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1.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2.5℃
  • 구름조금서울 -0.4℃
  • 구름많음대전 3.3℃
  • 구름조금대구 3.6℃
  • 구름조금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5.6℃
  • 부산 2.9℃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2℃
  • 구름조금강화 0.3℃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6.8℃
  • 구름많음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지역 코로나 149명 신규확진…'가락시장,강남지하도상가‘ 폐쇄

URL복사

 

서울지역 누적 확진자 2만1425명 집계

양천구 13명, 서대문구 10명 등 확진

 

[시사뉴스 황수분 기자] 서울에서는 149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됐다. 이는 전날 오후 6시 기준 137명 대비 12명이 늘어났다.

 

9일 서울시·자치구 등에 따르면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규 확진자가 149명 발생했고, 전날(137명) 동시간 대비 12명 증가해 누적 2만1425명으로 집계됐다.

 

서대문구에서는 10명(583~592번)이 한꺼번에 양성 판정됐다. 이들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되어 관련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양천구에서는 확진자 13명이 추가됐다. 823·824·826·827·828~830·831·833~834번 확진자의 경우 확진자인 가족, 동거인, 지인 등과의 접촉을 통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13명은 823~835번으로 분류됐다.

 

동작구에서는 7명(895~901번)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895·897~901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추정된다. 896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송파구에서는 구민 10명(1222~1231번)이 모두 양성 판정됐다. 이들은 송파구 확진자 가족간 감염이 6명(1223~1231번), 타지역 확진자 접촉이 3명(1222~1228번), 감염경로 조사 중 1명(1229번)이다.

 

관악구에서는 8명(1077~1084번)이 추가됐다. 3명(1077·1082·1084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역학조사 중이다. 5명(1078·1079·1080·10811083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확진자와의 접촉을 통한 감염으로 추정된다.

 

은평구는 구민 8명(861~868번)이 양성 판정됐다. 861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7명(862·863·864·865·866·867·868번 확진자)은 모두 은평구, 타지역 확진자와의 접촉을 통해 감염됐다.

 

강서구에서는 신규 확진자 5명(1433~1437번)이 발생했다. 확진자 5명은 확진자 가족 및 접촉자 4명, 감염경로 파악중 1명 등이다.

 

서초구에서는 확진자 4명(905~908번)이 추가로 나왔다. 이들은 모두 감염경로 조사중인 확진자들로 분류됐다.

 

강남구에서는 8~9일 양일간 8명(1012~1019번)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1012·1017·1018번은 각각 앞서 확진된 강남구민 가족이다. 1016번은 확진된 강남구민 접촉으로, 1019번은 자가격리 해제 검사에서 각각 양성 판정받았다. 1013~1015번은 기침 등의 증상으로 확진됐으나 감염경로를 알 수 없어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중랑구는 확진자 7명(872~877번)이 나왔다. 중랑구는 최근 14일간 발생한 확진자의 동선을 공개했다.

 

노원구에서도 5명(896~900번)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896·897·898번 확진자는 동거가족으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899번 확진자는 해외에서 입국한 뒤 양성 판정됐다. 900번 확진자는 강남구 소재 회사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구로구에서는 확진자 8명(696~703번)이 양성판정됐다. 확진자 중 5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 2명(701·702번)은 타구 확진자의 접촉자, 1명(697번)은 해외입국자이다.

 

성동구에서는 확진자 3명(489~491번)이 발생했다. 489번 확진자는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됐다. 490번 확진자는 직장동료가 확진판정을 받아 검사한 결과 양성 판정됐다.

 

이 외에 용산구 1명(457번), 마포구 2명(758~759번), 종로구 9명(468~476번), 도봉구 5명(635~639번), 강북구 6명(541~546번), 영등포구 8명(793~800번), 금천구 1명(360번), 강동구 6명(647~652번), 동대문구 8명(693~700번) 등이 추가됐다.

 

한편, 이날 서울시 산하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가 운영하는 송파구 소재 가락시장서 상인 4명이 확진판정을 받아 가락몰 1층이 오후 3시부터 폐쇄됐다.

 

서울시설공단이 운영하는 강남역지하도상가에서도 환경미화원 1명이 양성판정을 받아 오후 5시부터 상가 전 구역이 폐쇄됐다.

