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5.26 (화)

  • 흐림동두천 17.8℃
  • 흐림강릉 22.1℃
  • 서울 18.9℃
  • 구름조금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7.3℃
  • 구름조금울산 23.9℃
  • 구름조금광주 24.3℃
  • 연무부산 21.0℃
  • 맑음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20.0℃
  • 흐림강화 15.0℃
  • 맑음보은 24.2℃
  • 맑음금산 23.6℃
  • 구름많음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6.7℃
  • 구름조금거제 22.6℃
기상청 제공

사람들

백군기 용인시장, 풍년기원 모내기 시연



[시사뉴스 서태호 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은 13일 친환경쌀생산단지인 처인구 원삼면 두창리 용수마을에서 올해 풍년을 기원하는 모내기 행사에 참여했다.

모내기에 바쁜 농업인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직접 듣는 시간을 가지기 위해서다.

이날 행사에는 백 시장을 비롯해  원삼친환경쌀작목반원 등 60여명이 참여했다.

백 시장은 “농가 소득을 확대하고 시민들에겐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친환경농업의 저변을 확대할 다양한 정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204ha 면적에서 1081톤의 친환경쌀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수도권 공공분양 최대 5년 거주 의무화…"투기수요 차단"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앞으로 수도권 내 공공분양주택을 분양받은 사람은 최대 5년간 해당 주택에 의무적으로 거주해야 한다. 26일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공공주택 특별법 개정안이 오는 27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공공분양주택에 대한 투기수요 유입을 차단하고 실수요자 중심의 주택공급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개정안에 따르면 수도권 대형주택지구 등 일부 공공분양주택에만 적용되던 거주의무 대상주택이 수도권에서 공급되는 모든 공공분양주택으로 확대된다. 이에 따라 3기 신도시 등 향후 수도권에서 공급되는 모든 공공분양주택에는 분양가격에 따라 최대 5년의 거주의무가 적용된다. 다만 의무거주 기간은 분양가에 따라 달라진다. 분양가격이 인근지역 주택매매가격의 80% 미만이면 5년, 80% 이상 100% 미만이면 3년의 거주의무 기간이 적용된다. 공공분양주택을 분양받은 사람이 거주의무기간을 채우지 못하거나 주택법에 따른 전매제한 예외사유에 해당해 주택을 전매하는 경우에는 공공주택사업자(한국토지주택공사 등)에게만 환매해야 한다. 환매 금액은 수분양자가 납부한 입주금과 입주금에 대한 이자(1년 만기 정기예금의 평균이자율을 적용)를 합산한 금액으로 정해진다.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