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3.08 (월)

  • 맑음동두천 12.5℃
  • 흐림강릉 8.4℃
  • 맑음서울 12.9℃
  • 맑음대전 14.2℃
  • 맑음대구 12.8℃
  • 구름많음울산 10.7℃
  • 맑음광주 15.6℃
  • 구름많음부산 12.0℃
  • 맑음고창 12.4℃
  • 연무제주 11.7℃
  • 맑음강화 9.9℃
  • 구름많음보은 12.9℃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4.3℃
  • 구름많음경주시 12.6℃
  • 구름조금거제 13.0℃
기상청 제공

국제

일본 코로나19 신규 확진 4530명...사망 64명

URL복사

 

[시사뉴스 김도훈 기자] 일본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12일 4530명으로 누적 환자 30여만명을 목전에 두고 있다. 사망자는 64명이다.

 

이번 집계는 NHK와 지지(時事) 통신 등이 각 지방자치단체와 후생노동성 발표를 모은 것으로, 11일 '성인의 날' 공휴일 등 사흘간 연휴로 검사 인원이 상대적으로 적은 요인에서 새 환자 수가 줄어들었다는 지적이다.

 

수도 도쿄도에서는 970명, 가나가와현 906명, 지바현 415명, 오사카부 374명, 사이타마현 261명, 후쿠오카현 199명, 효고현 161명, 홋카이도 145명, 아이치현 132명 등이 추가로 감염해 누계환자가 29만8875명에 달했다.

일본 국내 감염자 중 오사카부 10명, 효고현과 아이치현 각 9명, 사이타마현 5명, 도치기현과 가나가와현 각 4명, 홋카이도와 지바현, 후쿠오카현 각 3명, 나라현과 도쿄도, 히로시마현, 군마현 , 시즈오카현 각 2명, 야마구치현과 야마가타현, 기후현, 돗토리현 1명씩 열도 전역에서 64명이 다시 숨져 총 사망자도 4179명에 이르렀다.

PCR 검사 시행 건수는 7일에는 속보치로 하루 동안 5만2128건으로 집계됐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한은 "코로나19 백신 선진국...2분기 이후 경제회복 빨라진다"
[시사뉴스 김도훈 기자] 한국은행이 7일 해외경제 포커스에 실린 '코로나19 백신 보급과 글로벌 경기회복 향방' 보고서를 통해 "백신 접종을 먼저 시작한 선진국은 2분기 이후 경기 회복세가 점차 빨라질 것"이라 예상했다. 현재 글로벌 백신 공급 규모는 약 80억회~130억회분 정도로 미국과 독일, 영국 등 주요국 정부의 접종 독려정책이 두드러지며 프랑스 등 일부 국가를 제외하고는 접종률 목표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은은 이에따라 선진국 대부분은 올해말 집단면역에 근접한 수준까지 접종이 이뤄질 것으로 관측하며 백신보급 등에 따라 세계경제는 소비 확대, 투자 개선 등 회복세가 빨라질 것으로 예측됐다. 보고서는 "그동안 억제된 서비스 소비가 회복세를 보일 가능성이 있다"며 "집단면역 형성에 대한 기대가 커지면서 투자도 완만히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흥국 경제는 올해말부터 회복세가 빨라지기 시작해 내년 양호한 성장세를 보일 것이라는 관측이다. 글로벌 경기 개선에 따른 수출 회복세가 성장세를 견인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세계교역 회복은 서비스 교역 정상화 여부에 따라 좌우될 것으로 관측됐다. 각국간 교류는 내년 이후에나 정상화될 전망이다. 보고서는 "올


