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8 (수)

  • 흐림동두천 21.8℃
  • 맑음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2.2℃
  • 흐림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조금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1.0℃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20.6℃
  • 맑음보은 19.6℃
  • 흐림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2.7℃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e-biz

호주어학연수 유학박람회, 2월 16일 코엑스에서 열려…호주대학진학, 호주워킹홀리데이 일자리 프로그램 안내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제 38회 호주유학, 호주어학연수 박람회가 2월 16일 코엑스 3층에서 열린다. 호주프로모유학이 주최하는 박람회 참가 등록 시 학비 할인 및 학비 카드 결제 가능, 호주 항공권, 필리핀어학연수 연계연수 무료, 초기 정착 서비스 무료 등의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호주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으로는 두 달간의 호주어학연수를 포함한 프로그램을 200만원 대 초반으로 안내한다. 프로그램 구성은 8주간의 호주어학연수를 포함해 농장, 공장 일자리 등을 소개하는 프로그램, 혹은 8주간의 호주어학연수와 숙소와 식사가 제공되는 캠퍼스형 어학원 연수 프로그램, 8주 호주어학연수와 항공권 제공 프로그램이다. 각 프로그램 별 가능 지역이 다르므로 시드니, 브리즈번, 케언즈 중 관심지역이 있다면 개별 문의를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 할 수 있다.

강남, 종로, 인천, 부산, 창원 등 전국 7곳의 센터를 통해 실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박람회 당일 서울 이외 지역에서 참가, 등록 시에는 해당 지역까지의 교통비도 지원하고 있다. 

호주워킹홀리데이와 호주어학연수뿐 만 아니라 호주유학 전문가로부터 호주 대학교, 호주 영주권, 호주어학연수, 호주학생비자 등 분야별로 세분화된 전문가가 일대일 상담을 제공한다.

호주 추천어학원으로는 임팩트어학원, LAB어학원, SMEAG English어학원, Hawthorn어학원, SMEAG어학원 등을 포함한 전 지역 호주어학원 상담 및 수속이 가능하다.

호주프로모유학 홈페이지, 카카오톡, 전화 등 온라인 및 직접 방문을 통해 다양한 창구로 상담이 가능하며, 호주프로모유학 홈페이지를 통해 박람회 참가신청 및 프로모션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일본 폭우 아베 당황, 한신대지진 동급 위기 '특별비상재해' 지정[종합]
일본 폭우에 스가 관방 "특별비상재해 지정 검토" 일본 폭우, 9일까지 계속돼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일본 정부가 규슈지역에 기록적인 폭우가 계속돼 특별비상재해 지정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7일 NHK 신문 등에 따르면 아베 신조 총리는 이날 총리 관저에서 연 당정 연락 회의에서 규수 남부를 중심으로 잇따르는 기록적인 폭우에 대해 "극심한 재해 지정을 위해 조사를 서두르겠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재해가 발생된 후부터 경찰, 소방, 해상보안청, 자위대에 따른 결사적 구명구조 활동을 추진 중이지만 어제(6일)부터 오늘(7일)까지 규슈의 넒은 지역에서 피해가 확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에 따라 현재 구조활동을 8만명 태세로 확대해 무엇보다 인명제일로 구조활동 하며 고립된 마을에 대한 지원, 안부를 알 수 없는 사람 수색에 전력을 다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국무회의 후 기자회견에서 일본 규슈지역 폭우에 대해 "계속 정부가 일체가 돼 재해 응급대책을 진행하기 위해 특별비상재해 지정도 검토하며 빨리 재해지의 복구, 부흥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알렸다. 특별비상재해는 심각한 비상 재해로 사망자, 실종자, 부상자, 피난민을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김호중 법적대응거리 많은데 친모논란까지 "매니저에 액받이굿했다?"
김호중 공식입장 "어머니, 팬에 금품요구 사과...피해 보신 분 연락 달라"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트로트가수 김호중(29) 친모가 팬들에게 금품을 요구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김호중이 또 다시 논란에 휩싸였다. 7일 한 매체는 김호중 친모 A씨가 지난해 12월 일부 팬들에게 접근해 '굿 값' 명목으로 3명에게 870만 원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A씨가 임원으로 있는 한 지역 클럽에 팬들에게서 가입비를 받고 가입시켰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이 매체는 A씨가 김호중이 출연한 TV조선의 인기 경연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 결승 직전 김호중 전 매니저 B씨에게 액받이 굿을 했다는 내용도 보도했다. 이에 김호중은 이날 오후 공식 팬카페에 "잘못된 일은 바로 잡아야 된다고 생각한다. 저의 어머니로 인해 피해를 보신 분들께서는 소속사로 연락을 주시면 꼭 책임지고 해결해드리겠다. 어머니를 대신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어머니가 일부 팬들에게 금품을 요구했다는 의혹에 대해 사과했다. 김호중은 '내일은 미스터트롯'을 통해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트바로티'라는 별명을 얻으며 최종 4위까지 올랐다. 지난 6월 20일 신곡 '할무니'가 담긴 첫 정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칼럼]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백종원 차기대선주자 논란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최근 불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보면서 제일 먼저 요즘 유행하는 유행가 제목이 떠올랐다. 한 TV방송의 미스터트롯이란 트로트가요 경연대회에서 2위를 하며 요즘 대세 가수로 떠오른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노래다. 제목도 제목이지만 이 노래 가사 중에 “뭐하는데 여기서 뭐하는데 도대체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구절도 요즘 상황을 떠올리게 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주자를 논하며 느닷없이 "(대선후보로) 백종원 씨 같은 분은 어때요?"라고 말을 꺼내 논란의 불씨를 지폈다. 김 위원장은 왜 갑자기 백 대표 얘기를 꺼냈을까? 완전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였다. 김 위원장이 백 대표를 진짜 통합당 대선주자로 하자는 얘기가 아니었음은 삼척동자도 다 안다. 그런데 정치판에서는, 심지어 언론까지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백 대표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이슈화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다. 정치권과 언론은 아닌 것 다 알면서도 의도적으로 설화(舌禍)만들기에 경쟁하듯 열을 올렸다. 논란이 거세지자 백 대표는 “대선은 꿈 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