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4 (목)

  • 흐림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0℃
  • 서울 20.3℃
  • 박무대전 22.3℃
  • 구름조금대구 20.8℃
  • 구름조금울산 19.8℃
  • 흐림광주 20.3℃
  • 박무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0.1℃
  • 박무제주 20.0℃
  • 흐림강화 17.7℃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1.6℃
  • 구름조금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9℃
  • 구름조금거제 20.0℃
기상청 제공

사회

강동구청 확진자 2명 발생, 이동경로 ‘병원-약국-마켓’ 어디?[전문]

 

강동구청, 21번 확진자 동선 공개 “김진경이비인후과, 이레약국, 오아시스마켓 암사역점, 옵티마기쁨약국”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서울 강동구청이 코로나 21~22번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23일 강동구청에 따르면 코로나 21~22번 확진자 등 2명의 신규환자가 발생했다.

 

21번 확진자는 17번 확진자 가족으로, 14일 접촉자로 분류돼 집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시행한 결과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었다.

 

이후 지난 22일 발열(38℃)과 가래 증상을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다시 시행했고 23일 양성판정을 받아 국가지정병원인 서울의료원에 이송됐다. 이동 동선에 대한 방역 소독을 마친 상태다.

 

22번째 확진자는 천호동 거주자 20대 남성으로 필리핀 마닐라에서 지난 20일 입국했다. 입국 당시엔 무증상이었으나 22일 강동구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강동구청은 22번 확진자 이동 동선 및 접촉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며 결과가 나오는 대로 홈페이지와 블로그에 공개할 계획이다.

 

다음은 강동구청이 알린 21번 확진자 동선이다.

 

○ 5. 12.(화)

- 11:28 ~ 11:51 김진경이비인후과(암사동, 도보 이동)

※ CCTV 확인 결과 전원 마스크 착용

 

- 12:00 ~ 12:05 이레약국(암사동, 도보 이동)

※ CCTV 확인 결과 전원 마스크 착용

 

- 12:10 ~ 12:12 오아시스마켓 암사역점(암사동, 도보 이동)

※ 엘리베이터 내 마스크 착용

 

- 12:14 ~ 12:17 옵티마기쁨약국(암사동, 도보 이동)

※ CCTV확인결과 전원 마스크 착용

 

○ 5. 13.(수) 오전 쓰레기 배출 외 동선 없음

※ 엘리베이터 내 마스크 착용

 

○ 5. 14.(목) ~ 5. 22.(금) 자가격리

- 5.14.(목) 07:00 자택에서 코로나19 검사 (음성판정)

- 5.22.(금) 17:00 자택에서 코로나19 검사

- 5.22.(금) 21:30 확진(양성) 판정

 

○ 5. 23.(토) 11:00 서울의료원 이송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김종인 "원구성 되면 종전과 다를 것" vs 이해찬 "서로간 신뢰 중요"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아, 국회 개원에 대한 여야 협치를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3일 오전 이 대표의 사무실을 찾아 "4년 전에는 내가 이 자리에 앉아있었다. 이번에 찾아오게 되니 기분이 이상하다"며 인사를 나눴다. 김 위원장은 지난 1일 공식 임기를 시작한 상태다. 김 위원장은 "이번 선거로 거대 여당을 만드셨고, 경제 상황도 변화가 심하니 정치권이 옛날 사고로는 할 수 없다. 여야가 나라 발전을 위해 협조할 수 있는 자세를 가져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대화로 말문을 열었다. 이 대표도 "특히 방역은 관리가 어느 정도 되는데, 백신이나 치료제 개발이 아직 안돼서 언제까지 갈지 걱정이다. 경제 긴급대책을 세우긴 하지만 그것으로 끝날 일이 아니고, 여야가 합의해서 (해야 하는데) 이번에 극복 못하면 여태껏 해온 게 많이 훼손될 우려가 있다"고 동의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이번에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방역 체제에 있어서는 국제적으로 가장 성공한 사례를 보이고 있지만, 이제 코로나로 인한 경제와 사회 문제를 동시에 취급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정부의 재정 역할이 중요하다"고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우리는 대한항공입니다"…직원들 코로나19 이후 안전운행 의지 다져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코로나19 이후를 준비하는 우리는 더 강하게, 무엇보다 더 안전하게 언제라도 비행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습니다." 대한항공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임직원들의 노력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4일 대한항공 뉴스룸에는 ▲우리는 '대한항공' 입니다 ▲우리는 '연결'합니다 ▲우리는 '준비'합니다 등 위기를 극복하자는 의미를 담은 영상들이 올라와 있다.회사 측은 "임직원들의 의지와 희망이 담긴 영상"이라며 "특히 두 편의 영상은 외부의 누구의 도움도 받지 않고 대한항공 직원들이 직접 만들었다"고 전했다. 해당 영상들은 직원들이 코로나19 이후를 준비하며 고객들의 편의, 안전에 준비를 기울이는 모습을 소개한다. 점검정비팀 조준환 과장은 "지금 항공기는 멈춰 있지만, 언제라도 비행을 할 수 있도록 구형 장비를 신형 장비로 교환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라며 "주기된 항공기 바퀴의 눌림 현상을 막기 위해서 모든 항공기의 위치를 일주일에 한 번씩 바꿔 주고 있다"고 말했다. 대한항공에 따르면 코로나19로 항공 여객 수요가 뚝 떨어지며 현재 전체 여객기 중 30% 이상을 단기 보관 중이다. 단기 보관 중인 항공기는 7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