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2 (목)

  • 맑음동두천 28.4℃
  • 맑음강릉 29.5℃
  • 연무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5.2℃
  • 흐림부산 24.1℃
  • 흐림고창 26.4℃
  • 흐림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8.6℃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사람들

“오순절 성령 축복 힘입어 지구촌 희망찬 미래 염원”

하나님의교회, 31일 오순절 맞아...온라인 예배로 ‘오순절 지켜’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하나님의 교회)가 오순절을 맞아 ‘코로나19로 침체된 지구촌에 희망이 깃들기’를 기원했다.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31일 진행된 ‘하나님의 교회 오순절 예배’는 175개국 7,500여 지역에서 동참했다.

 

총회장 김주철 목사는 “2천 년 전 그리스도의 십자가 고난과 죽음으로 비통에 빠져 있던 초대교회가 그리스도의 부활과 승천을 목도하고 오순절 성령을 받은 후에는 힘차게 천국 복음을 전파했다. 그 결과 하루에 3천 명, 5천 명이 구원의 기쁜 소식을 영접했다”며 “오늘날에도 오순절 성령 축복 속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온 인류가 지금의 힘든 상황을 이겨내고 영원한 행복을 누리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하나님의 교회 측은 “77억 인류 모두 힘내서 코로나19로 직면한 위기를 무사히 극복하도록 여러 방면으로 도울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으로 지구촌의 행복한 미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김민아 공식입장, 중학생 ‘성희롱 막말 파문’? 무슨 말했기에...
김민아 공식입장...중학생에 성희롱 뒤늦게 논란, 입 열다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방송인 김민아(29)가 미성년자인 중학생에게 성희롱성 막말을 했다고 논란이 된 영상과 관련해 공식입장을 내고 사과했다. 김민아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튜브 '대한민국 정부의 '왓더빽 시즌2'에서 부주의한 언행으로 시청하시는 분들에게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고 공식입장 사과문을 올렸다. 앞서 김민아는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 '왓더빽 시즌2'에서 코로나19로 온라인수업 받는 미성년자 A씨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김민아는 해당 인터뷰에서 수위 높은 멘트를 해 중학생 성희롱 논란에 휘말렸다. 김민아는 "시민분들과 영상통화 하는 과정에서 학생 출연자와 촬영하게 됐고 저의 무리한 언행이 발생했다"며 ”개인적인 영역을 방송이라는 이름으로 끌고 들어와 희화화시키려 한 잘못을 분명히 인지하고 있다"고 사과 뜻을 전했다. 이어 "부끄러운 행동이었고 다시는 반복하지 않겠다"고 반성했다. 김민아는 또 "좀 더 빨리 글을 올려야 했었으나 오늘 일정으로 이제서야 사과 말씀 올린다. 제가 책임지고 상처받은 모든 분들에게 직접 사죄드릴 것을 약속한다. 죄송하다"며 "자극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응답과 축복의 비결
성경을 보면 예수님을 만난 사람들은 인생의 큰 전환점을 맞이하였습니다. 질병이 있는 사람이 나음을 얻고, 절망 속에서 희망의 빛을 보았고, 무의미한 삶에서 천국을 바라보는 소망의 사람이 되었습니다. 요한복음 9장을 보면 예수님과 태어날 때부터 소경 된 사람의 만남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예수님은 그 소경을 치료하여 볼 수 있게 해 주셨습니다. 그가 이처럼 놀라운 하나님의 권능을 체험하는 축복의 주인공이 될 수 있었던 비결은 무엇일까요? 첫째, 순종의 사람이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땅에 침을 뱉어 진흙을 이겨 소경의 눈에 발라 주시고 실로암 못에 가서 씻으라고 하셨습니다. 진흙을 눈에 바른 후 물로 씻는다고 보지 못하던 사람이 보게 된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있을 수 없는 일이지요. 더구나 누구인지도 잘 모르는 사람이 이런 지시를 했을 때에 대부분은 믿지 못할 것입니다. 자신을 놀린다고 화를 내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소경은 예수님의 말씀에 순종해 실로암 물가로 가서 눈을 씻었습니다. 그 결과 태어나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눈이 밝아져 볼 수 있게 됐습니다. 둘째, 진리를 분별할 수 있는 영적인 눈이 열렸기 때문입니다. 태어날 때부터 보지 못하는 사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