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31 (토)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6.1℃
  • 맑음대구 5.7℃
  • 맑음울산 8.9℃
  • 맑음광주 8.2℃
  • 맑음부산 11.3℃
  • 맑음고창 6.1℃
  • 구름조금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8.2℃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4.6℃
  • 맑음거제 9.7℃
기상청 제공

유통

반려견 슬개골 예방 매트 '클린펫매트', 6천장 판매 돌파

URL복사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반려동물 전문 브랜드 펫토가 선보인 ‘클린펫매트’가 론칭 6개월 만에 6천장 판매 돌파 기록을 세웠다.

 

클린펫매트는 사랑하는 반려견의 슬개골 탈구를 예방할 수 있는 미끄럼방지 pvc 매트이다. 고밀도 pvc 성분으로 제작돼 일반적인 매트보다 푹신하고, 지지력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실내에서도 강아지들이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다. 특히 미끄러운 실내 바닥에서 생활하면서 발생할 수 있는 슬개골 탈구를 예방할 수 있다. 슬개골 수술 전/후로도 사용 가능한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100% 코팅 방수로 이뤄져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으며, 반려견이 편안함을 느끼는 최적의 두께인 7mm로 디자인됐다.

 

색상은 은은한 아이보리 색상인 앤틱화이트와 따뜻한 느낌을 주는 그레이, 실버그레이가 양면으로 들어간 무지양면, 테라조 양면 등으로 이뤄졌다. 색상 선택의 폭이 넓어 집안 분위기에 맞게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실내인테리어와 조화를 어울릴 수 있는 모던하면서 따뜻한 감성까지 갖고있는 매트이다.

 

클린펫매트 관계자는 "슬개골 탈구는 무릎관절 위의 슬개골이 어긋나서 생기는 질병으로 무릎뼈가 약해지거나 잦은 충격을 받아 생긴다"며 "미끄러운 실내 바닥에서 생활하거나 쇼파 및 침대 등을 점프할 때 발생할 확률이 매우 높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펫토 미끄럼 방지매트는 슬개골 탈구를 예방할 수 있는 제품으로, 출시 6개월 만에 6천 장 판매를 돌파했다"고 덧붙였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최장집 "與, 위에서 결정하면 거수기...당내 민주주의 의문"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최장집 고려대학교 명예교수는 30일 "집권여당, 더불어민주당 내부 구조를 보면 당내 민주주의가 없다"고 말했다. 최 교수는 이날 정치문화플랫폼 '하우스(How's)에서 '위기의 한국민주주의'라는 주제로 열린 특강을 통해 "한국 정당에서 당내 민주주의가 가능한지 질문을 던져본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교수는 민주당 당론이었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에 반대해 징계를 받은 후 최근 탈당한 금태섭 전 민주당 의원 사례를 언급하며 "조국사태 반대도 아니고 이견 이야기했다고 출당을 결정도 안 한 상태에서 할 수 없이 탈당하고 나오는 사례도 있지 않느냐"며 "반대는 고사하고 이견을 제시하거나 토론하는 것도 없고 당론이 하나다. 위에서 정해지면 거기에 무조건 따라가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200명 가까운 국회의원을 거느린 정당이 한 사람의 의사처럼 하나의 의견만 그 당의 의견이 된다면 위에서 결정하면 거수기처럼 (의원들이) 전부 그렇게 된다"며 "권위주의 시기 집권여당과 지금 집권여당 차이가 뭐냐. 차이가 없다"고 지적했다. 최 교수는 "한 사람의 의사가 당의 모든 것을 결정하고, 끌고 나가고 다른 사람들은 손만 드는 역할밖에 없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서울시 도심광장 11월에도 사용금지..."1단계 하향에도 과도하다는 지적"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서울시가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 조정에도 서울 도심광장 사용금지 기간을 한달 더 연장했다. 시는 아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 도심 내 광장사용을 허가하는 것은 시기상조라고 설명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하향 조정됐음에도 광장 사용을 원천적으로 제한하는 것은 과도한 처사라고 지적했다. 31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 도심광장의 이용 여부를 결정하는 열린광장운영시민위원회는 광화문광장과 서울광장, 청계광장 등 3개 광장의 사용제한 기간을 기존 10월31일에서 11월30일까지로 한달 연장했다. 열린광장시민위원회가 도심 내 광장의 사용제한 기간을 연장한 것은 이번이 네번째다. 앞서 위원회는 올해 4월 열린 회의에서 2월10일부터 5월31일까지 접수된 모든 행사를 취소 처리했고, 이후 5월 회의를 통해 도심광장 사용제한 기간을 7월31일까지로 연장했다. 7월 회의에서는 광장의 사용제한 기간을 8월31일까지로 한달 연장했다. 당시 코로나19의 산발적 감염이 지속됐고 광장의 무단사용으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짐에 따라 광장 사용제한 기간이 연장됐다. 이후 사랑제일교회 및 8.15광화문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