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2℃
  • 구름조금강릉 20.0℃
  • 박무서울 22.0℃
  • 구름많음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0.7℃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0.4℃
  • 흐림고창 20.5℃
  • 박무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19.4℃
  • 구름많음보은 19.2℃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사회

KBS 女화장실 '몰카' 용의자는 공채 출신 개그맨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지난달 여의도 KBS 본사 연구동 여자 화장실에서 불법 촬영 기기가 설치 용의자는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인 것으로 확인됐다.

 

KBS 측은 회사와 근로 계약을 작성한 소속 직원이 아니라며 몰카 용의자가 KBS 직원이라고 보도한 조선일보 기사에 대해서는 예정대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2일 경찰과 방송가 등에 따르면 개그맨 A씨는 전날 영등포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1차 조사를 받았다.

 

A씨는 2018년 7월 KBS 공채 전형을 통해 방송에서 활동 중이다. KBS 공채 개그맨이 되면 1년 동안 KBS와 전속 출연 계약을 맺는다. 전속계약 기간 1년이 끝나면 '프리랜서' 개념으로 활동한다.

 

용의자가 KBS 직원이라는 보도도 있었으나 KBS는 공식입장을 통해 "긴급히 경찰 측에 용의자의 직원(사원) 여부에 대한 사실관계를 확인한 결과 직원(사원)이 아니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말했다.

 

조선일보는 전날 오후 'KBS 화장실 몰카, 범인은 KBS 남자 직원이었다'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용의자는 KBS에 근무하고 있는 남성 직원으로 알려졌다"고 썼다.

 

이날 후속 보도에서는 '직원'의 사전상 의미는 '일정한 직장에 근무하는 사람을 통틀어 이르는 말'이라며 사실상 해당 보도가 오보가 아니라는 것을 부연했다.

 

이에 대해 KBS 측은 "회사와 근로 계약을 체결하는 소속 직원이 아니라는 것은 변함이 없다"며 "KBS 직원이라고 언급하는 보도에 대해서는 예정대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다"고 덧붙였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文대통령 내외, '비대면' 동행 세일 현장 방문..."소비가 애국"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일 "과거에는 소비를 아끼고 저축을 하는 것이 애국이었지만 지금은 소비가 애국"이라고 말하며 적극적인 소비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이날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KSPO돔(구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특별 할인행사 '대한민국 동행세일, 가치삽시다' 행사장을 찾아 "많이 소비해주면 경제를 살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대한민국 동행세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해 기획됐다. 대기업에서 전통시장, 소상공인까지 모든 경제주체가 참여하는 최초 민관협력의 전국적 할인행사로 오는 12일까지 진행된다. 문 대통령 부부는 코로나19로 위축된 내수 및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았다. 문 대통령은 "수출과 내수는 우리 경제를 떠받치는 두 기둥"이라며 "둘 다 상황이 솔직히 좋지 않다. 수출은 4, 5, 6월 연이어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전했다. 다만 "한 가지 다행스러운 것은 (수출) 감소 폭이 점점 줄고 있어 하반기에는 훨씬 좋아질 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있다"며 "또 한 가지 위안은 주요 수출국 가운데 수출에서 선방을 하고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코로나19 이후의 삶... ‘고미숙의 몸과 인문학’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은 작가 겸 고전평론가로 잘 알려진 고미숙 작가를 초청해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화요일 저녁 7시 명사특강 ‘고미숙의 몸과 인문학’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인문학자이자 평론가로도 활동 중인 고미숙 작가는 다양한 방송과 강연을 통해 인문학의 새로운 시각과 비전을 제시하는 학자로 ‘나의 운명 사용설명서’, ‘스무 살의 인문학’, ‘열하일기, 웃음과 역설의 유쾌한 시공간’, ‘몸과 인문학’, ‘동의보감, 몸과 우주 그리고 삶의 비전을 찾아서’ 등의 저자이기도 하다. 작가는 이번 강연을 통해 코로나19 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방법과 코로나19 이후의 삶과 비전에 대해 이야기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총 3회 걸쳐 ‘소유에서 자유로’, ‘소외에서 창조로’, ‘증식에서 순환으로’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된다.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의 박종범 관장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모든 분이 이 강연을 통해 삶의 긍정적 희망과 올바른 방향성을 찾는 시간을 보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될 이번 강연은 각 가정에서 스마트폰이나 PC를 이용해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오늘부터 선착순 접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