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8.9℃
  • 맑음대전 28.0℃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4.2℃
  • 맑음광주 29.0℃
  • 맑음부산 27.0℃
  • 맑음고창 27.7℃
  • 구름많음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5.8℃
  • 맑음보은 26.5℃
  • 맑음금산 27.2℃
  • 맑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24.8℃
  • 맑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e-biz

영어학원강사 취업 ·창업 지원을 위한 온라인 테솔(TESOL) 과정 혜택 ‘눈길’


(사진제공=WVC TESOL(미국 국공립 대학 WVC테솔))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테솔 교육기관을 찾는 이들에게 미국 워싱턴 국공립 대학 위나치밸리 테솔 과정의 혜택이 눈길을 끌고 있다.

미국 워싱턴 국공립 대학 위나치 밸리의 테솔 정규과정(WVC TESOL)은 WVC 온라인 테솔(TESOL) 과정 합격생 대상으로 취업·창업 지원센터를 설립해 일대일 멘토링 지원과 취업 및 창업 컨설팅을 지원하며 취업 정보와 창업 온라인 마케팅 지원 그리고 테솔 교육비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방과후돌봄교실지도사, 코딩지도사, 학교안전지도사, 문학심리상담사 등 전문가 자격증 무료 수강 지원과 미국 국공립대학교 위나치밸리(WVC)와 MOU 협약을 체결해 국제 영어 교육 업무 지원을 한다.

이와 같은 지원을 통해 WVCTESOL 과정을 수료한 테솔 합격생들은 영어교사, 영어강사 취업 지원과 영어교습소 및 영어학원 창업 지원을 받을 수 있어 취업 및 창업에 대한 불안감과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WVC 테솔 자격증은 Teaching English to Speakers of Other Languages의 약자로, '영어를 모국어로 사용하지 않는 사람들에게 영어를 (효과적으로) 가르치기 위한 교수법'으로 영어를 모국어로 사용하는 원어민이라 할지라도 테솔(TESOL)이라는 자격증이 없이는 영어를 모국어로 사용하지 않는 이들에게 영어를 가르칠 수 없기에 영어교육 분야에서는 테솔(TESOL) 자격증 신뢰성이 높다. 

WVC TESOL은 미국 워싱턴주 국공립대학교 Wenatchee Valley College에서 진행되는 정규 TESOL 과정을 온라인으로 연동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국내 교육청에서 정식으로 인가 받은 원격평생교육시설을 갖춘 기관임은 물론이고 과정 이수 시 발급되는 테솔 자격증은 현지에서 발급되는 것과 동일하다.

한편 WVC TESOL(Wenatchee Valley College TESOL)은 미국 위나치밸리 대학교 테솔 정규 과정을 온라인 5주 과정으로 취득 할 수 있으며 국제자격증임을 확인 할 수 있는 아포스티유 공증을 받을 수 있으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원어민 전화영어 수업 무료 지원과 방과후돌봄교실지도사, 스피치지도사, 코딩지도사 등 방과후 교사 스펙에 도움되는 민간자격증 취득 과정을 수강료 및 시험 응시료 전액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자세한 테솔 과정 문의는 WVC테솔 카카오톡 상담이나 전화문의 그리고 WVC 한국 공식 홈페이지 일대일 컨설팅 상담을 통해 가능하며 현재 WVC테솔 플러스친구를 통해서 여름특별프로모션일환으로 선착순 수강료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심상정, “빨갱이나 하는 짓이라더니” [황교안 삭발 비난]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삭발에 정의당이 일제히 발끈했다. 심상정 대표는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한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난다”고 주장했다. 심 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황 대표에 대해 “국민이 준 제1야당의 막강한 권력을 갖고 삭발투쟁을 하며 약자 코스프레를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황 대표 삭발투쟁을 보면서 과거 운동권 시절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했던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났다”며 “삭발·단식은 몸뚱어리밖에 없는 약자들의 최후의 투쟁방법”이라고 말했다. 심 대표는 “삭발투쟁으로 지지자 결집을 이룰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면서도 “국민은 자유한국당이야말로 반드시 극복해야 할 정치 적폐세력이라는 점을 분명히 인식한다”고 강조했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한국당의 국회 복귀를 촉구했다. 그는 “황 대표는 국회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출석을 거부하며 동의되지 않는 한 본회의를 열 수 없다고 어깃장을 놓고 있다”며 “사실상 이번 주 국회가 공전될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윤 원내대표는 “조 장관에 대한 사퇴 요구는 한국당의 자유”라면서도 “그 방편으로 국회는 왜 끌고 들어가는 것인가. 이것(조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