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4.5℃
  • 맑음서울 14.4℃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8.3℃
  • 맑음울산 17.8℃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3.6℃
  • 박무제주 17.5℃
  • 맑음강화 11.3℃
  • 맑음보은 13.6℃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4.5℃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e-biz

데싱디바,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 … 셀프네일부문 1위 선정

URL복사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글로벌 네일 브랜드 ‘데싱디바’가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자포럼이 주관하는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셀프네일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올해로 18주년을 맞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온라인과 모바일, 일대일 전화 설문 등 대국민 브랜드 투표를 통해 한 해 동안 소비자로부터 가장 많이 사랑받은 브랜드를 선정하는 제도다. 소비자가 직접 투표에 참여한 결과여서 더욱 뜻 깊은 수상이라 할 수 있다.

 

소비자 투표에서 데싱디바는 셀프 네일 부문 총 4개 후보 브랜드 평가에서 10점 만점에 8.51점을 획득하며 압도적으로 높은 점수를 기록했으며, 특히 20대와 30대의 직장인과 학생층에서 선호도가 높았다.

 

2001년 뉴욕 최초의 고품격 네일 스파의 헤리티지를 가진 데싱디바는 혁신적인 기술력과 다양한 디자인을 선보이며 글로벌 네일 트렌드를 리딩하고 있는 No1. 네일 브랜드다. 국내 유일 네일 케어 센터와 R&D 기술 연구소를 보유하여 최고의 네일 전문가들이 전 세계 고객들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혁신적인 신기술 연구를 끊임없이 거듭하고 있다.

 

이러한 데싱디바의 혁신과 창의성은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 내기도 했다. 데싱디바의 ‘매직 프레스’는 ‘바르는 네일’에서 ‘붙이는 네일’로 네일의 고정관념과 패러다임을 바꾼 대표적인 제품이다. 이어서 글로스 젤네일, 단계별 네일 케어까지 네일에 관한 모든 제품으로 고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유효영 데싱디바 사업부 부사장은 “데싱디바를 향한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소비자들 모두가 일상에서 디바(Diva)가 되는 행복을 누리기를 응원하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 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데싱디바는 F/W 시즌 트렌드와 유행 컬러를 접목한 신제품을 출시하며 다시금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배너

정치

더보기
국민의힘, 靑 주호영 몸수색에 "발근"
국민의힘 "의전경호지침 사전안내없이 야당만 적용" 靑 "경호업무지침에 따르면 외부 참석자 전원 검색"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국민의힘은 28일 문재인 대통령 경호 과정에서 주호영 원내대표가 검색을 받은 것과 관련, 발끈하고 나섰다. 청와대는 "경호업무지침에 따르면 전원 검색이 원칙"이라는 입장이다. 배현진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오후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대통령과 각 당 대표 등의 의전경호 메뉴얼을 사전 안내 없이 야당 대표에게만 적용한 것에 깊은 유감의 뜻을 밝힌다"며 이같이 전했다. 배 원내대변인은 "김태년 원내대표와 마찬가지로 본인성명과 원내대표임을 밝혔음에도 별도의 신원확인 방안을 요구해 신체 수색을 동의 없이 임의로 한 것"이라며 "권혁기 민주당 원내대표 비서실장이 알린 '비표'라는 것은 애초에 전달된 바 없음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배 원내대변인의 주장은 권 비서실장이 시정연설 후 기자들에게 "김태년 원내대표에게 직접 확인한 결과 사전환담장소 입장 시 청와대 경호처가 김태년 원내대표에 대한 신원확인(본인 여부, 비표 수령 여부)을 진행했다고 한다"고 밝힌 것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힘은 폐쇄회로(CC)TV 확인 결과에 대해서는 "

경제

더보기
故이건희 삼성회장 '영면'에 들다
28일 영결식 이후 발인…장지까지 운구 행렬 이어져 이재용 등 유족, 삼성 사장단, 기업인 등 영결식 참석 화성사업장서 전현직 임직원, 협력사 직원들도 인사 추모영상서 소년 이건희, 경영인 이건희 등 모습 조망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한국 재계의 거목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28일 수원 선영에서 영면에 들었다. 이건희 회장의 유족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은 이날 오전 7시30분쯤 영결식이 진행되는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암병원 건물 쪽에 들어섰다. 영결식에는 고인의 동생인 이명희신세계그룹 회장, 조카 이재현 CJ 회장,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정유경 신세계백화점 총괄사장, 조동길 한솔그룹 회장이 참석했다. 재계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 김동원 한화생명 상무, 김동선 전 한화건설 팀장, 이웅열 코오롱그룹 명예회장, 이규호 코오롱인더스트리 전무 등도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회장의 영결식은 가족장으로 치러진 장례처럼 비공개로 진행됐다. 영결식은 유족 및 삼성 사장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30여분간 진행됐다. 삼성에 따르면 영결식은 이수빈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