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4.20 (화)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18.4℃
  • 맑음서울 10.5℃
  • 맑음대전 11.0℃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7℃
  • 구름조금광주 10.7℃
  • 맑음부산 15.1℃
  • 흐림고창 6.3℃
  • 맑음제주 12.0℃
  • 맑음강화 8.7℃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7.5℃
  • 맑음경주시 16.9℃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정치

원희룡 "4차 재난지원금 대학생 포함 관련... 이러니 매표 행위 지적"

URL복사

 

"3차 지원금도 다 안풀렸는데 4차라니 황당"
"국민을 돈받고 주권 거래 속물로 본 건가"
"국가채무 1000조 시대…경험 못해본 나라"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일 국무회의에서 4차 재난지원금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이 의결된데 대해 "동네 구멍가게도 그렇게 예산을 집행하진 않는다"라고 꼬집었다.

 

원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아직 2, 3차 재난지원금을 수령하지 못한 소상공인이 38만명에 이르는데 추가 빚을 내자니 이 무슨 황당한 일인가"라면서 이같이 비판했다.

 

그는 이어 "난데없이 (4차 재난지원금 대상에) 대학생이 포함된 것은 또 무슨 까닭인가. 저소득층 중·고생들은 안 되고 대학생들은 되는 것은 투표권의 있고 없음이 가른 것 아닌가"라면서 "이러니 재난지원을 빙자한 '매표행위'라 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번에 약 15조원의 추경으로 인해 국가 채무가 대략 966조에 이를거라 한다.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나라, 국가 채무 1000조 시대가 눈앞에 왔다"라고 했다.

 

원 지사는 "어느 집권 세력도 감히 쓰지 못했던 '묻지마 승리'를 외치며 질주하고 있다. 이들은 용감한 건가, 아니면 국민을 돈 받고 주권을 거래하는 속물로 본 건가"라면서 "나라 빚을 고스란히 짊어지게 될 국민이 심판하실 것"이라고 경고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오스템임플란트·엑셀세라퓨틱스·브레인즈컴퍼니·원티드랩…코스닥 상장예비심사 청구
오스템임플란트, 오스템홀딩스·오스템임플란트로 분할 재상장 엑셀세라퓨틱스, 의약 관련 제조 벤처기업…주관사는 대신증권 [시사뉴스 황수분 기자]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지난주 오스템임플란트, 엑셀세라퓨틱스, 브레인즈컴퍼니, 원티드랩 등 4개사의 상장예비심사 청구서를 접수했다고 19일 밝혔다. 거래소에 따르면 의료용 기기 제조업체인 오스템임플란트는 오스템홀딩스와 오스템임플란트로 분할 재상장을 신청했다. 주요 제품으로는 치과용 기자재와 임플란트 등이 있다.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6315억원, 영업이익 980억원, 순이익 1035억원의 실적을 올렸다.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이다. 엑셀세라퓨틱스는 의료용품과 기타 의약 관련제품을 제조하는 벤처기업이다. 지난해 영업손실 44억원, 순손실 101억원을 냈다. 주관사는 대신증권이다. 소프트웨어 개발·공급업체인 브레인즈컴퍼니는 정보기술(IT) 인프라 통합관리 솔루션이 주요 제품이다. 지난해 매출 148억원, 영업이익 38억원, 순이익 37억원을 기록했다. 주관사는 키움증권이다. 인공지능(AI) 기반의 채용 플랫폼 벤처인 원티드랩은 지난해 매출 146억원에 영업손실 52억원, 순손실 92억원의 실적을 냈다. 주관사는 한국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오세훈 시장님 삼세번 째입니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의 당선을 축하하며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해 ‘상생방역’과 함께 ‘과학적방역’을 시행해줄 것을 건의, 요청한다. 오 시장은 선거 때 코로나19와 관련, 일괄적으로 영업시간을 규제하는 정부 지침에 반대하며 업종별·업태별 방역수칙을 마련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오시장은 그 공약 이행으로 ‘상생방역’과 ‘서울형 거리두기’를 발표했다. 오 시장은 12일 오전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희생을 강요하는 일률적인 ‘규제방역’이 아니라, 민생과 방역을 모두 지키는 ‘상생방역’으로 패러다임을 바꿔 서울형 거리두기를 시행하겠다”며 ‘신속항원검사키트’를 활용한 시범사업도 추진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오 시장은 “서울형 거리 두기 매뉴얼이 시행된다면 업종별 특성을 반영한 영업시간 연장이 가능해져 방역체계에 완전히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의사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오세훈 서울시장의 방역 대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서울시민의 62.4%가 민생에 도움이 된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지만 정부 · 여당 · 의료계에서는 4차 유행을 초래할 위험이 있다며 반대입장이다.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