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8.12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1℃
  • 구름많음강릉 26.7℃
  • 서울 25.5℃
  • 흐림대전 26.2℃
  • 흐림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8.5℃
  • 흐림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8.6℃
  • 구름많음고창 26.5℃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8.7℃
  • 구름많음경주시 29.5℃
  • 구름많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e-biz

대구국가산단 대방노블랜드, 1100만원으로 입주까지 추가비용 없는 혜택 시행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대구국가산단 대방노블랜드가 일부 잔여세대를 대상으로 계약금 5% 무이자대출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계약금 5%, 최저 1100만원을 납부하면 입주까지 추가비용이 없다. 


대구국가산단에 공급되는 ‘대구국가산단 대방노블랜드’는 단지 인근 유치원, 세현초, 구지중, 대구소프트웨어고 등 유치원·초·중·고가 밀집해있어 교육환경을 자랑한다.


원스톱 학세권 단지는 학교시설을 단지에서 모두 걸어서 통학이 가능하기 때문에 자녀들의 안전은 물론 통학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는 장점을 가진다. 또한 학교 인접지역은 ‘스쿨존’으로 지정되어 유해시설이 들어설 수 없어 우수한 교육환경이 조성되며, 차량 경적이나 제한속도가 적용돼 교통환경 역시 안심할 수 있다.


부동산 시장에서 학세권 아파트의 인기는 어린 자녀를 둔 3040세대가 부동산시장의 핵심 구매층으로 떠올라, 학교가 아파트와 어느 정도 가까운지 학원을 비롯해 우수한 교육시설이 있는지 여부가 중요한다고 한다.


현재 대구 국가산업단지에 조성 중인 물 산업 클러스터는 국내 유일의 물 관련 기업·연구기관 집적지로 오는 7월부터 본격적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대구국가산단 대방노블랜드는 일조권과 통풍을 고려해 전세대 남향 위주의 단지로 설계가 되며, 다른 아파트와 비교해 더 넓은 실사용 면적과 광폭거실의 혁신평면으로 되어 있다고 한다.


대구국가산단 대방노블랜드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5층, 11개동 규모, 전용면적 76㎡, 84㎡ 881세대로 조성된다. 국가산단 입구 맨 앞자리에 위치하여 테크노폴리스 및 달성1차 산업단지까지 출퇴근이 용이하며, 현풍 IC와 가까워 대구 도심까지의 진입이 용이하다.












[박성태 칼럼] 사립대 자진 폐교 과감한 추진 필요
[박성태 배재대학교 부총장] 사립대의 자발적 폐교를 유도하는 방안이 교육부 차원에서 다시 논의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교육부는 지난 6일 대학혁신지원방안을 발표하면서 학교 운영이 사실상 불가능한 사립대는 스스로 폐교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정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문제는 18대 국회에 이어 19대 국회 초기 관련 법안이 발의되었으나 반대여론에 밀려 자동 폐기된 바 있다. 이와는 조금 다른 개념이지만 이미 폐교된, 앞으로 폐교될 대학법인의 원활한 청산 등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사학진흥재단을 ‘폐교후속지원 전담기관’으로 지정 운영토록 하는 법안이 지난해 8월 발의되어 국회에 계류 중이다. 학령인구 급감이 현실화되면서 대학들은 국공립사립대 할 것 없이 재정난 공포에 떨고 있다. 11년째 동결된 대학등록금, 급감하는 신입생 수, 새로 시행된 강사법 등으로 대학재정은 거의 빈사상태다. 대학들은 이번 교육부의 대학혁신지원방안에서 등록금대책이 조금이라도 거론될 줄 알았지만 "아직 입장 정리가 안 되었다"며 등록금 규제 완화에 대해 일언반구도 없었다. 교육부가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학령인구가 급격히 줄어들면서 현재 입학정원(2018년기준 49만7,000명)이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