경제

더보기
[특징주]에이치엘비 '탈 코스닥' 추진에 공매도 반대운동…주가는 하락
주주연대, 사측에 이전상장 상정 요청 KSB, 에이치엘비 등 '탈 코스닥'운동 추진 [시사뉴스 황수분 기자] 에이치엘비(028300) 주가가 하락세다. 에이치엘비는 8일 오후 3시 22분 현재 전날 대비 5.12%(4100원)내린 7만59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오랫동안 공매도 세력의 집중 타깃이 된 종목 중 하나인 에이치엘비가 현재 코스닥에서 코스피 이전상장을 추진하자는 공매도 반대 운동이 본격화 되고 있다. 하지만 과연 주주총회 안건으로 상정돼 실제 코스피 상장까지 이어질지지 관심이다. 한국주식투자자연합회(한투연) 내 케이스트리트베츠(KSB) 운영자는 한투연 회원 및 에이치엘비 주주들을 향해 8일 "공매도가 재개되면 개인투자자 비중이 높은 코스닥이 더 큰 피해를 볼 것으로 예상된다"며 "생존을 위해 코스닥 상장사들의 코스피 이전상장을 지원하자"는 '탈(脫)코스닥' 활동을 제안했다. 코스닥 1·2위 셀트리온헬스케어와 셀트리온제약이 합병해 향후 코스피 이전상장할 가능성을 고려하면, 이들을 제외하고 에이치엘비가 현재 코스닥에서 시총 3위로 가장 큰 기업으로, 그 첫 대상이다. 그만큼 금융당국에 공매도 반대 목소리를 강력하게 보여줄 수 있으면서도 실제로 코스피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사랑은 모든 것을 믿는 것
상대를 마음 중심에서 사랑하면 모든 것을 믿어 줍니다. 부부간에도 진정 사랑하면 상대를 전적으로 신뢰합니다. 설령 부족한 모습이 보여도 흠으로 여기지 않습니다. 앞으로 변화될 것을 믿기에 사랑스럽게 바라봐 주지요. 반면 사랑이 없는 사이에는 서로 간에 믿음도 없습니다. 늘 판단, 정죄하고 사사건건 다툽니다. 이처럼 믿는다는 것은 상대를 사랑하는 증거이며, 사랑의 크기를 보여 주는 하나의 척도라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하나님을 온전히 믿는다는 것은 하나님을 온전히 사랑한다는 말과 같습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을 온전히 믿음으로 하나님의 벗이요, 믿음의 조상으로 불리게 되었습니다. 얼마나 하나님에 대한 믿음이 신실한지 생명보다 귀한 독자 이삭을 번제로 바치라고 하실 때에도 즉시 순종했지요. 죽은 자도 살리시는 하나님을 온전히 믿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런 믿음을 보시고 “내가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창 22:12) 하시며 아브라함의 사랑을 인정해 주셨습니다. 이처럼 사랑은 상대를 믿는 것입니다. 하나님을 온전히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을 온전히 신뢰하며, 하나님의 모든 말씀을 백 퍼센트 믿습니다. 우리도 하나님을 사랑하기에 하나님을 믿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사자성어로 정리해본 이재영·이다영자매 학폭 논란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흥국생명 소속이자 여자 국가대표 배구선수인 이재영·이다영 자매의 학교폭력 논란이 연초 배구계는 물론 사회 핫이슈가 되고 있다. 논란의 발단은 쌍둥이 자매 중 동생인 이다영 선수가 지난해부터 본인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개인 SNS에 마치 김연경 선수를 연상하게 하는 어투로 “나잇살 좀 쳐먹은 게 뭔 벼슬도 아니고 좀 어리다고 막 대하면 돼? 안 돼” “곧 터지겠찌 이잉 곧 터질꼬야 아얌 내가 다아아아 터트릴꼬야 암” “괴롭히는 사람은 재미있을지 몰라도 괴롭힘을 당하는 사람은 죽고싶다” 등 글을 올리면서부터. 이다영 선수의 글을 본 이다영 선수의 학교폭력 피해자는 “이들 자매에게 입은 학교폭력 피해 사실을 폭로하기로 결심했다”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학창시절 학교폭력을 당한 사람이 자신을 포함해 최소 4명”이라며 21가지의 피해사례를 열거했다. 내용은 믿기 어려울 정도였다. 심부름을 시키며 폭력을 행사한 것은 물론 칼까지 휘두르며 협박했다는 것이다. 이재영·이다영 자매가 자필 편지까지 쓰며 사과에 나섰지만 추가 피해자가 새로운 학폭 사례를 제시하며 논란은 점점 커지고 있다. 결국 흥국생명은 물론 국가대표에서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