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31 (토)

  • 구름조금동두천 4.1℃
  • 구름조금강릉 8.5℃
  • 구름많음서울 8.9℃
  • 맑음대전 6.5℃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8.9℃
  • 구름조금부산 12.1℃
  • 구름많음고창 7.4℃
  • 구름조금제주 15.9℃
  • 흐림강화 10.4℃
  • 구름조금보은 3.0℃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사회

로또929회당첨번호·당첨지역·로또판매점은?..'나눔이매로또' 1등4명 어찌 나왔나[종합]

URL복사

 

 

929회 로또당첨번호 추첨(조회) 결과 1등 당첨금 약 31억원씩, 2등 당첨금 약 4514만원씩

(로또)복권당첨번호, 1등 7, 9, 12, 15, 19, 23…보너스 4

1등 당첨자 16명, 2등 당첨자 91명

1등 배출점(당첨지역, 당첨판매점, 로또판매점) 총 13곳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로또 929회 당첨번호와 당첨판매점(배출점, 당첨지역, 로또판매점), 당첨금이 공개됐다.

 

지난 19일 929회 로또 동행복권 추첨, 조회에 따르면 1등 로또당첨번호(복권당첨번호)는 7, 9, 12, 15, 19, 23이며 2등 보너스 번호는 4다.

 

로또929회 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춘 1등 당첨자는 총 16명이다. 1등 당첨금은 각각 13억803만5157원이다. 16명이 각각 13억803만5157원을 가져간다.

 

5개의 929회 로또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당첨자는 총 91명이다. 2등 당첨금은 3833만701원이다.

 

5개 로또929회 로또당첨번호를 맞춘 3등 3028명은 각각 115만1947원을 가져간다. 929회 로또당첨번호 4개를 맞춘 4등 14만880명은 5만원씩 받는다. 3개의 로또929회 당첨번호를 맞춘 5등 당첨자는 224만4712명으로 5000원씩 가져간다.

 

 

로또929회 1등 당첨판매점(당첨지역, 배출점, 로또판매점)은 총 13곳이다.

 

1등 당첨판매점 중 자동 선택 1등 로또판매점(배출점, 당첨지역, 로또판매점)은 9곳이다. CU 용두으뜸점(서울 동대문구 안암로 52), 신나라(서울 영등포구 선유로 58), 로또복권판매점(부산 사하구 괴정로57번길 54) 동성슈퍼(울산 울주군 북문1길 7101호), 오거리 복권방(경기 수원시 권선구 구운로85번길 6), 마이더스로또 복권방(경기 안양시 동안구 안양판교로 12-2), 로또판매점(경기 포천시 호국로 1900), 도깨비방망이(전남 완도군 완도읍 장보고대로 220), 대동복권방(경남 김해시 월산로 112-57)이다.

 

수동 선택 1등 배출점(당첨판매점, 당첨지역, 로또판매점)은 3곳이다. 행운마트(인천 남동구 만수로 65)에서 1명이, Goodday복권전문점(경남 창원시 성산구 반송로50번길 14)에서 2명이, 나눔이매로또(경기 성남시 분당구 양현로94번길 21구두28호점)에서 4명이 나와 총 6명이 수동 선택으로 1등에 당첨됐다.

 

반자동 1등 로또판매점은 1곳으로, 복권판매점(인천 남동구 장자북로 31)이다.

 

 

5개 로또929회 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배출점에는 GS25 압구정역점(서울 강남구 압구정로28길 18(신사동)), 돼지복권(서울 강동구 올림픽로 746(천호동)), 강일코사할인마트(서울 강동구 고덕로97길 29 강일리버파크9단지아파트105호), 명당마트(서울 강서구 양천로 91(방화동)), 세븐일레븐 강변테크노마트점(서울 광진구 광나루로56길 85테크노마트지하판매동1층D004), 에이원텔레콤(서울 서초구 동광로 70(방배동)), 경부선 하차장로또방(서울 서초구 신반포로 194 강남고속버스터미널코너1호점(하차장로또)), 인터넷 복권판매사이트 동행복권, 대만상사(서울 성북구 보국문로11길 30) 등이 있다.

 

1등부터 5등 당첨금 지급기한은 지급 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다. 지급 마지막 날이 휴일이면 다음 영업일에도 당첨금을 받을 수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최장집 "與, 위에서 결정하면 거수기...당내 민주주의 의문"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최장집 고려대학교 명예교수는 30일 "집권여당, 더불어민주당 내부 구조를 보면 당내 민주주의가 없다"고 말했다. 최 교수는 이날 정치문화플랫폼 '하우스(How's)에서 '위기의 한국민주주의'라는 주제로 열린 특강을 통해 "한국 정당에서 당내 민주주의가 가능한지 질문을 던져본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교수는 민주당 당론이었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에 반대해 징계를 받은 후 최근 탈당한 금태섭 전 민주당 의원 사례를 언급하며 "조국사태 반대도 아니고 이견 이야기했다고 출당을 결정도 안 한 상태에서 할 수 없이 탈당하고 나오는 사례도 있지 않느냐"며 "반대는 고사하고 이견을 제시하거나 토론하는 것도 없고 당론이 하나다. 위에서 정해지면 거기에 무조건 따라가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200명 가까운 국회의원을 거느린 정당이 한 사람의 의사처럼 하나의 의견만 그 당의 의견이 된다면 위에서 결정하면 거수기처럼 (의원들이) 전부 그렇게 된다"며 "권위주의 시기 집권여당과 지금 집권여당 차이가 뭐냐. 차이가 없다"고 지적했다. 최 교수는 "한 사람의 의사가 당의 모든 것을 결정하고, 끌고 나가고 다른 사람들은 손만 드는 역할밖에 없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