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23.9℃
  • 맑음강릉 25.5℃
  • 맑음서울 24.6℃
  • 맑음대전 26.8℃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6.3℃
  • 맑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6.2℃
  • 맑음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6.0℃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7.6℃
  • 맑음금산 26.0℃
  • 구름조금강진군 26.9℃
  • 맑음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경제

9월 기름값 리터당 34원 오른다

유류세 추가인하 연장 않기로...휘발유·경우·LPG 각각 58원, 41원, 14원 인상될 듯

[시사뉴스 오승환 기자] 기름값 상승이 예고된다. 정부가 이달 말까지 예정된 유류세 인하기간을 재연장하지 않기로 방침을 정함에 따라 내달부터 휘발유와 경유, LPG 가격이 오를 전망이다.

 

기획재정부는 22지난해 11월부터 적용해오던 유류세 인하를 예정대로 이달 31일 종료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국제 유가가 오르면서 서민 부담이 커지자 경기활성화와 서민 생활 안정을 위해 작년 11월부터 6개월 간 휘발유와 경유, LPG에 대한 유류세를 15% 인하했다. 이후 지난 4월 연장 결정하면서 올해 5월부터는 인하 폭을 7%로 축소해 이달 31일까지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국제 유가가 안정세를 보이면서 서민 부담도 완화됐고 유류세 추가 인하기간 세수 감소 등을 고려해 더 이상의 추가 인하 조치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업계의 분석에 따르면 정부의 유류세 세수는 지난 5월부터 추가 인하기간 6,000억 원 줄어든 것으로 보이며 지난해 11월부터 총 26,000억 원가량 줄어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내달 1일부터 유류세는 원래 수준으로 돌아가며 휘발유의 유류세는 58원이 인상돼 821, 경유는 41원 인상돼 582, LPG14원 인상으로 204원이 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