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2.09 (목)

  •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0℃
  • 구름조금대구 1.8℃
  • 구름많음울산 3.2℃
  • 구름많음광주 2.5℃
  • 흐림부산 6.5℃
  • 흐림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7.6℃
  • 맑음강화 -0.3℃
  • 구름조금보은 -4.4℃
  • 구름조금금산 -2.9℃
  • 흐림강진군 3.1℃
  • 구름조금경주시 -2.1℃
  • 흐림거제 5.0℃
기상청 제공

정치

대통령실 대외협력비서관에 김용진 국힘 총무국장 내정

URL복사

당직자로 기조국장·공보실장 요직 거쳐
박근혜 정부 춘추관 선임행정관 경험도
검증 중…단수후보 검토돼 조만간 인선
대통령실 소폭 조직개편·인선 잇따를듯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대통령실 대외협력비서관에 김용진 국민의힘 총무국장이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임 대외협력비서관에 내정된 것으로 알려진 김용진 총무국장은 국민의힘 당직자 공채 6기로 지난 2000년부터 당에서 근무해왔다. 기획조정국장, 공보실장 등 요직을 두루 맡았다.

박근혜 전 대통령 당시 춘추관 선임행정관을 맡는 등 청와대 경험도 있는데다 공보실장 등을 거쳐 대통령실은 언론과의 소통에 적임자라고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사자는 "현재 검증 중인 걸로만 안다"며 내정에는 선을 그었으나 현재 단수로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대외협력비서관은 옛 춘추관장에서 이름이 바뀐 직제로 김영태 비서관의 사임으로 현재 공석인 상태다.

김 전 비서관은 윤석열 대통령 출근길 도어스테핑 중단 논란 및 MBC의 순방 당시 자막 논란, 1호기 탑승 배제 등과 관련해 언론과 대통령실 간의 의견 조율이 부족했다며 스스로 책임을 지는 차원에서 대통령실을 떠났다.

대통령실은 연말 소폭의 조직 개편과 인선을 준비하고 있다. 정책조정비서관과 국제법률비서관을 신설, 수출강국 도약이라는 윤석열 정부의 핵심 정책과 관련한 역할을 수행하도록 할 예정이다.

정책조정비서관에는 박성택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안보 정책관, 국제법률비서관에는 이영상 전 쿠팡 부사장이 이름이 올라있다.

가짜뉴스에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는 윤 대통령의 방침에 따라 홍보수석실 산하 뉴미디어비서관을 이른 시일내 인선할 예정이다. 또 천효정 대변인실 부대변인을 뉴미디어 비서관으로 이동시키는 등 인원 보강 작업을 진행 중이라 한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진정성’ 있나…‘의도’ ‘흑심’ ‘속마음’ 없어
본지는 수익 추구가 목적이 아닌 중소, 벤처기업, 스타트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플랫폼(場)을 구축해 기업들이 이 플랫폼에서 마음 놓고 그들이 원하는 분야의 전문가그룹들의 조언과 협업을 통해 기업 경영 활성화를 꾀할 수 있도록 본지 부설 ‘히든기업경영전략연구소’를 지난 2월1일 공식 설립했다. 조금이라도 중소기업들에게 알찬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전달해 주고 싶은 마음에 연구소 공식 설립전인 2022년12월26일 ‘23년 중기부 R&D 지원사업 및 사업화자금 조달방안 및 벤처캐피탈 투자유치’ 등에 관해 90여개 기업 대표,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그리고 이어서 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자문위원들이 기업진단 및 맞춤형 정부지원사업매칭 안내 무상컨설팅을 비롯, 온라인몰판매와 재고자산판매 등 마케팅 컨설팅,청년일자리 도약 장려금사업, 수요기반조달연계 혁신제품사업,산업혁신인재양성지원사업, 화학안전사업자 조성, 로봇활용 제조 혁신지원사업,, 수출지원기반활용사업, 특허포트폴리오구축 및 지원제도 활용방안, 2023 중소기업 전략 기술로드맵 사업 등 다양한 분야 정부정책사업에 대해 무상컨설팅을 하겠다고 공지했다. 그런데 이러한 일련의 세미나 개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