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27.2℃
  • 맑음강릉 28.5℃
  • 연무서울 28.3℃
  • 흐림대전 27.1℃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4.4℃
  • 구름조금강화 24.8℃
  • 흐림보은 26.3℃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사회

검찰, KTㆍ송희경 전 의원, 신모 전 KT 부사장 불구속 기소...입찰담합 혐의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KT 법인과 20대 국회의원 출신 송희경(56) 전 미래한국당 국회의원, 신모(63) 전 KT 부사장이 재판에 넘겨졌다.

 

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부장검사 김민형)는 이들에 대해 공정거래법 위반 등 혐의로 지난달 29일 불구속 기소했다.

 

KT는 지난 2015년 4월에서 2017년 6월까지 조달청 등이 발주한 전용회선 사업 입찰에서 경쟁사들과 담합행위를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송 전 의원은 2015년 2월부터 GiGA IoT 사업단장으로 재직하다, 2016년 5월 새누리당 비례대표로 당선돼 여의도에 입성했다. 검찰은 당시 사업단을 이끌던 송 전 의원이 담합행위에 일부 관여했다고 보고 있다.

 

전용회선 사업은 초기 구축과 유지 보수에 드는 비용이 큰 만큼 안정적인 사업물량을 확보해야 수익성이 담보된다. 한 번 낙찰을 받더라도 다음번 입찰 경쟁에서 탈락하면 매몰 비용과 철거비용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이에 KT 등은 사전에 낙찰 예정자를 정하고 나머지는 들러리를 서거나 아예 입찰에 참여하지 않아 유찰시킨 뒤 수의계약으로 진행되도록 유도한 것으로 공정위 조사 결과 파악됐다. 대신 낙찰사는 들러리사에 형식상 계약을 맺고 이용료 명목으로 대가를 지급한 것으로 조사됐다.

 

공정위는 담합 행위가 적발된 12건 가운데, KT가 9건의 낙찰사로 지정된 점을 지적하며 지난해 4월 법인을 검찰에 고발했다.

 

검찰은 수사에 착수한 뒤 사건에 관여한 KT 임원들에 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판단, 공정위에 추가 고발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우선적으로 전직 임원 2명을 재판에 남겼고, 나머지 임원들에 대해서도 추가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앞서 공정위는 KT 57억원, LG유플러스 39억원, SK브로드밴드 33억원, 세종텔레콤 4억원의 과징금도 부과했다.

 

다만 LG유플러스와 SK브로드밴드의 경우 자진신고로 검찰 고발을 피할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리니언시(자진신고자 제재 경감) 규정에 따라 공정위 조사에 협조한 회사는 일부 완화된 조치를 받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김민아 공식입장..중학생 성희롱논란에 '요즘대세' 명성 금가나[종합]
김민아 공식입장, 정부 공식 유튜브채널 '대한민국 정부'라 더 문제돼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서 미성년자(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 김민아 "에너지 많은 시기, 에너지 어디에 푸냐...집에 혼자 있으면 무얼 하나" 질문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에 휘말린 방송인 김민아(29)가 공식입장을 밝혔지만 쉽게 사그라들지 않는 분위기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김민아가 5월 한 생방송에서 발언한 멘트를 지적했다.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인 '대한민국 정부'는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에서 '중학생한테도 선 없는 김민아...불쌍해 중학생'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김민아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을 받는 미성년자 A씨와 인터뷰를 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 듣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이 과정에서 김민아는 A씨에게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를 어디에 푸냐"고 장난스럽게 질문하자 A씨는 이에 말과 소리 없이 웃었다. 이어 김민아는 "나와 같은 생각이냐"며 다시 장난스럽게 물었다. 김민아가 또 "집에 있으면서 가장 좋은 점이 무엇이냐"라고 질문하자 A씨는 "엄마가 집에 잘 안 있는 것이다"고




사회

더보기
김민아 공식입장..중학생 성희롱논란에 '요즘대세' 명성 금가나[종합]
김민아 공식입장, 정부 공식 유튜브채널 '대한민국 정부'라 더 문제돼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서 미성년자(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 김민아 "에너지 많은 시기, 에너지 어디에 푸냐...집에 혼자 있으면 무얼 하나" 질문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중학생 성희롱 막말 논란에 휘말린 방송인 김민아(29)가 공식입장을 밝혔지만 쉽게 사그라들지 않는 분위기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김민아가 5월 한 생방송에서 발언한 멘트를 지적했다.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인 '대한민국 정부'는 5월 1일 '왓더빽 시즌2' 코너에서 '중학생한테도 선 없는 김민아...불쌍해 중학생'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김민아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을 받는 미성년자 A씨와 인터뷰를 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 듣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이 과정에서 김민아는 A씨에게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를 어디에 푸냐"고 장난스럽게 질문하자 A씨는 이에 말과 소리 없이 웃었다. 이어 김민아는 "나와 같은 생각이냐"며 다시 장난스럽게 물었다. 김민아가 또 "집에 있으면서 가장 좋은 점이 무엇이냐"라고 질문하자 A씨는 "엄마가 집에 잘 안 있는 것이다"고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응답과 축복의 비결
성경을 보면 예수님을 만난 사람들은 인생의 큰 전환점을 맞이하였습니다. 질병이 있는 사람이 나음을 얻고, 절망 속에서 희망의 빛을 보았고, 무의미한 삶에서 천국을 바라보는 소망의 사람이 되었습니다. 요한복음 9장을 보면 예수님과 태어날 때부터 소경 된 사람의 만남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예수님은 그 소경을 치료하여 볼 수 있게 해 주셨습니다. 그가 이처럼 놀라운 하나님의 권능을 체험하는 축복의 주인공이 될 수 있었던 비결은 무엇일까요? 첫째, 순종의 사람이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땅에 침을 뱉어 진흙을 이겨 소경의 눈에 발라 주시고 실로암 못에 가서 씻으라고 하셨습니다. 진흙을 눈에 바른 후 물로 씻는다고 보지 못하던 사람이 보게 된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있을 수 없는 일이지요. 더구나 누구인지도 잘 모르는 사람이 이런 지시를 했을 때에 대부분은 믿지 못할 것입니다. 자신을 놀린다고 화를 내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소경은 예수님의 말씀에 순종해 실로암 물가로 가서 눈을 씻었습니다. 그 결과 태어나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눈이 밝아져 볼 수 있게 됐습니다. 둘째, 진리를 분별할 수 있는 영적인 눈이 열렸기 때문입니다. 태어날 때부터 보지 못하는 사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