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2.02 (수)

  • 구름많음동두천 5.5℃
  • 구름많음강릉 9.1℃
  • 구름많음서울 5.7℃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0.9℃
  • 맑음광주 11.3℃
  • 흐림부산 10.1℃
  • 맑음고창 9.0℃
  • 구름조금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5.4℃
  • 구름많음보은 7.6℃
  • 맑음금산 8.0℃
  • 구름조금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1.5℃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사회

순교 뜻 뭐기에..전광훈 "문재인,국민 속이면 순교할 것" 기자회견 입장문[전문]

URL복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코로나19 완치 후 2일 퇴원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이날 퇴원 후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대통령을 비난했다.

 

전광훈 목사는 2일 오전 11시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앞에서 전광훈 기자회견 입장문을 통해 "저와 교회를 통해 많은 근심을 끼쳐 죄송하다"며 "앞으로 한 달 기간을 문재인 대통령에게 줄 테니 국민들에게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전 목사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서울의료원에 입원한 지 16일 만인 이날 퇴원했다.

 

전 목사는 "저는 정치가, 사회운동가가 아니라 한국 교회를 이끄는 선교사다"며 "한 달은 지켜보다가 문 대통령이 국가 부정, 거짓 평화통일로 국민을 속이는 행위를 계속하면 한 달 후부터 목숨을 던지겠다. 순교할 각오 돼 있다"고 발언했다. 

 

순교 뜻은 모든 압박과 박해를 물리치고 자기가 믿는 신앙을 지키기 위해 목숨 바치는 일이다. 

 

강연재 변호사 등 전광훈 목사 변호인단은 전광훈 기자회견 후 외신을 대상으로 '정부 방역은 사기극'이라는 주장을 연이어 했다.

 

다음은 전광훈 기자회견 입장문 전문이다.

 

저와 교회(사랑제일교회)를 통해 많은 근심을 끼쳐 죄송하다. 앞으로 한 달 기간을 문재인 대통령에게 줄 테니 국민에게 사과하라.

 

동계올림픽에서 신영복에 대해 펜스 미국 부통령, 아베 일본 총리를 앉혀놓고 '제일 존경하는 사상가'라고 말한 것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 한번 해달라는 것이다.

 

또 1948년 8월 15일 건국을 부정한 것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해야 한다. 국가와 대한민국 헌법을 부정하면서 어떻게 대통령을 할 수 있나.

 

'우한 바이러스' 전체를 우리(사랑제일교회)에게 뒤집어씌워서 사기극을 펼치려 했으나 국민의 현명한 판단 덕분에 실패한 것이다.

 

 

지난 1년 동안 '이승만광장'에 수천명이 모여 문재인 대통령에게 1948년 건국 부정과 낮은 단계의 연방제 등을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답은 안 하고 틈만 나면 저와 우리 교회(사랑제일교회)를 제거하려고 재개발을 선동했다. 이번에는 우한 바이러스였다.

 

저는 정치가, 사회운동가가 아니라 한국 교회를 이끄는 선교사 중 하나다. 문 대통령이 국가 부정, 거짓 평화통일로 국민을 속이는 행위를 계속하면 한 달간 지켜보다가 한 달 후부터는 목숨을 그야말로 던지겠다. 저는 순교할 각오가 돼 있다.

 

히틀러가 독일을 선동할 때 온 국민과 언론이 모두 넘어갔지만 디트리히 본회퍼 목사만이 히틀러를 부정하다가 순교 당했다.

 

독일은 지금도 반나치법을 통해 나치 찬양자를 어김없이 처벌하고 있다. 국민들도 주사파와 문재인 대통령 선동에 속아서는 안 된다.





