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12.06 (월)

  • 흐림동두천 11.1℃
  • 구름많음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11.9℃
  • 구름조금대전 10.7℃
  • 연무대구 10.7℃
  • 구름많음울산 13.9℃
  • 구름조금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6.6℃
  • 구름조금고창 13.1℃
  • 구름많음제주 15.5℃
  • 구름많음강화 10.3℃
  • 구름많음보은 11.4℃
  • 구름많음금산 12.7℃
  • 맑음강진군 15.1℃
  • 구름많음경주시 14.1℃
  • 구름조금거제 12.3℃
기상청 제공

사회

[강원 날씨] 밤9시 한파주의보...내일 아침기온 영하3도~0도

URL복사

 

[시사뉴스 홍은영 기자] 갑작스런 한파가 전국에 몰아닥친 가운데, 16일 오후 9시 강원도에 올 가을 들어 첫 한파주의보가 발령됐다.

 

당일 강원지방기상청은 "이번 추위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발생 18일까지 이어지겠다" 밝혔다.  17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10~15도 가량 큰 폭으로 떨어져 영서는 영하 3도~0도, 산지(대관령·태백) 영하 4도~영하 3도, 영동 1~5도 사이에 분포하겠다.

 

대부분 지역에서는 5도 이하가 되겠고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져 춥겠다.

 

낮 최고기온은 영서 10~13도, 산지 8~10도, 영동 11~13도 사이에 머물겠다.

 

18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서 영하 1도~2도, 산지 영하 3도~영하 2도, 영동 2~6도 사이에 분포하겠다.

 

낮과 밤의 기온차가 대부분 지역에서 10도 이상 나겠고 18일에는 영서와 산지를 중심으로 15도 이상으로 매우 크게 벌어져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박수진 예보관은 "급격한 기온 변화에 따라 면역력 저하 등 건강관리와 선별진료소 등 야외업무 종사자, 노약자 등은 체온 유지에 유의하고, 영서와 산지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며 "가을철 수확 시기에 농작물의 냉해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밤사이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지역에서는 내린 비가 얼면서 도로가 미끄럽겠다"며 "앞 차와 충분한 거리를 유지하고 운행해야 하고, 등산객들은 고지대에서 미끄러져 다치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기온이 낮아져 추워지겠지만 18일까지 하늘은 대체로 맑겠다.

 

다만 영서는 18일 낮부터 영동은 18일 밤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영동에서는 16일부터 순간풍속 시속 55㎞(초속 15m)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영서에도 순간풍속 시속 35~55㎞(초속 10~15m)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16일 오후 5시부터 풍랑주의보가 발령된 동해 중부 전 해상에는 17일 밤까지 시속 35~70㎞(초속 10~20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물결도 2.0~3.5m로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 시 유의해야 한다.

 

동해안에서는 16일부터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을 것으로 보여 관광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커버스토리】 정의당 박병규, “인천 계양 효성지구개발 정치권 개입의혹 명백히 밝혀야”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지난 2일 정의당 인천시당은 인천광역시청 앞에서 ‘효성구역 도시개발 불법특혜 비리의혹 폭로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정의당은 기자회견을 통해 ▲정치권 유력인사의 개입 ▲인천지방법원 집행관들이 제이케이도시개발 측과 사적만남을 통해 향응과 금품을 제공받은 정황 ▲제이케이도시개발의 불법행위 등을 자료와 함께 공개했다. 인천시당 박병규 사무처장을 통해 자세한 내용을 들었다. 효성동은 어떤 사업인가? 처음 시작은 2008년 ㈜효성도시개발이 사업시행인가를 받으며 출발했다. 주민들의 숙원사업이기도 했고 인천시에서도 적극적으로 움직였다. 문제는 2011년 효성도시개발에 대출을 해준 부산상호저축은행 부도사태가 발발하며 모든 것이 꼬였다. 효성도시개발의 주식 대부분이 부산상호저축은행에 질권 설정되어 있서, 회사 자체가 예금보험공사로 귀속된다. 이후 2015년 예보 공개입찰을 통한 매각이 진행 2020년에 사업시행자가 ㈜제이케이도시개발로 변경 현재 사업이 진행 중이다. 기자회견을 통해 구체적인 자료를 공개했다. 제보 경위는? 전 정의당 민생본부 집행위원장을 맡으셨던 모 인사에 의해서 정의당 인천시당에 제보됐다. 지금은 타 지역 위원장을 맡고 계신데 제보자

정치

더보기
문 대통령 "최단기간 무역 1조 달러 달성,사상 최대 무역액·수출액 달성 축하"
"무역 규모, 수출 규모도 모두 사상 최대" "주력산업과 신산업 경쟁력도 모두 올려" "공급망 대비 철저…핵심품 수급 안정화" "내년 중동·중남미FTA로 시장 확대할 것" "한국의 소중한 성과 부정하는 사람 있어" "무역인들 박수 보내야…경제 대국될 것"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최단기간 무역 1조 달러, 사상 최대 무역액·수출액 달성을 축하하며, 무역인들을 격려했다. 또 글로벌 공급망 등 외부 충격에도 흔들리지 않는 무역 강국로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천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통해 "우리 경제사에서 2021년은 무역의 해로 기록될 것"이라며 "우리는 올해 사상 최단 기간에 무역 1조 달러를 달성했다. 올해 대한민국의 수출 규모는 6300억 달러, 무역 규모는 1조2000억 달러를 넘을 것으로 전망한다. 모두 사상 최대"라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는 한 계단 더 뛰어올라 세계 8위의 무역 강국으로 발돋움했다. 무역인들과 온 국민이 힘을 모아 이루어낸 자랑스러운 성과"라며 "국민들은 방역에 최선을 다했고, 기업들은 생산과 수출에 전력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집 팔고 사게 해줘야 부동산문제 풀린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 이슈는 부동산 문제 해결일 것입니다.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의 핵심적 원인은 누가 뭐라 그래도 집값 폭등입니다. 집값 폭등은 결국 매물 실종, 전세값 폭등, 계층간 불균형 심화 등의 주거 참사를 불러왔고 거의 전 국민이 부동산문제에 불만을 갖게 되었습니다. 집값이 올랐으면 감사할 일이지 왠 불만들이냐고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심지어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도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부동산 정책이 엉망진창이 되어 버린 것 아닙니까? 서울은 말할 것도 없고 광역시, 지방 대도시, 아니 중소도시까지 집값이 경우에 따라 2~3배 올랐으니까 모두 좋아해야 되는데 실제로는 비싼 양도세, 대출 규제, 최고의 부동산 악법으로 불리는 임대차 3법때문에 집을 팔 수도, 살 수도 없고, 전세를 구할 수도 없게 만들어 버리니까 너 나 할 것없이 불만이 폭발해 버린 것입니다. 이러한 사태를 초래한 것은 결국 주택 수요와 공급의 미스매치를 해결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집값 폭등에 따른 부동산 문제 해결은 신규 공급도 중요하지만 기존 주택매매가 원활히 이루어지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