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8.7℃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9.9℃
  • 맑음울산 12.3℃
  • 구름많음광주 10.9℃
  • 구름조금부산 14.0℃
  • 구름많음고창 9.1℃
  • 구름많음제주 15.3℃
  • 맑음강화 9.8℃
  • 흐림보은 1.7℃
  • 맑음금산 2.8℃
  • 구름많음강진군 12.7℃
  • 맑음경주시 10.9℃
  • 맑음거제 10.7℃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 확진자 산발적 이어져...강남구 CJ텔레닉스 18명 확진

URL복사

 

[시사뉴스 신선 기자] 17일 강남구 CJ텔레닉스 집단감염 등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 산발적으로 이어졌다.

서울 자치구들이 이날 공개한 추가 신규 확진자는 18명으로 나타났다.

서울 지역 신규 확진자가 15일과 16일 각각 18명으로 이틀째 10명대를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CJ텔레닉스 집단감염 등을 중심으로 확진세는 계속됐다.

서울 자치구에 따르면 강남구는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명(관내 287·288번)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세곡동 주민은 집단감염이 발생한 관내 신사동 CJ텔레닉스 직원이다. 개포동 주민은 타 지역 확진자와 접촉 후 기침 증상이 나타났다.

강남구는 CJ텔레닉스와 관련해 15일 타 지역에서 첫 확진 판정을 받은 직원과 같은 층 사무실에서 근무한 103명에 대한 검체검사를 실시했다.

결과는 17일 오후 현재 강남구민 1명을 포함해 양성은 18명, 음성은 84명으로 나타났다. 1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강남구는 추가 접촉자 파악을 위해 서울시와 합동으로 정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CJ텔레닉스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는 양천구와 관악구에서도 나왔다. 신월4동에 거주하는 양천구 183·184번 확진자는 CJ 텔레닉스 관련 감염자였다.

관악구에서는 신규 확진자 6명 가운데 2명(관내 436·437번)이 CJ텔레닉스 관련자였다. 438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방역당국이 조사 중이다. 439번 확진자는 서초구 감염자와, 440번 확진자는 관내 434번 감염자와, 441번 확진자는 관내 416번 감염자와 각각 접촉했다.

송파구에서는 3명 확진자가 추가됐다. 357·358번 확진자는 종로구 환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359번 확진자는 해외 입국자다.

서대문구 134번 확진자(북가좌1동 거주)의 감염경로는 밝혀지지 않았다. 신촌동 거주자인 135번 확진자는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타 지자체 소재 회사 직장인인 금천구 98번 확진자는 직장동료와, 강동구 196번 확진자는 관내 193번 감염자와 각각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다. 마포구에서는 타지역 감염자와 접촉한 구민이 신규 확진자로 이름을 올렸다.

추가 감염자가 발생함에 따라 서울 지역 확진자는 최소 5686명으로 늘어났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故이건희 삼성회장 '영면'에 들다
28일 영결식 이후 발인…장지까지 운구 행렬 이어져 이재용 등 유족, 삼성 사장단, 기업인 등 영결식 참석 화성사업장서 전현직 임직원, 협력사 직원들도 인사 추모영상서 소년 이건희, 경영인 이건희 등 모습 조망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한국 재계의 거목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28일 수원 선영에서 영면에 들었다. 이건희 회장의 유족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은 이날 오전 7시30분쯤 영결식이 진행되는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암병원 건물 쪽에 들어섰다. 영결식에는 고인의 동생인 이명희신세계그룹 회장, 조카 이재현 CJ 회장,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정유경 신세계백화점 총괄사장, 조동길 한솔그룹 회장이 참석했다. 재계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 김동원 한화생명 상무, 김동선 전 한화건설 팀장, 이웅열 코오롱그룹 명예회장, 이규호 코오롱인더스트리 전무 등도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회장의 영결식은 가족장으로 치러진 장례처럼 비공개로 진행됐다. 영결식은 유족 및 삼성 사장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30여분간 진행됐다. 삼성에 따르면 영결식은 이수빈

사회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