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6.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9℃
  • 흐림강릉 25.4℃
  • 서울 21.2℃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조금대구 31.0℃
  • 맑음울산 29.0℃
  • 구름많음광주 29.1℃
  • 맑음부산 26.2℃
  • 구름많음고창 29.4℃
  • 구름조금제주 28.2℃
  • 흐림강화 21.0℃
  • 구름많음보은 25.5℃
  • 흐림금산 28.4℃
  • 구름많음강진군 28.8℃
  • 맑음경주시 30.6℃
  • 맑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사회

용인교육지원청, "ESG 행정혁신 공감포럼" 개최

URL복사

 

[시사뉴스 김미현 기자] 경기도 용인교육지원청(교육장 강원하)이 지난 19일 'ESG 행정혁신 공감포럼'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포럼은 소관부서 발제를 시작으로 관내 초·중·고 학교장 및 교감, 행정실장 및 단위학교에서 근무 중인 교원 및 지방공무원 등이 패널로 참석하여 학교 행정업무 경감을 위한 교육지원청의 역할, 학교현장 공감 지원행정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ESG 행정혁신은 학교 현장의 업무환경을 오염시키거나 갈등을 일으키는 패턴과 요인을 진단하고, 학교 행정업무를 경감시키기 위해 행정기관과 학교가 소통, 협업을 통해 이행과제를 도출하여 해결해 나아가는 선순환 행정모형을 의미한다.

 

용인교육지원청은 2022년 교육기본계획에 ESG[Environment(환경보호), Social(사회적 책무), Governance(지배구조)의 약칭] 경영혁신을 중점과제로 선정, 추진하고 있다.

 

 

용인교육지원청에서는 향후 『ESG 행정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하여 학교구성원이 직접 제안하는 업무개선 아이디어를 중심으로 ESG 행정혁신 과제를 선정 지원함으로써 학교가 본연의 학생교육과 교육수요자 지원에 집중하는 등 학생과 학부모에 대한 행정서비스 만족도 제고에 최선을 다할 것임을 밝혔다. 

 

'ESG 행정혁신'이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지속 가능한 행정혁신 패러다임으로 정착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SNS 역기능 생각해 볼때…SNS에도 언론윤리 있어야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시사뉴스 창간 34주년 잡지발행 저력과 뚝심에 경의 시사뉴스가 창간 34주년을 맞았습니다. 인터넷과 온라인미디어가 판치는 요즘, 고집스럽게도 오프라인(잡지)발행을 이어온 시사뉴스의 저력과 뚝심에 경의를 표합니다. 시사뉴스의 창간 34주년에 즈음하여 과연 요즘처럼 SNS, 1인미디어가 언론의 대세처럼 되어있는 현상이 과연 바람직한가에 대한 생각을 하게 됩니다. 왜냐하면 SNS의 역기능이 너무 심각하기 때문입니다. SNS란 웹(온라인)상에서 친구·선후배·동료 등 인맥 관계를 강화시키고 또 새로운 인맥을 쌓으면서 폭넓은 인간관계를 형성하고 각종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를 말합니다. 흔히 1인미디어라고 하는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유튜브, 밴드, 인스타그램 등이 있고 정치인, 연예인은 물론 일반인들도 SNS를 통해 자기주장이나 의견을 말하거나 정보를 생산, 전달합니다. SNS가 활발하기 전까지는 소위 말하는 조중동 한겨레 경향 등 종이신문과 KBS, MBC 등 지상파의 보도를 통해 뉴스와 정보를 얻었지만 2000년대 들면서 온라인미디어가 발달하고 특히 SNS 홍수시대를 이루면서 대부분의 정보와 뉴스는 SNS를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