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9.1℃
  • 흐림강릉 26.1℃
  • 흐림서울 21.2℃
  • 흐림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26.0℃
  • 맑음부산 21.3℃
  • 구름많음고창 25.5℃
  • 맑음제주 21.0℃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3.6℃
  • 구름많음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26.6℃
  • 맑음거제 21.8℃
기상청 제공

경제

넷마블 방준혁의 신작 <웅진코웨이 인수전>

웅진코웨이 본입찰 마감. 넷마블, 인수전 깜짝 등장
베인캐피탈 vs 넷마블 2파전 양상
치솟는 몸값에도 충분히 매력적인 매물
신사업 진출? 인수금액 인상을 위한 작전? 다음주 초 우선협상자 발표


[시사뉴스 오승환 기자] 웅진코웨이 인수전에 판이 흔들렸다.

 

웅진그룹과 매각주관사 한국투자증권은 지난 10일 웅진코웨이 매각 본입찰을 마감했다.

 

당초 예비후보로 선정된 곳은 SK네트웍스, 하이얼-린드먼아시아 컨소시엄, 칼라일, 베인캐피탈.

 

하지만 SK네트웍스를 비롯한 중국 가전업체 하이얼, 글로벌 사모펀드 칼라일 모두 본입찰에 불참했다.

 

반면, 게임업으로 성장한 넷마블이 신사업 진출슬로건을 앞세워 이번 인수전에 깜짝 등장했다.

 

게임사업으로 확보한 IT 기술과 운영 노하우를 스마트홈 구독경제 비즈니스로 발전시키겠다.”

 

넷마블의 인수전 참여로 웅진은 화색을 짓고 있다.

 

웅진그룹 지주사인 웅진과 웅진코웨이 소유주 웅진씽크빅은 11일 동반 상한가를 기록했다.

 

연내 매각이 성사되면 재무구조가 개선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다.

 

하지만 매각에는 걸림돌이 있다.

 

아니러니하게도 웅진코웨이가 너무 잘나가서 문제다.

 

무리한 태양광사업 진출로 자금난에 빠진 웅진이지만 그렇다고 싸게 내놓을 수는 없다.

 

웅진코웨이의 올 상반기 매출은 14,647억 원, 당기순이익은 2,023억 원을 달성했다. 역대 최고 실적.

 

경영권 프리미엄을 합칠 경우 인수금액은 2조 원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눈치 싸움은 시작됐다.

 

우선협상대상자는 다음주 초 발표될 예정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통합당 정치개혁 모임 '초심만리' 결성... 첫 공동대표는 전주혜·박수영 의원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미래통합당 초선 의원 정치개혁 모임인 '초심만리'가 2일 오전 첫 모임을 가지고 정치개혁 의제에 대한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내기로 했다. '초심만리' 명칭은 정치개혁에 대한 초심을 끝까지 가지고 가자는 뜻으로 만장일치로 결정됐다고 알려졌다. 당에 따르면 이날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열린 첫 결성모임에는 당 초선인 구자근·배준영·서범수·유상범·윤주경·윤희숙·이용·전주혜·허은아·황보승희·박수영 의원 등 지역구 의원과 비례대표 11명이 참석했다. 모임에서는 ▲시대변화의 요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정당구조로의 변화방안 ▲여의도 연구원을 미래 대한민국의 정책첨병으로서의 역할을 하도록 혁신하는 방안 ▲당원이 당의 주인으로써 교육받고 책임에 준하는 권리를 강화하는 방안 ▲공천과 인재영입 방식의 시스템화 방안 ▲청년세대를 선거용이 아닌 정치리더로 양성 및 성장 시키는 인재육성 방안 등이 논의됐다. 모임은 정리된 개혁과제들을 당원들과 당내외 정치인들 뿐만 아니라 지도부에도 전달키로 했다. '초심만리'는 앞으로 모임을 매주 화요일 오전 7시30분으로 정례화해 논의를 이어갈 예정이다. 순환대표를 두기로 한 모임의 첫 공동대표는 전주혜·박수영 의원이고,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내마음의 등불] 진정 추구해야 할 것
이 세상에서 아무 염려 없이 살아가는 사람은 흔치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 안에서는 어떠한 문제가 있다 해도 항상 기뻐하고 감사하며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말씀으로 천지 만물을 창조하신 분이며 우리에게 무엇이 있어야 할지 다 알고 계시는 분입니다. 또한 모든 사람이 근심 없이 평강 가운데 살기 원하십니다. 그러니 하나님 앞에 모든 문제를 내려놓고 전폭적으로 믿고 맡길 때 참된 안식을 누리며 마음의 소원을 응답받을 수 있습니다. 공중의 새는 심지도 않고 거두지도 않고 창고에 모아들이지도 않지만 하나님께서 기르시니 아무 염려 없이 유유히 하늘을 날아다닙니다. 또한 들의 백합화도 수고하지 않고 길쌈도 하지 않지만 하나님께서 아름답게 자라게 하십니다. 하물며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창조된 인생들을 얼마나 사랑하시며 보살펴 주시겠습니까? 솔로몬왕은 아버지 다윗이 이스라엘의 정치, 경제, 군사적 기반을 든든히 닦아 놓았기 때문에 안정과 풍요 가운데 나라를 다스릴 수 있었습니다. 당시 궁중에서 쓰는 모든 기물이 다 정금이었기에 은을 귀히 여기지 않았고, 고급 목재인 백향목도 뽕나무같이 흔하게 사용할 정도였습니다. 솔로몬왕의 소문을 듣고 찾아온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