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0.8℃
  • 맑음서울 11.3℃
  • 맑음대전 11.0℃
  • 구름많음대구 16.4℃
  • 맑음울산 14.6℃
  • 맑음광주 13.0℃
  • 맑음부산 17.0℃
  • 구름많음고창 9.4℃
  • 구름많음제주 16.7℃
  • 맑음강화 11.0℃
  • 구름조금보은 7.0℃
  • 구름많음금산 9.9℃
  • 구름많음강진군 12.5℃
  • 구름조금경주시 10.7℃
  • 구름조금거제 12.4℃
기상청 제공

문화

샤이니 키 팬, 키 생일 맞아 소아암 치료비 1210만원 기부

URL복사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샤이니 키 팬 커뮤니티 ‘키보드’가 9월 23일 샤이니 키의 서른 번째 생일을 맞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후원금 1210만원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전액 샤이니 키의 이름으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부모가족 긴급 소아암 치료비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기부를 진행한 키보드는 “코로나19로 특히 홀로 아이의 양육과 생계를 책임져야 하는 한부모가족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들었다”면서 “샤이니 키를 닮아 아이들을 아끼고 사랑하는 팬들의 소중한 마음이 담긴 기금이 아무쪼록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김기범(샤이니 KEY)’의 이름으로 기부증서를 발급했으며, 증서에는 ‘제자리에서 항상 응원하고 있는 따뜻한 마음들이 있다는 걸 기억해주세요. 선하고 따뜻한 마음들이 아이들의 건강한 웃음으로 이어지길 희망해봅니다.’라는 팬들의 기념 메시지가 담겼다.

 

한편 군 입대 전 칠곡경북대병원을 방문, 입원 중인 환아들을 위해 1000만원을 기부하며 훈훈한 감동을 자아냈던 샤이니 키는 2020년 10월 7일 전역을 앞두고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故이건희 삼성회장 '영면'에 들다
28일 영결식 이후 발인…장지까지 운구 행렬 이어져 이재용 등 유족, 삼성 사장단, 기업인 등 영결식 참석 화성사업장서 전현직 임직원, 협력사 직원들도 인사 추모영상서 소년 이건희, 경영인 이건희 등 모습 조망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한국 재계의 거목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28일 수원 선영에서 영면에 들었다. 이건희 회장의 유족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은 이날 오전 7시30분쯤 영결식이 진행되는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암병원 건물 쪽에 들어섰다. 영결식에는 고인의 동생인 이명희신세계그룹 회장, 조카 이재현 CJ 회장,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정유경 신세계백화점 총괄사장, 조동길 한솔그룹 회장이 참석했다. 재계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 김동원 한화생명 상무, 김동선 전 한화건설 팀장, 이웅열 코오롱그룹 명예회장, 이규호 코오롱인더스트리 전무 등도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회장의 영결식은 가족장으로 치러진 장례처럼 비공개로 진행됐다. 영결식은 유족 및 삼성 사장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30여분간 진행됐다. 삼성에 따르면 영결식은 이수빈

사회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