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3 (금)

  • 구름조금동두천 19.1℃
  • 구름많음강릉 19.8℃
  • 박무서울 21.8℃
  • 구름많음대전 22.2℃
  • 흐림대구 19.9℃
  • 흐림울산 18.9℃
  • 흐림광주 21.3℃
  • 흐림부산 20.5℃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2.2℃
  • 구름조금강화 18.7℃
  • 흐림보은 19.1℃
  • 흐림금산 19.5℃
  • 흐림강진군 21.0℃
  • 흐림경주시 17.7℃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발생현황, 부천물류센터 3명 확진…1명은 직장서 200명 접촉, 1명은 라온파티뷔페 돌잔치에

 

코로나19 발생현황...부천 물류센터 직원, 직장서 200명 접촉

접촉자 200명 코로나19 검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경기 부천시 오정동 한 대형 물류센터에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직원 3명 중 한 명이 확진자가 다수 나온 부천 '라온파티'뷔페 돌잔치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25일 인천시 코로나19 발생현황에 따르면 부천에 사는 A(38)씨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2일 기침, 콧물 증상 발현으로 24일 인천 부평구 한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후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확진자 2명이 발생한 부천 오정동 한 대형 물류센터에서 지난 20일과 23일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24일 부천 상동에 거주하는 B(30대 여성)씨와 부평구 산곡동에 사는 인천 142번째 확진자 C(43·여)씨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는 지난 18~20일 오정동의 대형 물류센터에서 일하면서 약 200명과 접촉한 것으로 전해했다. 물류센터 직원과 접촉한 200여명은 현재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지난 20일 증상을 보였던 B씨는 23일 부천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후 24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C씨는 지난 9일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부천 라온파티 뷔페 돌잔치를 다녀온 뒤 지난 23일 10대 아들과 함께 확진 판정을 받았다.

 

라온파티 뷔페는 지난 9일 인천 탑코인노래방에서 감염된 택시기사이자 프리랜서 사진사 D(49)씨가 방문한 곳이다. 또 B씨와 C씨는 지난 12일 같은 날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방역당국은 B씨가 부천 라온파티 뷔페에서 열린 돌잔치에 참석한 C씨와 접촉하면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역학조사 중이다.

 

해당 대형 물류센터에는 3교대로 1300여명이 근무 중이며 확진자가 추가 발생되면서 폐쇄 조치됐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文대통령 내외, '비대면' 동행 세일 현장 방문..."소비가 애국"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일 "과거에는 소비를 아끼고 저축을 하는 것이 애국이었지만 지금은 소비가 애국"이라고 말하며 적극적인 소비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이날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KSPO돔(구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특별 할인행사 '대한민국 동행세일, 가치삽시다' 행사장을 찾아 "많이 소비해주면 경제를 살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대한민국 동행세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해 기획됐다. 대기업에서 전통시장, 소상공인까지 모든 경제주체가 참여하는 최초 민관협력의 전국적 할인행사로 오는 12일까지 진행된다. 문 대통령 부부는 코로나19로 위축된 내수 및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았다. 문 대통령은 "수출과 내수는 우리 경제를 떠받치는 두 기둥"이라며 "둘 다 상황이 솔직히 좋지 않다. 수출은 4, 5, 6월 연이어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전했다. 다만 "한 가지 다행스러운 것은 (수출) 감소 폭이 점점 줄고 있어 하반기에는 훨씬 좋아질 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있다"며 "또 한 가지 위안은 주요 수출국 가운데 수출에서 선방을 하고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코로나19 이후의 삶... ‘고미숙의 몸과 인문학’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은 작가 겸 고전평론가로 잘 알려진 고미숙 작가를 초청해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화요일 저녁 7시 명사특강 ‘고미숙의 몸과 인문학’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인문학자이자 평론가로도 활동 중인 고미숙 작가는 다양한 방송과 강연을 통해 인문학의 새로운 시각과 비전을 제시하는 학자로 ‘나의 운명 사용설명서’, ‘스무 살의 인문학’, ‘열하일기, 웃음과 역설의 유쾌한 시공간’, ‘몸과 인문학’, ‘동의보감, 몸과 우주 그리고 삶의 비전을 찾아서’ 등의 저자이기도 하다. 작가는 이번 강연을 통해 코로나19 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방법과 코로나19 이후의 삶과 비전에 대해 이야기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총 3회 걸쳐 ‘소유에서 자유로’, ‘소외에서 창조로’, ‘증식에서 순환으로’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된다.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의 박종범 관장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모든 분이 이 강연을 통해 삶의 긍정적 희망과 올바른 방향성을 찾는 시간을 보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될 이번 강연은 각 가정에서 스마트폰이나 PC를 이용해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오늘부터 선착순 접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