 

서울지하철공사 잠실승무사업소에서도 지난 6일 기관사 1명이 확진된 후 이날까지 8명이 추가 확진판정을 받아 총 9명의 직원이 확진 판정됐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文대통령 신년회견에 與野…"소통 노력" vs "불통"
민주 "국정 현안 전반에 대해 솔직하게 설명" 국민의힘 "박근혜 전 대통령과 다를 바 없다"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여야는 문재인 대통령의 18일 신년 기자회견에 대해 상반된 반응을 내놨다. 더불어민주당은 "코로나19로 인한 전례 없는 어려움 속에서도 국민과 소통하려는 대통령의 노력이 돋보였다"고 평가했다. 최인호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이같이 말하며 "대통령께서 국정 현안 전반에 대해 솔직하고 소상하게 설명했다. 책임감 있고, 신뢰할 수 있는 대책도 다양하게 제시했다"며 "국민이 희망과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의미 있는 기자회견이었다"고 호평했다. 사면론과 관련해서도 "이명박, 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의 사면에 대해 국민 공감대가 전제되어야 한다는 대통령의 말씀을 공감하고 존중한다"며 "대통령의 말씀은 당 지도부의 입장과도 일치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이 '이낙연발 사면론'에 반박하는 모양새로 보이는 것을 차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국민의힘은 "혹시나 했는데 역시였다. '불통'이라 비난하던 박근혜 전 대통령과 다를 바 없다"고 비판했다. 최형두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회견 직후 "회견 횟수도 박 전 대통령과 같은 역대 최저"라며 "역

정치

더보기
文대통령 신년회견에 與野…"소통 노력" vs "불통"
민주 "국정 현안 전반에 대해 솔직하게 설명" 국민의힘 "박근혜 전 대통령과 다를 바 없다"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여야는 문재인 대통령의 18일 신년 기자회견에 대해 상반된 반응을 내놨다. 더불어민주당은 "코로나19로 인한 전례 없는 어려움 속에서도 국민과 소통하려는 대통령의 노력이 돋보였다"고 평가했다. 최인호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이같이 말하며 "대통령께서 국정 현안 전반에 대해 솔직하고 소상하게 설명했다. 책임감 있고, 신뢰할 수 있는 대책도 다양하게 제시했다"며 "국민이 희망과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의미 있는 기자회견이었다"고 호평했다. 사면론과 관련해서도 "이명박, 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의 사면에 대해 국민 공감대가 전제되어야 한다는 대통령의 말씀을 공감하고 존중한다"며 "대통령의 말씀은 당 지도부의 입장과도 일치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이 '이낙연발 사면론'에 반박하는 모양새로 보이는 것을 차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국민의힘은 "혹시나 했는데 역시였다. '불통'이라 비난하던 박근혜 전 대통령과 다를 바 없다"고 비판했다. 최형두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회견 직후 "회견 횟수도 박 전 대통령과 같은 역대 최저"라며 "역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새해에 쓴 첫 반성문 ‘모든 것이 내탓입니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기록적인 폭설이 전국적으로 내린 이틀 후인 지난 1월 8일. 영하 18도의 혹한으로 이면도로는 아직도 꽝꽝 얼어붙어 있던 날 히든기업 취재를 위해 경기도 평택을 방문해야 했는데 운전은 도저히 자신이 없었다. 그래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하고 서울 지하철 1호선으로 지제역에 하차하여 본사 기자와 만나 히든기업 대상기업을 찾아가기로 했다. 무사히 전철을 타고 앉아가게 되자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한 것은 정말 기가 막힌 선택이라고 ‘자화자찬’하며 워커홀릭답게 전철 안에서 스마트폰으로 업무 정리에 열중했다. 그런데 방송이 흘러나왔다. “이번 역은 이 열차의 종착역인 서동탄역입니다. 한 분도 빠짐없이 하차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알고 보니 필자가 탔던 전철은 병점역에서 환승을 해야되었던 것인데 SNS에 열중하느라 환승 방송을 듣지 못했던 것. 할 수 없이 종착역에서 내려 환승역까지 되돌아갔다. 그런데 환승역인 병점역에서 또한번 황당한 일을 경험한다. 병점역에 내려 어떤 노인 분에게 “지제역으로 가려면 어디서 타야하나요?”라고 물었더니 노인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 건너편으로 가면 된다”고 알려주었다.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