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6 (월)

  • 구름조금동두천 20.7℃
  • 맑음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23.1℃
  • 구름조금대전 22.5℃
  • 구름조금대구 22.3℃
  • 구름많음울산 20.3℃
  • 구름많음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0.2℃
  • 흐림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18.4℃
  • 구름조금보은 20.1℃
  • 구름조금금산 20.0℃
  • 구름조금강진군 20.0℃
  • 구름조금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e-biz

미국 WVC 테솔(TESOL) , 테솔 합격생에게 영어학원, 공부방, 교습소 취업 및 창업 노하우 전수

미국 국공립 위나치밸리 대학교, 합격생 전원 WVC 국내 취업 및 창업센터 통해 취업·창업 지원


(사진제공=WVC TESOL(미국 국공립 대학 WVC테솔))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이제는 학교, 영어학원 등 영어교육기관 취업 및 창업에 있어 영어교강사의 전문성을 평가하는 기준이 과거 달라졌다.

예전에는 영어 능력검증 수단으로 어학연수 경험이나 영어 어학 점수인 토익, 토플 점수를 중시했지만 현재는 국제영어교사 자격증으로 불리는 테솔(TESOL) 자격증이 우리나라를 포함한 비어권 국가 영어교강사에게 필요한 영어교수법과 영어실력을 한층 입증해줄 수 있어 선호도가 높다.

특히 테솔 과정은 이제 단순한 자격증이 아닌 자신만의 영어 커뮤니케이션 능력과 실제 업무에 있어서 바로 활용이 가능한 영어회화나 영어 프리젠테이션 능력 및 실용적인 영어 능력을 향상 시킬 수 있는 하나의 수단이자 방법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러한 테솔 자격 취득 뿐만 아니라 취업과 창업에도 도움을 주는 지원을 위나치밸리 대학교 테솔에서 합격생 전원에게 제공하고 있어 화제다.

미국 국공립 대학교 정규과정의 테솔 자격증을 온라인으로 취득 할 수 있는 위나치밸리 대학교(=Wenatchee Valley College) 테솔에서 국내에 취업과 창업센터를 설립해 영어교사, 영어강사 취업 및 영어학원, 교습소 창업과 운영에 대한 노하우를 전수한다.

위나치밸리 대학교는 국내 영어유치원, 영어강사, 방과후교사 등 취업 연계와 더불어 영어공부방, 영어교습소, 영어학원 창업 등 창업 지원을 하고 있다.

영어강사, 방과후 영어교사 등 영어교강사 취업에 있어서 테솔 정규과정은 물론 방과후돌봄교실지도사, 코딩지도사, 아동심리상담사, 학교안전지도사 등 다양한 전문가 민간자격증 과정 무료 수강을 지원하며 취업 정보 제공과 취업 컨설팅을 돕고 있다.

그리고 소규모 영어학원, 교습소, 공부방 창업 및 운영을 돕기 위해 WVC MOU체결 현판지원, 바이럴 마케팅 지원 등 창업이후 운영관리도 지원한다.

특히 학원 운영 시 신입생 유치, 학부모 상담, 마케팅 등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 노하우는 필수이기에 수강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지원으로 합격생들의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한편 WVC TESOL(Wenatchee Valley College TESOL)은 미국 위나치밸리 대학교 테솔 정규 과정을 온라인 5주 과정으로 취득 할 수 있으며 국제자격증임을 확인 할 수 있는 아포스티유 공증을 받을 수 있으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해운대해수욕장 일대 미군 등 외국인 수십명 폭죽ㆍ싸움 난동...일부 입건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일대에서 휴가 나온 미군 등 외국인 수십 명이 폭죽을 터뜨리고, 싸움을 하는 등 난동을 부려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5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7시 50분께 해운대구 구남로 등 해운대해수욕장 일대에서 외국인들이 폭죽을 쏜다는 신고가 112에 70여 건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순찰차 6대, 형사 1개팀 등을 현장으로 출동시켜 순찰차 경고방송 등으로 폭죽을 쏘던 외국인들 해산에 나섰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시민들을 향해 폭죽을 계속 쏘고 도주한 20대 미군 A씨를 현장에서 붙잡아 우동지구대로 임의동행했다. 경찰은 A씨를 경범죄처벌법(불안감조성) 위반 혐의로 통고처분하고 귀가 조치했다. 경찰은 "폭죽 발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이날 폭죽을 쏜 외국인 대부분은 미국 독립기념일을 맞아 휴가 나온 미군들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 있던 한 시민은 "경찰이 외국인들 해산에 나섰지만 통제가 되지 않았고, 일부 외국인은 경찰의 순찰차 경고 사이렌 소리에 맞춰 춤을 추는 등 난장판이었다"면서 "특히 외국인들 중 마스크를 착용한 사람을 찾아볼 수 없었다"고 전했다.

정치

더보기
안희정 모친상에 정치권 인사들 조문 이어져…권양숙 조화도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수행비서 성폭행 혐의로 지난해 실형이 확정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 모친의 빈소가 5일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안 전 지사 모친 빈소에는 이날 오전부터 정치권 인사들의 조문이 이어졌다. 정세균 국무총리와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 민주당 박용진·기동민·이광재 의원이 조문을 다녀갔다. 백원우 전 민정비서관, 김부겸 전 의원, 박원순 서울시장과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도 빈소를 찾아 고인을 추모했다. 문재인 대통령,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박병석 국회의장,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조화를 보내 고인에 대한 애도의 뜻을 전했다.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받고 광주교도수에 수감 중인 안 전 지사는 빈소를 지키지 못했다. 광주교도소는 6일 오전 안 전 지사에 대한 특별 귀휴 조치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는 조문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징역을 살다가 부모님이 가시면 굉장히 마음이 무겁다"며 법무부의 긍정적인 귀휴 조치 검토의사를 전했다. 박용진 의원도 "중요한 인륜적인 문제인데 방역대책을 잘 세워서 시행할 수 있도록 교정당국이 잘 판단해줬으면 좋겠다"고 말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칼럼]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백종원 차기대선주자 논란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최근 불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보면서 제일 먼저 요즘 유행하는 유행가 제목이 떠올랐다. 한 TV방송의 미스터트롯이란 트로트가요 경연대회에서 2위를 하며 요즘 대세 가수로 떠오른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노래다. 제목도 제목이지만 이 노래 가사 중에 “뭐하는데 여기서 뭐하는데 도대체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구절도 요즘 상황을 떠올리게 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주자를 논하며 느닷없이 "(대선후보로) 백종원 씨 같은 분은 어때요?"라고 말을 꺼내 논란의 불씨를 지폈다. 김 위원장은 왜 갑자기 백 대표 얘기를 꺼냈을까? 완전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였다. 김 위원장이 백 대표를 진짜 통합당 대선주자로 하자는 얘기가 아니었음은 삼척동자도 다 안다. 그런데 정치판에서는, 심지어 언론까지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백 대표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이슈화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다. 정치권과 언론은 아닌 것 다 알면서도 의도적으로 설화(舌禍)만들기에 경쟁하듯 열을 올렸다. 논란이 거세지자 백 대표는 “대선은 꿈 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