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2 (목)

  • 맑음동두천 11.7℃
  • 구름조금강릉 18.7℃
  • 맑음서울 14.4℃
  • 구름조금대전 14.5℃
  • 흐림대구 17.4℃
  • 흐림울산 16.2℃
  • 구름많음광주 14.2℃
  • 흐림부산 16.3℃
  • 구름조금고창 13.3℃
  • 황사제주 18.4℃
  • 맑음강화 12.8℃
  • 구름많음보은 12.7℃
  • 구름많음금산 14.2℃
  • 흐림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6.2℃
  • 흐림거제 15.6℃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대병원 간호사 확진 '병동 통제'

25일 8충 내과 병동 근무자 코로나19 확진...해당 병동 출입통제

URL복사

 

[시사뉴스 김도훈 기자]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근무 간호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울대병원 25일 이 사실을 알리며 '해당 간호사가 근무하던 본관 8층 내과를 통제하고 있다' 밝혔다.

 

간호사 A씨는 24일부터 이날 오전까지 야간 근무를 했으며, 아침에 근무를 마친 후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느껴 선별진료소를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대병원 관계자는 "나이트 근무 간호사여서 환자 등과도 접촉을 했고, 현재 22명의 최초 접촉자를 확인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박선영 공식입장 "'식용유여배우' 과실치상? 성동구 거주NO..사실무근"[종합]
[종합] 박선영 공식입장..‘식용유 여배우 의혹’에 소속사 “황당”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배우 박선영이 ‘식용유 여배우 의혹’에 소속사가 “황당하다”는 공식입장을 내놨다. 소속사는 22일 공식입장을 통해 "박선영이 식용유 사건 당사자라는 것은 사실무근이다”며 “해당 사건과는 관련 없다"고 반박했다. 이어 “박선영은 10여년 전부터 현재까지 서초구에 살고 있다”며 “성동구에 살지도 않는데 ‘식용유 여배우’로 언급돼 황당하다”고 해명했다. 또 “식용유 사건에 언급된 차 종류도 다르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지난 9월 서울 성동구 유명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연예인 A씨가 식용유를 흘린 후 닦거나 치우지 않는 바람에 입주민이 넘어져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이른바 '식용유 연예인 A씨' 관련 보도에서 "입주민이 이 기름에 미끄러지면서 크게 다쳤다"며 "A씨는 과실치상 혐의로 경찰 조사 받았고 변호사 4명을 선임해 1년 내내 무죄를 주장했지만 벌금 500만원이 선고됐다"고 전했다. 이후 이 기사가 온라인 커뮤니티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 등을 통해 확산되면서 박선영 실명이 거론됐다. 이에 소속사가 공식입장을 통해 해명에 나섰다.

정치

더보기
[국감2020]독감 백신접종자 잇단 사망...與 "신중" vs 野 "중단해야"(종합)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전국적으로 인플루엔자(계절 독감) 예방접종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발생하는 가운데, 국정감사에서 독감예방접종 중단여부에 대한 논쟁이 이어졌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22일 보건복지부, 질병관리청, 식품의약품안전처 등을 대상으로 한 종합 국정감사를 진행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백신 자체 독성은 없다고 재차 강조했다. 즉 현재 시점에서는 예방접종을 중단할 상황도 아니라는 입장이다. 정 청장은 "전문가 자문회의 결과 백신과 사망의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전문적으로 판단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 청장은 생물에서 생기는 독성 물질인 톡신 관련 의혹에 대해 "톡신과 균류가 많다면 이건 백신 제조 과정에서 문제가 생긴다는 심각한 일"이라며 "그런 가능성에 대해 조사관을 통해 회의를 했는데 아니라는 판단"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 청장은 "1년에 독감 관련 합병증 사망자는 3000명 내외로 추정된다"며 "어르신 같은 고위험군에서 인플루엔자로 다른 합병증 생길 수 있다. 접종을 하는 게 안전하다"고 말했다. 이를 반영하듯 더불어민주당은 국민들의 우려에는 공감하지만 백신과 사망자 간 인과관계가 명백히 밝혀지기 전까지 접종 중단

경제

더보기
【코로나19 K극복 ‘히든기업’을 찾아서 ⑭】 '비상장주식투자 첫걸음' 엔젤리그 오현석 대표
“투자조합 결성 통한 안정적 비상장주식 투자…소액도 가능”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사상초유의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은 국내외적으로 엄청난 사회적 변화를 가져왔고 이에 따라 기업창업, 기업경영 환경도 급변하고 있는 뉴노멀 시대를 맞았다. '코로나19' 사태로 경제 위기 수준의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는 올해 경제성장률이 IMF 외환위기 이후 최저치 성장률인 2.3% 감소세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창업기업의 86%가 3년만에 폐업한다는 통계는 이미 예전 얘기가 되었고, 현재 운영중인 기업도 더 이상 버티기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본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성장전략을 짜고 있는 히든기업, 특히 대기업군은 아니지만 해당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중소기업, 스타트업 위주로 취재하고 보도하여 소비자는 물론, 정부, 학계, 산업계까지 전방위적으로 히든기업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확산시키고자 그들의 생존과 미래, 실천전략 등에 대해 기획특집 시리즈 기사로 보도하기로 했다. 그 열 네번째로 ‘비상장주식의 플랫폼’을 제공하는 엔젤리그 오현석 대표를 만나봤다. <편집자 주> 최근 BTS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