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8.07.20 (금)

  • -동두천 33.1℃
  • -강릉 35.3℃
  • 맑음서울 34.3℃
  • 구름조금대전 33.6℃
  • 맑음대구 37.3℃
  • 맑음울산 31.7℃
  • 구름조금광주 35.5℃
  • 연무부산 32.6℃
  • -고창 32.2℃
  • 맑음제주 31.3℃
  • -강화 30.6℃
  • -보은 34.8℃
  • -금산 35.0℃
  • -강진군 34.5℃
  • -경주시 36.9℃
  • -거제 35.0℃
기상청 제공

'강민재'의 전체기사






김용걸 김설진 김애리 등 해외무용스타들의 춤 향연
[시사뉴스 이화순 기자] 해외에서 한국을 빛내는 무용 스타들이 고국 무대에 선다.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한국을 빛내는 해외무용스타 초청공연'이 오는 28일 오후 7시, 29일 오후 6시에 서울 대학로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에서 열린다. 올해는 국내 무대로 복귀한 해외 무용수의 안무 작품을 집중 소개하고, 해외에서 활약 중인 무용수들을 위한 레퍼토리 지원공연도 마련되어 눈길을 끈다.올해 초청된 해외 무용수는 김설진(벨기에 피핑탐 무용단), 김수정(이스라엘 키부츠무용단), 김애리(베를린국립발레단), 이승현(베를린국립발레단), 정재은(폴란드국립발레단), 정지연(헝가리국립발레단), 최원준(폴란드 브로츠와프 오페라발레단)이다. 김애리, 이승현, 정재은, 정지연, 최원준은 처음 ‘한국을 빛내는 해외무용스타 초청공연’을 통해 국내 무대에 서며, 김설진과 김수정은 소속 컴퍼니의 내한공연에 동행한 적이 있다. 이들 무용수들은 파트너 무용수들과 함께 나초 두아토 등 세계적인 안무가의 작품과 초청 안무가의 대표 작품을 고국 팬들에게 선보인다. 김설진은 자신이 안무한 작품을 국내 초연하며, 김수정은 소속 컴퍼니의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춤 경연 TV 프로그램 ‘댄싱9’ 시즌2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