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5.29 (금)

  • 맑음동두천 15.6℃
  • 구름조금강릉 18.9℃
  • 박무서울 17.1℃
  • 박무대전 18.0℃
  • 맑음대구 17.9℃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7.4℃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7.0℃
  • 맑음제주 17.4℃
  • 맑음강화 16.5℃
  • 구름조금보은 16.1℃
  • 맑음금산 16.9℃
  • 맑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17.9℃
  • 맑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경제

껌장수 롯데, 땅장사로 25조 벌었다? [30년간 147배]

재벌그룹 부동산 투기로 재산 증식...환수 장치 마련해야
롯데 "사업 운영 위해 매입, 투기 아니야"



[시사뉴스 이장혁 기자] "서울 명동(소공동), 잠실 롯데월드, 잠실 제2롯데월드, 서초동 롯데칠성, 부산롯데호텔 부동산으로 롯데가 25조 원을 벌었다."

민주평화당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에 따르면, 롯데가 1969년부터 1989년까지 취득한 5개 부동산 가격은 1,871억 원인데 지난해 공시지가로 보면 11조6,874억 원이며 시세로는 27조4,491억 원에 이른다.

지난해 시세로 종부세를 제외하면 25조8,286억 원 정도 불로소득이 발생했다.



"같은 시기 노동자 평균 임금은 50만 원에서 270만 원으로 느는데 그쳤다. 임금이 5.4배 오를 동안 토지 가격은 147배 오른 셈."

노무현, 이명박정부 때 부동산 가격이 폭등했다. 이명박 정부 때 제2롯데월드 건축허가 특혜로 막대한 개발이익을 얻었다는 게 평화당과 경실련 생각이다.

"재벌과 대기업이 기업 본연의 생산활동보다 토지를 이용한 분양 및 임대수익이 더 크다는 것을 알고나서 토지를 활용해 자산가치를 올리고 있는 것이다."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는 정부의 소극적 태도도 지적했다.

공시대상 기업집단(자산 5조 원)의 보유 부동산 목록 의무적 공시, 연도별 비업무용 토지 현황과 세금납부 실적 현황 공시, 종부세 별도합산토지 세율 0.7%→최소 2% 이상으로 상향 및 보유세 강화, 법인 토지 양도세, 법인세와 별도로 분리 과세, 공시지가와 공시가격의 시세반영 80% 의무화와 기존 공기가격 폐지 대책을 제안했다.

"촛불 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정부는 불평등과 양극화를 줄이는 것이 목표라고 했다. 현실은 그렇지 않다. 근로소득보다 불로소득이 더 특혜를 받는 이 현실을 개혁할 의지가 있는가. 담대하게 개혁의 길로 나갈 것을 촉구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강서은 결혼, 남편은 '경동그룹 3세 손원락' 창업주 손자...최대주주
강서은 결혼 후 혼인신고 남편 손원락 상무, 창업주 고(故) 손도익 회장 손자이자 최대주주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결혼한 강서은 전 KBS 아나운서 남편 손원락 경동도시가스 경영총괄 상무에 네티즌 이목이 쏠렸다. 28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강서은 아나운서는 경동그룹 손원락 상무와 지난해 비밀리에 해외에서 결혼 하고 혼인신고 후 현재 신혼생활을 하고 있다. 앞서 경동도시가스는 지난 3월 29일 손원락 상무의 부친 손경호 경동도시가스 명예회장(경동홀딩스 회장)이 며느리인 강서은 아나운서에게 경동도시가스 주식 5000주를 '친인척 증여 명목'으로 증여한 사실을 공시했다. 강서은 아나운서 남편 손원락 상무는 손경호 회장 장남으로, 경동그룹 창업주 고(故) 손도익 회장의 손자다. 손원락 상무는 경동그룹 지주회사 격인 경동홀딩스 최대주주다. 지난 1957년 ‘왕표연탄’으로 연탄사업을 시작한 경동그룹은 국내 자원개발, 해외 자원개발, 엔지니어링사업, 임대사업 등으로 사업분야를 확대했다. 경동나비엔과 경동도시가스, 경동건설, 경동개발 등 관계사를 거느린 그룹이다. 주력 관계사인 경동나비엔은 27년째 국내 보일러업계 1위를 지키고 있다. 강서은 아나운서와 손원락 상무는 오는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출판도시문화재단, 독서문화공간 ‘큐레이션 서가’ 선보여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출판도시문화재단은 지혜의숲 개관 6주년을 맞아 오는 30일 ‘큐레이션 서가’를 선보인다. 지혜의숲은 출판도시문화재단이 운영하는 공공의 서재로 출판사는 물론 연구자, 학자, 저술가들의 소장 도서를 누구나 읽을 수 있는 열린 독서문화공간이다. 지혜의숲은 다양한 문화예술행사의 장으로 활용되면서 책을 사랑하고 시민들의 안식처로 사랑받고 있다. 큐레이션 서가는 하나의 주제에 맞춰 도서를 선정해 독자들의 다채로운 독서 경험을 제공하는 공간이다. 서가의 첫 번째 주제는 ‘여행’이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자유롭게 떠날 수 없지만, 책 속에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통해 새로운 여행을 경험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 큐레이션 서가 오픈과 함께 ‘문발살롱’도 오픈한다. 문발살롱은 더 넓고 풍성한 책과 인문학의 세계, 그것을 포괄하는 세상의 모든 관심사를 독자와 함께 향유하고자 기획된 파주출판도시 인문학당의 연계 프로그램이다. 문발살롱은 5월 30일 ‘이탈리아 아트 트립’의 김현성 작가 강연을 시작으로 6월 6일에는 ‘나의 문구 여행기’의 문경연 작가, 6월 13일에는 ‘셰익스피어처럼 걸었다’의 최여정 작가가 차례로 강연에 나선다. 참가를 원하는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