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28.4℃
  • 맑음대전 27.8℃
  • 맑음대구 25.1℃
  • 맑음울산 23.5℃
  • 맑음광주 28.0℃
  • 맑음부산 26.1℃
  • 맑음고창 26.6℃
  • 맑음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5.3℃
  • 맑음보은 25.9℃
  • 맑음금산 26.5℃
  • 맑음강진군 27.2℃
  • 구름조금경주시 23.1℃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경제

日 언론 “이재용, 제3국 공장서 소재 출하 요청할 듯”

니혼게이자이 보도… 삼성 에칭가스 곳간 ‘바닥’ 임박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한국에 대한 일본의 경제제재 앞에 정부가 우왕좌왕하는 모습인 가운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7일 일본으로 출국했다. 현지언론은 이 부회장이 ‘제3국 공장 소재 출하’를 요청할 전망이라고 보도했다.


8일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 신문은 서울발 기사에서 이 부회장이 일본의 거래처와 직접 협상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일본 밖 제3국 공장에서 반도체, 디스플레이 패널 소재를 출하해 한국으로 수출해줄 것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일본 정부가 수출규제를 가한 고순도 불화수소(에칭가스)의 삼성전자 재고량은 일주일치에 불과하다. 일본의 에칭가스 등 세계시장 점유율은 압도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여야는 일본 제재 앞에 모처럼 한 목소리를 냈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자유한국당 나경원,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8일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회동해 수출규제 철회를 위한 국회 결의안 처리에 합의했다. 여야는 7월 중으로 초당적 방일(訪日)단도 파견한다는 방침이다.






배너


심상정, “빨갱이나 하는 짓이라더니” [황교안 삭발 비난]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삭발에 정의당이 일제히 발끈했다. 심상정 대표는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한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난다”고 주장했다. 심 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황 대표에 대해 “국민이 준 제1야당의 막강한 권력을 갖고 삭발투쟁을 하며 약자 코스프레를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황 대표 삭발투쟁을 보면서 과거 운동권 시절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했던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났다”며 “삭발·단식은 몸뚱어리밖에 없는 약자들의 최후의 투쟁방법”이라고 말했다. 심 대표는 “삭발투쟁으로 지지자 결집을 이룰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면서도 “국민은 자유한국당이야말로 반드시 극복해야 할 정치 적폐세력이라는 점을 분명히 인식한다”고 강조했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한국당의 국회 복귀를 촉구했다. 그는 “황 대표는 국회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출석을 거부하며 동의되지 않는 한 본회의를 열 수 없다고 어깃장을 놓고 있다”며 “사실상 이번 주 국회가 공전될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윤 원내대표는 “조 장관에 대한 사퇴 요구는 한국당의 자유”라면서도 “그 방편으로 국회는 왜 끌고 들어가는 것인가. 이것(조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