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31 (토)

  • 구름조금동두천 4.1℃
  • 구름조금강릉 8.5℃
  • 구름많음서울 8.9℃
  • 맑음대전 6.5℃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8.9℃
  • 구름조금부산 12.1℃
  • 구름많음고창 7.4℃
  • 구름조금제주 15.9℃
  • 흐림강화 10.4℃
  • 구름조금보은 3.0℃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유통

밀워키 전동공구, 9월 한달 7주년 쎄.쎄.쎄. 이벤트 진행

구매 금액별 사은품과 럭키 드로우 혜택으로 소비자들 이목 끌어

URL복사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프리미엄 전동공구 브랜드 밀워키는 창립 7주년을 기념해 9월 한 달간 ‘쎄.쎄.쎄. 이벤트’를 진행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창립 7주년을 기념해 진행되는 이번 ‘쎄.쎄.쎄. 이벤트’는 10만원 이상 밀워키 제품 구매 후 밀워키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구매인증 시 구매 금액에 따라 사은품을 증정한다. 사은품은 18V 콤팩트 브러쉬리스 임팩트 드라이버 베어툴과 18V / 2.0Ah 리튬이온 배터리, 12V 콤팩트 에어펌프 베어툴, 팩아웃 콤팩트 멀티박스, 15,000원 상당의 GS 모바일 주유권까지 다양하다.

 

여기에 ‘쎄.쎄.쎄. 이벤트’ 참여 시 18V FUEL 슬라이딩 각도절단기_12인치 베어툴, 18V / 5.0Ah FUEL II 콤보세트 등 특별한 상품이 준비된 럭키드로우 이벤트에도 자동으로 응모가 가능하여 고객들의 많은 성원이 이어지고 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밀워키 관계자는 “밀워키 7년간 밀워키를 꾸준히 사랑해주신 고객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파격적인 이벤트를 준비하게 됐다.예상보다 더 많은 고객이 몰리면서 이벤트 사이트가 잠시 마비되는 일도 있었는데 현재 원활한 접속을 위한 조치를 취한 상황” 이라며  “이벤트에 관심을 가져 주신 소비자들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를 표한다.” 고 전했다.

 

이벤트는 9월 30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밀워키 코리아 공식 카페,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최장집 "與, 위에서 결정하면 거수기...당내 민주주의 의문"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최장집 고려대학교 명예교수는 30일 "집권여당, 더불어민주당 내부 구조를 보면 당내 민주주의가 없다"고 말했다. 최 교수는 이날 정치문화플랫폼 '하우스(How's)에서 '위기의 한국민주주의'라는 주제로 열린 특강을 통해 "한국 정당에서 당내 민주주의가 가능한지 질문을 던져본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교수는 민주당 당론이었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에 반대해 징계를 받은 후 최근 탈당한 금태섭 전 민주당 의원 사례를 언급하며 "조국사태 반대도 아니고 이견 이야기했다고 출당을 결정도 안 한 상태에서 할 수 없이 탈당하고 나오는 사례도 있지 않느냐"며 "반대는 고사하고 이견을 제시하거나 토론하는 것도 없고 당론이 하나다. 위에서 정해지면 거기에 무조건 따라가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200명 가까운 국회의원을 거느린 정당이 한 사람의 의사처럼 하나의 의견만 그 당의 의견이 된다면 위에서 결정하면 거수기처럼 (의원들이) 전부 그렇게 된다"며 "권위주의 시기 집권여당과 지금 집권여당 차이가 뭐냐. 차이가 없다"고 지적했다. 최 교수는 "한 사람의 의사가 당의 모든 것을 결정하고, 끌고 나가고 다른 사람들은 손만 드는 역할밖에 없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대구 슈퍼전파자 접촉 후 출근 20대 벌금형..."정당한 사유 없이 이탈"
[시사뉴스 이연숙 기자] 코로나19 대구 지역 첫 확진자로 알려진 '슈퍼 전파자'인 31번 확진자와 접촉한 뒤 자가격리 장소를 이탈하고 출근한 20대 확진자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대구지법 제8형사단독(부장판사 장민석)은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A(28)씨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고 31일 밝혔다. '다수전파환자'로 분류된 신천지 교인 31번 확진자와 접촉한 A씨는 지난 2월26일 동구청으로부터 자가격리 통보를 받고도 다음 날 출근하는 등 격리장소를 3회에 걸쳐 정당한 사유 없이 이탈하고 자가치료를 거부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지난 3월2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재판부는 "정당한 사유 없이 격리장소를 이탈해 자가 치료를 거부하고 자가격리조치를 위반해 죄책이 무겁다"며 "양성 판정을 받은 점, 범행을 자백하고 있는 점, 접촉한 회사 직원들은 다행히 모두 '음성' 판정받은 점 등을 종합했다"며 양형의 이유를 설명했다. 감염병 환자 등과 접촉해 감염병에 감염되거나 전파될 우려가 있는 사람이 보건복지부 장관, 시·도지사 등으로부터 자가격리 등 조치를 받으면 이를 거부하거나 위반해서는 안 된다. 격리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