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1.19 (화)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2.6℃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0.2℃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4.4℃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6.2℃
  • 맑음금산 -3.9℃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사회

로또944회당첨번호·로또판매점은? 명당'여기'..945회추첨시간·로또판매시간은?[종합]

URL복사

 

 

944회 로또당첨번호 추첨(조회)결과 1등 당첨금 약 19억원..당첨자 13명

2등 당첨금 약 5380만..당첨자 79명

로또복권당첨번호 1등 2, 13, 16, 19, 32, 33..보너스 42

1등 당첨판매점(로또판매점) 자동 7곳, 수동 6곳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로또 944회 당첨번호와 당첨판매점(당첨지역 로또판매점 배출점), 당첨금 등이 공개됐다.

 

지난 2일 944회 로또 동행복권 추첨, 조회 결과에 따르면 1등 로또당첨번호(로또복권당첨번호)는 2, 13, 16, 19, 32, 33이며 2등 보너스 번호는 42다.

 

로또944회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춘 1등 당첨자는 총 13명이다. 1등 당첨금은 19억6183만6356원이다. 13명이 각각 19억6183만6356원을 가져간다.

 

5개의 944회 로또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당첨자는 총 79명이다. 2등 당첨금은 5380만5639원이다.

 

5개 로또당첨번호를 맞춘 3등 3057명은 각각 139만464원을 가져간다. 944회 로또당첨번호 4개를 맞춘 4등 14만7665명은 5만원씩 받는다. 3개의 당첨번호를 맞춘 5등 당첨자는 244만455명으로 5000원씩 가져간다.


■ 944회 로또판매점·당첨지역 등 명당은 '여기', 편의점은?

 

 

 

로또944회 1등 당첨판매점은 총 13곳으로, 자동 7곳, 수동 6곳에서 당첨됐다.

 

자동 선택 1등 로또판매점은 서교동가판점(서울 마포구 양화로 115), 어머화장품(서울 송파구 가락로11길 19), 노다지로또(인천 서구 완정로 179 검단제이원빌딩 108호), 더드림(경기 안산시 상록구 예술대학로 226 상가2호), 행운복권방(경기 안성시 서동대로 7184 광장휴게소), 대성기획(경기 용인시 기흥구 구성로 75-1), 서정천하명당(경기 평택시 송탄로 160)이다.

 

수동 선택 1등 당첨판매점은 용꿈돼지꿈(서울 마포구 마포대로 112-5), 로또복권방(부산 해운대구 재반로 249), 오포우림로또(경기 광주시 오포로 899 우림아파트 상가), 오이도직판장마트(경기 시흥시 오이도로 167), 로또마트(경기 평택시 고덕여염10길 86 104호), 달성로또복권판매소(충남 아산시 온천대로 1531)다.

 

이번 944회 배출점으로는 편의점이 나오지 않았다. 1등부터 5등 당첨금 지급기한은 지급 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다. 지급 마지막 날이 휴일이면 다음 영업일에도 당첨금을 받을 수 있다.

 

■ 945회 로또 당첨번호 추첨시간, 로또 판매시간

 

 

로또 945회 당첨번호를 알려줄 프로그램 ‘생방송 행복드림 로또6/45’는 9일 오후 8시 45분 MBC에서 방송된다. 서경석, 김초롱 진행으로 방송되는 이 프로그램에서는 로또945회당첨번호를 추첨해 알려준다.

 

이날 방송될 ‘생방송 행복드림 로또6/45’에는 ‘태권트롯맨’ 가수 나태주가 ‘황금손’으로 출연해 로또복권을 추첨한다.

 

로또복권은 1년 365일 연중무휴 판매된다. 다만 추첨일인 토요일 오후 8시부터 다음 날인 일요일 오전 6시까지만 판매가 중지되기에 로또 판매시간은 이 시간 외의 시간이다.

 

945회 로또 복권 당첨번호는 추첨일인 9일 동행복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발표된다. 로또판매점(당첨판매점)도 동행복권 홈페이지에서 공개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중국 칭다오 해역서 18년 만 4.6 지진 국내도 진동 감지…서해 한빛원전 "영향없어"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19일 오전 3시21분께 중국 칭다오(청도) 동쪽 332㎞ 지점 해상에서 규모 4.6(중국 지진청 발표 기준)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18년 만에 발생한 대규모 지진은 우리나라 광주·전남·북 지역에서도 지진동이 감지됐다. 다행히 영광 한빛원자력발전소에는 특이사항이 없었다. 이에 당시 지진을 느꼈다는 시민들의 문의와 신고 7건이 전북소방본부에 접수됐다. 신고자들은 지진 같은 진동을 느꼈다며 "집 침대에 누워있었는데 갑자기 흔들림을 느꼈다"면서 "무슨 일이 난 줄 알았다"는 반응을 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전북소방본부 관계자는 "지진 발생 시각에 7건의 신고가 접수됐는데 피해는 없었으나 진동이 느껴졌다는 신고가 대부분"이라며 "전국적으로 30여건의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중국과 우리나라 중간에 위치한 해역에서 지진이 발생했지만, 전남과 전북 지역을 중심으로 지진동이 감지됐다"면서 "국외 지진은 규모 5.5 이상인 경우 지진 정보를 발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진앙지에서 약 200㎞ 넘게 떨어진 곳에 위치한 서해안 유일의 영광 한빛원자력발전소에 설치된 지진감지기에서는 지진값이 관측되지 않았다.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새해에 쓴 첫 반성문 ‘모든 것이 내탓입니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기록적인 폭설이 전국적으로 내린 이틀 후인 지난 1월 8일. 영하 18도의 혹한으로 이면도로는 아직도 꽝꽝 얼어붙어 있던 날 히든기업 취재를 위해 경기도 평택을 방문해야 했는데 운전은 도저히 자신이 없었다. 그래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하고 서울 지하철 1호선으로 지제역에 하차하여 본사 기자와 만나 히든기업 대상기업을 찾아가기로 했다. 무사히 전철을 타고 앉아가게 되자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한 것은 정말 기가 막힌 선택이라고 ‘자화자찬’하며 워커홀릭답게 전철 안에서 스마트폰으로 업무 정리에 열중했다. 그런데 방송이 흘러나왔다. “이번 역은 이 열차의 종착역인 서동탄역입니다. 한 분도 빠짐없이 하차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알고 보니 필자가 탔던 전철은 병점역에서 환승을 해야되었던 것인데 SNS에 열중하느라 환승 방송을 듣지 못했던 것. 할 수 없이 종착역에서 내려 환승역까지 되돌아갔다. 그런데 환승역인 병점역에서 또한번 황당한 일을 경험한다. 병점역에 내려 어떤 노인 분에게 “지제역으로 가려면 어디서 타야하나요?”라고 물었더니 노인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 건너편으로 가면 된다”고 알려주었다.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