배너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코로나19 K극복 ‘히든기업’을 찾아서 시즌2 - ⑯】 그린그래스바이오㈜ 신승호 회장
농축산 벤처기업 ‘어벤처스 1호’ 이어 메디푸드 개발 정부 주관사 선정 [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사상초유의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은 국내외적으로 엄청난 사회적 변화를 가져왔고 이에 따라 기업창업, 기업경영 환경도 급변하고 있는 뉴노멀 시대를 맞았다. '코로나19' 사태로 경제 위기 수준의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는 올해 경제성장률은 IMF 외환위기 이후 최저치 성장률인 2.3% 감소세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창업기업의 86%가 3년 만에 폐업한다는 통계는 이미 예전 얘기가 되었고 현재 운영 중인 기업도 더 이상 버티기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본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성장전략을 짜고 있는 히든기업, 강소기업을 찾아 그들의 생존과 미래, 실천전략 등에 대해 기획특집 시리즈기사로 지난 10월 5일부터 11월 2일까지 20개 기업을 보도 한 바 있다. 히든기업들의 발굴 보도는 대기업군은 아니지만 해당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중소기업, 스타트업 위주로 취재하고 보도하여 소비자는 물론, 정부, 학계, 산업계까지 전 방위적으로 히든기업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확산시키고자 하는데


문화

더보기
코벳블랑(COVETBLAN) 컬처와 아트, 패션을 아우르는 라이프 스타일 전시 ‘홀리데이 아트 팝업’ 오픈
[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 지엔코(대표 김석주)가 전개하는 라이프 스타일 & 패션 브랜드 코벳블랑(COVETBLAN)은 삼성동 코엑스 파르나스몰 센트럴 라운지에서 '홀리데이 아트 팝업(HOLIDAY ART POP UP)’ 이름의 갤러리형 팝업스토어를 선보인다. 이번 팝업 스토어는 연말을 맞이해 파르나스 몰을 방문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크리스마스의 깜짝 선물 같은 프로모션으로 준비했다. 직접 찾아가지 않아도 방문 고객들이 자연스럽게 갤러리를 발견하는 것처럼 경험할 수 있는 새로운 공간 구성의 팝업이다. 코벳블랑은 라이프몰 아카이브 컨텐츠를 통해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의 인터뷰를 선보여왔고, 문화, 예술에 관한 정보나 읽을거리들을 웹 저널 형식으로 전개해왔다. 이번 ‘홀리데이 아트 팝업’은 코벳블랑의 웹 저널에 인터뷰했던 아티스트들은 물론 각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아티스트들 9인을 선정했다.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녹아나는 라이프 아트 작품들로 꾸몄고 화가, 터프팅 아티스트, 가구 디자이너, 캘리그라퍼 등 다양한 방법으로 예술 활동을 하고 있는 사람들이 만든 합리적인 가격대의 라이프 스타일 아트 상품들을 전시한다. 지쳐있는 한 해를 위로하는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리더의 부재(不在)는 배를 산으로 가게 한다
[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 한밭대총장과 대전시장을 지낸 염홍철 한남대 석좌교수는 대전 소재 일간지인 <중도일보>에 ‘염홍철의 아침단상’이라는 칼럼을 11월 17일 현재 1021회나 연재하고 있다. 주제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철학 예술 등 참으로 다양하다. 일주일에 다섯 번. 4년여 기간 동안 한 번도 빠짐없이 글을 써 10월 19일 1000회째를 기록하는 날, “기네스북에 올려도 될 것 같다”는 존경의 마음을 담아 답신을 드렸었다. 그가 지난 16일 ‘어떤 조직이 성공할 수 있는가’라는 제목의 칼럼에서 “성과를 내고 생명력 있는 조직에는 반드시 훌륭한 리더가 있다”며 본인의 경험으로 “바람직한 리더십은 ‘겸손’하고, ‘인간적’이고, 이익을 ‘공유’할 줄 아는 배려심이 있어야 하며, ‘유머’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글을 읽고 역시 답신을 드렸다. “요즘의 리더는 조직의 평화(?)를 위해 그저 침묵을 지키는 게 상책(?)이니 조직이 제대로 돌아갈 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라고. 그런데 조직의 평화(?)를 위해 리더가 권한위임이랍시고 조직 구성원들이 하는 일에 침묵하고 방관하고 방조하다가 ‘조직이라는 배가 산으로 가는’ 경험을 염 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