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5.9℃
  • 맑음서울 3.9℃
  • 흐림대전 4.4℃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8.2℃
  • 구름많음광주 7.7℃
  • 맑음부산 9.8℃
  • 흐림고창 7.4℃
  • 흐림제주 10.5℃
  • 구름조금강화 3.2℃
  • 구름많음보은 4.1℃
  • 구름많음금산 3.3℃
  • 구름많음강진군 8.7℃
  • 맑음경주시 7.9℃
  • 맑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경제

원더투어 해외여행반값, 동남아 최대 50% 할인..오후 1시까지 30분 마다 선착순 300명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위메프 최저가 여행상품 검색·예약 서비스 원더투어가 22일 노랑풍선과 동남아 지역 프로모션을 통해 50%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50% 쿠폰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1시까지 30분 간격으로 총 300명에게 선착순 지급한다. 쿠폰 적용 시 출발일 제한없이 동남아 전 지역 상품을 50% 할인(최대 15만원) 받을 수 있다.  

10%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동남아 패키지 상품 10만원 이상 결제 시 무제한 할인 가능하다. 쿠폰은 오전 10시와 오후 1시 30분에 총 3000명에게 선착순 발급한다. 

쿠폰은 모바일 네이버 검색창에 ‘원더투어 해외여행 반값’을 검색한 후 ‘해외여행 50%’ 배너를 통해 접속해야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한 ID당 1회 발급 및 사용이 가능하다. 

대표상품은 ▲보라카이 14만9500원 ▲방콕&파타야 13만4500원 ▲치앙마이 23만9000원 ▲팔라완 24만9000원 ▲다낭&호이안 34만9000원 ▲싱가포르 56만9000원 등이다. 

위메프 전윤주 여행제휴팀장은 “동남아 지역은 가까운 거리와 다양한 볼거리로 꾸준히 인기 있는 여행지 중 하나”라며 “특히 이번 프로모션으로 다낭 14만 9500원, 보라카이 19만 9000원에 예약할 수 있어 국내 여행보다 저렴한 가격에 동남아 여행을 떠날 수 있는 기회”라고 말했다.




배너



대통령도, 국회도 피해가는 이영훈 포스코건설 사장 ② 국민기업과 살인기업 사이
[시사뉴스 박상현, 오승환 기자] ‘국민기업’ 포스코(POSCO). 2000년, 민영화가 완료됐음에도 국민연금공단이 11.72% 대주주로 있는 등 여전히 정부의 입김이 강하다. 포스코그룹의 계열사인 포스코건설은 민영화 이전인 1994년 거양개발, 포스코엔지니어링, 포항종합제철 건설부를 합쳐 탄생했다. 응당 포스코건설도 국민기업이어야 할 터. 하지만 현재 모습은 ‘국민기업’은커녕 도리어 국민 주거환경을 위협하고 공정거래를 역행하는 등 건설회사의 부정적 단면만 보이고 있다. 지난 국정감사에서 포스코건설 이영훈 사장의 해명은 들을 수 없었다. 이 사장은 어디에 있는 걸까? 국회도 대통령도 피해가는 포스코건설이다. ■ 국민기업과 살인기업 사이 “최악의 살인기업 1위” 불명예를 넘어 섬뜩한 표현이다. ‘산재사망 대책마련 공동 캠페인단’은 지난 4월, 포스코건설을 ‘2019 최악의 살인기업’으로 선정(1위 포스코건설, 3위 포스코)했다. 지난해만 산재 사상자가 16명이었다. 일시적인 현상이 아니라 문제는 더욱 심각하다. “최근 5년간 사망자만 26명, 부상자 포함 42명” 전쟁·재난 영화 속 이야기가 아니다. 연평해전에서 발생한 우리 해군 사망자는 6명이었다. 지난 국


[레저] 명주의 역사와 술향기에 취하다 술 빚는 체험에 더욱 취하다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애주가들에게는 쌀쌀한 날씨는 술자리를 더욱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좋은 안주가 되기도 한다. 가족, 지인과 함께 유서 깊은 양조장을 방문해 술향기에 취하고 인근의 아름다운 관광지에 취하고 사람에 취해보는 것은 어떨까. 문화유산과 함께 즐기는 전통주 경남 함양군의 명가원을 찾아가면 500년을 이어온 하동 정씨의 명주 솔송주를 직접 빚고 시음도 가능하다. 조선 5현 중 한 분인 일두 정여창 선생의 집안에서 대를 이어 전수된 명주 솔송주는 현재 무형문화재 35호인 박흥선 명인이 그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 명가원에서 전통주를 맛본 후 80여 고택이 즐비한 개평마을를 둘러보는 것이 추천할 만한 코스다. 경기 포천 산사원은 전통술 박물관으로 다양한 술의 시음과 술 문화 체험이 가능한 곳이다. 시음마당을 운영하는 배상면주가는 ‘생술’, ‘세시주’ 등 전통술 20여 종과 술지개미로 만든 음식을 무료로 제공한다. 직접 술을 빚어볼 수 있는 ‘가양주 교실’, 전통술 제조과정이 한눈에 보이는 ‘김씨부인 양주기’ 전시 등이 운영된다. 오랜 역사를 지닌 막걸리 명주를 만나고 싶다면 경기도 양평으로 떠나보는 건 어떨까. 1925년 양평군 지평면에 술도가가 세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