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1.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4.5℃
  • 구름많음강릉 0.5℃
  • 서울 -2.5℃
  • 대전 0.2℃
  • 구름조금대구 3.8℃
  • 맑음울산 3.9℃
  • 광주 2.1℃
  • 맑음부산 4.9℃
  • 흐림고창 3.0℃
  • 흐림제주 6.6℃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0.9℃
  • 흐림금산 0.5℃
  • 구름조금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3.9℃
  • 구름조금거제 3.4℃
기상청 제공

사회

40대 가장 폭행사건...가해자는 ‘최연소 회계사 합격 경력자’

URL복사

 

유튜버 구제역 “삼정KPMG회계법인 소속으로 근무 중” 신상공개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지난 7월 ‘20대 만취녀’로 인터넷 커뮤니티를 달궜던 A씨의 신상이 유튜버 구제역 채널을 통해 공개됐다.

 

제보 전문 유튜버로 활동 중인 구제역씨는 지난 2일 ‘40대 가장을 폭행한 20대 만취녀의 신상을 공개합니다’ 제하의 영상을 올렸다.

 

구제역 씨에 따르면 ‘20대 만취녀’로 불리는 A씨는 국내 손꼽히는 회계법인 ‘삼정KPMG’ 소속 회계사로 근무 중이라는 것. 특히 몇 년 전 최연소 회계사 합격자로 여러 언론매체와 인터뷰를 진행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구제역씨는 방송을 통해 “A씨는 대한민국 슈퍼초엘리트 집안의 자제로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해야 하는 사회고위층이다”라며 “아버지는 대학교수 언니는 유명대학 의사이며 본인 또한 전문직인 회계사로 활동 중이다” 고 신상을 공개했다.

 

‘20대 만취녀 사건’은 지난 7월 길가던 40대 가장이 자신의 14살 아들에게 술을 권하는 20대를 만류하는 과정에서 폭행을 당한 사건이다.

 

술에 취한 A씨는 무차별 폭행을 계속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자신이 성추행 당했다’ 주장하는 등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을 저질렀다.

 

더구나 10대 자녀들 앞에서 아버지를 폭행, 아이들에게 정신적 충격을 남겼던 사건이다. 이 장면이 인터넷에 퍼지며 사회적 공분을 일으키기도 했다.

 

한편, 삼정KPMG회계법인 관계자는 “A씨의 근무여부는 개인정보 차원에서 공개할수 없다”며 “정확한 상황을 파악 중이다” 밝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 대통령, 두바이 '한국 우수상품전' 참관…'부산 엑스포 유치' 적극 홍보
전시회 내 부산엑스포 홍보관 방문해 적극 홍보 UAE 청년 부산엑스포 서포터즈 만나 감사 전해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서 열린 '한국 우수상품전'에 참관해 기업들을 격려하고, 2030 부산 엑스포 유치를 적극 홍보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두바이 엑스포 '한국의 날'을 계기로 두바이 전시센터(DEC)에서 열린 '2022 두바이 한국 우수상품전'에 참관했다. 지난 16일부터 오는 18일까지 3일 동안 열리는 상품전은 한국 기업의 중동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코로나19 이후 2년 6개월 만에 열리는 대면 마케팅 행사다.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등 48개사와 함께 삼성전자, 현대기아차 등 대기업이 참여하며, 중동·서남아시아·중앙아시아 등 두바이 인근 지역에서 300개사의 해외 바이어들이 방문·참관할 예정이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부산시가 우수상품전 내에 운영 중인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관'을 방문해 부산의 우수성, 유치 당위성 등을 적극 홍보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에도 두바이 엑스포에서 열린 한국의 날 공식 행사에서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당부하고, UAE측과 엑스포 유치를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김건희 녹취록 보도파문 국힘은 뭐했나?
법원, 방송금지가처분신청 일부 인용으로 MBC보도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서울서부지법이 14일 국민의힘, 엄밀히 말하면 김건희씨가 MBC를 상대로 낸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함으로서 MBC시사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16일 저녁 김씨가 지난해 ‘서울의소리’ 소속 이명수 기자와 통화한 총 7시간 45분 분량의 녹음 파일 중 김씨 관련 수사나 사생활, 언론사에 대한 불만 등을 제외한 일부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대화 내용은 이 기자가 어떤 사안에 대해 질문을 하고 김건희씨가 답을 하는 취재형식의 대화가 아니라 정말 친한 오누이가 어떤 상황에 대해 사적 대화를 나누는 것처럼 대화에 격식이나 조심스러움이 없었다. 누가 보더라도 미디어 취재를 위한 것이라고는 볼 수 없는 통화내용이었다. 더욱이 김건희씨와 통화한 이명수 기자는 뉴스리포터가 아닌 촬영기자인 것으로 알려져 촬영기자가 6개월간 취재를 위해 취재원과 밀접 접촉하고 통화했다는 것은 언론사 취재관행이나 상식에도 전혀 맞지 않는 것이었다. 핵폭탄급 내용 없어 국힘 안도 분위기 추가 공개시 후폭풍 예상 이날 MBC에서 보도된 내용만 보면 대선에 커다란 영향을 미칠 핵폭탄급 내용도 아니었고 그저 흥미유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