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5.29 (금)

  • 맑음동두천 12.4℃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6.0℃
  • 흐림대전 17.1℃
  • 맑음대구 16.2℃
  • 맑음울산 14.8℃
  • 구름많음광주 15.4℃
  • 맑음부산 16.5℃
  • 흐림고창 15.7℃
  • 구름조금제주 15.5℃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4.2℃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4.9℃
  • 맑음경주시 14.1℃
  • 맑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경제

한남3구역 조합도 불복하면 수사 의뢰 [현대건설·GS건설·대림산업에 이어]

'수주 과열' 한남3구역, 오늘 조합 총회…재입찰·수정 여부 결정
정기총회서 재입찰·입찰제안서 수정 안건 상정
고분양가 보장·이주비 지원 도정법 위반 '수사 의뢰'



[시사뉴스 오승환 기자] 수주 과열 경쟁 논란을 빚은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조합이 28일 정기총회를 개최한다

 

조합 측은 이날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천복궁교회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재입찰과 입찰제안서 수정 등 두 가지 안건을 상정할 예정이다.

 

총회 결과에 따라 시공사 선정 방식이 결정될 전망이다. 총회 이후 예정된 현대건설과 GS건설, 대림산업의 합동설명회는 개최되지 않는다

 

조합은 전날 긴급 이사회를 열고 시공사 선정 방식 문제를 두고, 입찰에 참여한 건설사 관계자들과 의견을 나눴다. 재입찰과 입찰제안서 수정 방안이 팽팽하게 맞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26일 국토교통부와 서울시 등은 한남3구역에 대한 특별점검을 벌인 뒤 현대건설과 GS건설, 대림산업에 입찰 무효 결정을 내렸다.

 

건설사 3곳이 제출한 입찰제안서에 담긴 고분양가 보장과 이주비 지원 등이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도정법)을 위반한다며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국토부와 서울시는 시정조치에 따르지 않고 시공사 선정을 강행하면 조합도 수사의뢰 할 방침이다

 

다만, 이번 총회를 통해 향후 시공사 선정 방식이 결정되더라도 최종 확정까지는 조합 이사회와 대의원회, 정기총회 등을 거쳐야 한다. 이 때문에 재개발사업이 최소 2~3개월 지연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은 한남동 일대 386395.5에 분양 4,940가구, 임대 876가구 등 총 5,816가구를 짓는 정비사업이다. 총 사업비 7조 원, 공사비만 2조 원에 달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강서은 결혼, 남편은 '경동그룹 3세 손원락' 창업주 손자...최대주주
강서은 결혼 후 혼인신고 남편 손원락 상무, 창업주 고(故) 손도익 회장 손자이자 최대주주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결혼한 강서은 전 KBS 아나운서 남편 손원락 경동도시가스 경영총괄 상무에 네티즌 이목이 쏠렸다. 28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강서은 아나운서는 경동그룹 손원락 상무와 지난해 비밀리에 해외에서 결혼 하고 혼인신고 후 현재 신혼생활을 하고 있다. 앞서 경동도시가스는 지난 3월 29일 손원락 상무의 부친 손경호 경동도시가스 명예회장(경동홀딩스 회장)이 며느리인 강서은 아나운서에게 경동도시가스 주식 5000주를 '친인척 증여 명목'으로 증여한 사실을 공시했다. 강서은 아나운서 남편 손원락 상무는 손경호 회장 장남으로, 경동그룹 창업주 고(故) 손도익 회장의 손자다. 손원락 상무는 경동그룹 지주회사 격인 경동홀딩스 최대주주다. 지난 1957년 ‘왕표연탄’으로 연탄사업을 시작한 경동그룹은 국내 자원개발, 해외 자원개발, 엔지니어링사업, 임대사업 등으로 사업분야를 확대했다. 경동나비엔과 경동도시가스, 경동건설, 경동개발 등 관계사를 거느린 그룹이다. 주력 관계사인 경동나비엔은 27년째 국내 보일러업계 1위를 지키고 있다. 강서은 아나운서와 손원락 상무는 오는



경제

더보기
강서은 결혼, 남편은 '경동그룹 3세 손원락' 창업주 손자...최대주주
강서은 결혼 후 혼인신고 남편 손원락 상무, 창업주 고(故) 손도익 회장 손자이자 최대주주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결혼한 강서은 전 KBS 아나운서 남편 손원락 경동도시가스 경영총괄 상무에 네티즌 이목이 쏠렸다. 28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강서은 아나운서는 경동그룹 손원락 상무와 지난해 비밀리에 해외에서 결혼 하고 혼인신고 후 현재 신혼생활을 하고 있다. 앞서 경동도시가스는 지난 3월 29일 손원락 상무의 부친 손경호 경동도시가스 명예회장(경동홀딩스 회장)이 며느리인 강서은 아나운서에게 경동도시가스 주식 5000주를 '친인척 증여 명목'으로 증여한 사실을 공시했다. 강서은 아나운서 남편 손원락 상무는 손경호 회장 장남으로, 경동그룹 창업주 고(故) 손도익 회장의 손자다. 손원락 상무는 경동그룹 지주회사 격인 경동홀딩스 최대주주다. 지난 1957년 ‘왕표연탄’으로 연탄사업을 시작한 경동그룹은 국내 자원개발, 해외 자원개발, 엔지니어링사업, 임대사업 등으로 사업분야를 확대했다. 경동나비엔과 경동도시가스, 경동건설, 경동개발 등 관계사를 거느린 그룹이다. 주력 관계사인 경동나비엔은 27년째 국내 보일러업계 1위를 지키고 있다. 강서은 아나운서와 손원락 상무는 오는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출판도시문화재단, 독서문화공간 ‘큐레이션 서가’ 선보여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출판도시문화재단은 지혜의숲 개관 6주년을 맞아 오는 30일 ‘큐레이션 서가’를 선보인다. 지혜의숲은 출판도시문화재단이 운영하는 공공의 서재로 출판사는 물론 연구자, 학자, 저술가들의 소장 도서를 누구나 읽을 수 있는 열린 독서문화공간이다. 지혜의숲은 다양한 문화예술행사의 장으로 활용되면서 책을 사랑하고 시민들의 안식처로 사랑받고 있다. 큐레이션 서가는 하나의 주제에 맞춰 도서를 선정해 독자들의 다채로운 독서 경험을 제공하는 공간이다. 서가의 첫 번째 주제는 ‘여행’이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자유롭게 떠날 수 없지만, 책 속에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통해 새로운 여행을 경험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 큐레이션 서가 오픈과 함께 ‘문발살롱’도 오픈한다. 문발살롱은 더 넓고 풍성한 책과 인문학의 세계, 그것을 포괄하는 세상의 모든 관심사를 독자와 함께 향유하고자 기획된 파주출판도시 인문학당의 연계 프로그램이다. 문발살롱은 5월 30일 ‘이탈리아 아트 트립’의 김현성 작가 강연을 시작으로 6월 6일에는 ‘나의 문구 여행기’의 문경연 작가, 6월 13일에는 ‘셰익스피어처럼 걸었다’의 최여정 작가가 차례로 강연에 나선다. 참가를 원하는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