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6.4℃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1.6℃
  • 맑음제주 5.4℃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조금보은 -3.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사회

로또945회당첨번호·로또판매점은..'1등 2명당첨' 노다지복권방 어디?[종합]

URL복사

 

945회 로또당첨번호 추첨(조회)결과 1등 당첨금 약 17억원..당첨자 13명

2등 당첨금 약 5387만..당첨자 71명

로또복권당첨번호 1등 9, 10, 15, 30, 33, 37..보너스 26

1등 당첨판매점(로또판매점 당첨지역) 자동 10곳, 수동 3곳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로또 945회 당첨번호와 당첨판매점(당첨지역 로또판매점 배출점), 당첨금 등이 공개됐다.

 

지난 9일 945회 로또 동행복권 추첨, 조회 결과에 따르면 1등 로또당첨번호(로또복권당첨번호)는 9, 10, 15, 30, 33, 37이며 2등 보너스 번호는 71이다.

 

로또945회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춘 1등 당첨자는 총 13명이다. 1등 당첨금은 17억6555만4491원이다. 13명이 각각 17억6555만4491원을 가져간다.

 

5개의 945회 로또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당첨자는 총 71명이다. 2등 당첨금은 5387만8424원이다.

5개 로또당첨번호를 맞춘 3등 2490명은 각각 153만6293원을 가져간다. 945회 로또당첨번호 4개를 맞춘 4등 12만4224명은 5만원씩 받는다. 3개의 당첨번호를 맞춘 5등 당첨자는 212만882명으로 5000원씩 가져간다.

 

 

로또945회 1등 당첨판매점은 총 13곳으로, 자동 10곳, 수동 3곳에서 당첨됐다.

 

자동 선택 1등 로또판매점은 동원마트(서울 강동구 풍성로 209), 중흥마트(광주 북구 문산로 30), 이마트24 일산덕이점(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미래로 164), 대광슈퍼(경기 군포시 고산로 679 미성프라자), 대운(경기 김포시 대명항로 209), 오남 로또택배(경기 남양주시 진건오남로 814), 별내로또(경기 남양주시 불암로 35), 왕대박복권전문점(강원 동해시 중앙로 234 이주민상가1층18호), 나래복권(충북 충주시 충원대로 952), 운수대통복권샵(전북 전주시 완산구 중화산로 101)이다.

 

수동 선택 1등 로또판매점은 토큰박스(대구 북구 팔달로 177), 노다지복권방(인천 미추홀구 한나루로 400 학익시장 외7필지125호)이다. 노다지복권방에서 수동 선택 1등이 두 건 당첨됐다.

 

 

5개 로또945회 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배출점은 70여곳이다. 행운편의점(서울 강서구 곰달래로25길 16 1층), GS25(신림역점)(서울 관악구 남부순환로 1617,(신림동)), 한마음(서울 관악구 관악로 211 봉천중앙시장), 행운복권방(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우림라이온스밸리, 노다지 노원역점 복권방(서울 노원구 상계로 78,(상계동) ), 복권전문점(서울 도봉구 도당로 123-1), 종합가판점(서울 동대문구 왕산로 205 청량리역) 등이 있다.

 

1등부터 5등 당첨금 지급기한은 지급 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다. 지급 마지막 날이 휴일이면 다음 영업일에도 당첨금을 받을 수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중국 칭다오 해역서 18년 만 4.6 지진 국내도 진동 감지…서해 한빛원전 "영향없어"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19일 오전 3시21분께 중국 칭다오(청도) 동쪽 332㎞ 지점 해상에서 규모 4.6(중국 지진청 발표 기준)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18년 만에 발생한 대규모 지진은 우리나라 광주·전남·북 지역에서도 지진동이 감지됐다. 다행히 영광 한빛원자력발전소에는 특이사항이 없었다. 이에 당시 지진을 느꼈다는 시민들의 문의와 신고 7건이 전북소방본부에 접수됐다. 신고자들은 지진 같은 진동을 느꼈다며 "집 침대에 누워있었는데 갑자기 흔들림을 느꼈다"면서 "무슨 일이 난 줄 알았다"는 반응을 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전북소방본부 관계자는 "지진 발생 시각에 7건의 신고가 접수됐는데 피해는 없었으나 진동이 느껴졌다는 신고가 대부분"이라며 "전국적으로 30여건의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중국과 우리나라 중간에 위치한 해역에서 지진이 발생했지만, 전남과 전북 지역을 중심으로 지진동이 감지됐다"면서 "국외 지진은 규모 5.5 이상인 경우 지진 정보를 발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진앙지에서 약 200㎞ 넘게 떨어진 곳에 위치한 서해안 유일의 영광 한빛원자력발전소에 설치된 지진감지기에서는 지진값이 관측되지 않았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새해에 쓴 첫 반성문 ‘모든 것이 내탓입니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기록적인 폭설이 전국적으로 내린 이틀 후인 지난 1월 8일. 영하 18도의 혹한으로 이면도로는 아직도 꽝꽝 얼어붙어 있던 날 히든기업 취재를 위해 경기도 평택을 방문해야 했는데 운전은 도저히 자신이 없었다. 그래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하고 서울 지하철 1호선으로 지제역에 하차하여 본사 기자와 만나 히든기업 대상기업을 찾아가기로 했다. 무사히 전철을 타고 앉아가게 되자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한 것은 정말 기가 막힌 선택이라고 ‘자화자찬’하며 워커홀릭답게 전철 안에서 스마트폰으로 업무 정리에 열중했다. 그런데 방송이 흘러나왔다. “이번 역은 이 열차의 종착역인 서동탄역입니다. 한 분도 빠짐없이 하차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알고 보니 필자가 탔던 전철은 병점역에서 환승을 해야되었던 것인데 SNS에 열중하느라 환승 방송을 듣지 못했던 것. 할 수 없이 종착역에서 내려 환승역까지 되돌아갔다. 그런데 환승역인 병점역에서 또한번 황당한 일을 경험한다. 병점역에 내려 어떤 노인 분에게 “지제역으로 가려면 어디서 타야하나요?”라고 물었더니 노인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 건너편으로 가면 된다”고 알려주었다.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