 스타일리스트이자 에디터 A씨의 여자 연예인 갑질 폭로에 사과했다. 아이린은 지난 2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사과 문을 올려 "저의 어리석은 태도와 경솔한 언행으로 스타일리스트 분께 마음의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이 자리에 있기까지 함께 노력해주신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는데 성숙하지 못한 행동으로 큰 상처를 드린 점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며 "이번 일을 통해 지난 시간을 되돌아 보니 저의 부족한 언행이 많이 부끄러웠고 스태프 분들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됐다"고 사과 뜻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더욱 신중히 생각하고 행동하겠다"며 "부족한 저를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과 이번 일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죄했다.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역시 이날 공식입장을 통해 "아이린은 오늘 오후 해당 스타일리스트와 직접 만나 경솔한 태도와 감정적인 언행으로 깊은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했다"며 "성숙하지 못한 모습으로 많


경제

더보기
조선업계, 수주 한파로 3분기 실적 부진 전망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글로벌 신조 시장이 가라앉으면서 국내 조선업계의 3분기 실적은 부진할 것으로 보인다. 2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국내 조선업계는 올해 2분기와 비교해 부진한 성적표를 받을 것으로 추정된다. 한국조선해양(현대중공업·현대삼호중공업·현대미포조선)은 올해 3분기 영업이익 600억원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2분기에 93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던 것에 비하면 절반 가까이 감소할 전망이다. 대우조선해양도 전분기 대비 부진할 것으로 보인다. 대우조선해양은 3분기 영업이익 359원을 기록해 전분기(734억)에 비해 절반 수준으로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중공업은 전분기에 비해 적자폭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보이지만 흑자전환에는 성공하지 못할 것으로 전망된다. 3분기 영업적자 규모는 전분기(7077억원) 대비 축소된 600억원으로 예상된다. 국내 조선업계의 실적이 부진한 이유는 글로벌 선박 발주 시장이 얼어붙으며 수주 가뭄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코로나19로 인해 물동량이 크게 줄어들면서 선박 발주가 크게 줄었다. 영국 조선해양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9월 누계 선박

사회

더보기
아이린 사과,스타일리스트에 갑질 "죄송"..SM공식입장 "책임"[종합]
아이린 사과, 스타일리스트 갑질폭로에 “경솔언행 죄송”..SM 공식입장 “책임통감”[종합]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이 스타일리스트이자 에디터 A씨의 여자 연예인 갑질 폭로에 사과했다. 아이린은 지난 2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사과 문을 올려 "저의 어리석은 태도와 경솔한 언행으로 스타일리스트 분께 마음의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이 자리에 있기까지 함께 노력해주신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는데 성숙하지 못한 행동으로 큰 상처를 드린 점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며 "이번 일을 통해 지난 시간을 되돌아 보니 저의 부족한 언행이 많이 부끄러웠고 스태프 분들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됐다"고 사과 뜻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더욱 신중히 생각하고 행동하겠다"며 "부족한 저를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과 이번 일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죄했다.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역시 이날 공식입장을 통해 "아이린은 오늘 오후 해당 스타일리스트와 직접 만나 경솔한 태도와 감정적인 언행으로 깊은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했다"며 "성숙하지 못한 모습으로 많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