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4.07.15 (월)

  • 흐림동두천 30.0℃
  • 흐림강릉 22.5℃
  • 구름많음서울 30.5℃
  • 구름많음대전 30.4℃
  • 흐림대구 25.8℃
  • 울산 23.8℃
  • 구름많음광주 28.9℃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30.3℃
  • 흐림제주 26.8℃
  • 구름많음강화 28.8℃
  • 흐림보은 26.9℃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6.3℃
  • 흐림경주시 23.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문화

역사 인문학을 스토리텔링으로 만나다

URL복사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책을 품은, 열린 지식·문화공간’ 구립 은뜨락도서관(관장 김명수)은 역사스토리텔링 ‘역사in은뜨락’ 역사탐방 프로그램을 내달 18일(수)부터 11월 29일(수)까지 총 4회에 걸쳐 운영한다고 밝혔다.

역사스토리텔링 ‘역사in은뜨락’은 은뜨락도서관만의 역사탐방 사업으로, 도서관과 가까운 서울 인근의 살아 숨 쉬는 유적지나 문화재에서 역사 전문가와 함께 걸으며 역사 인문학을 스토리텔링으로 접하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총 4회 중 2회씩 10월과 11월로 나눠 진행될 예정이다. 10월에는 ‘조선 그리고 일제까지의 흔적’을 주제로 남산 한옥마을과 창덕궁에서 각각 내달 18일(수), 25일(수) 운영되고 11월에는 ‘공원에서 만나는 역사 이야기’를 주제로 용산공원과 효창공원에서 각각 11월 22일(수), 29일(수) 운영된다.

구립 은뜨락도서관은 자연경관 감상과 더불어 유서 깊은 역사문화 유적지를 주민들과 함께 탐방하며 인문학적 소양뿐만 아니라 탐방을 통한 삶의 활력소 제공으로 힐링되는 역사탐방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은뜨락도서관에 문의하거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3228@hanmail.net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창덕궁 약방 개방... 무더위 쉼터 용도, 궁중 보양음료 시음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국가유산청 궁능유적본부 창덕궁관리소(소장 이명선)는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한 달간 매주 수~일요일에 창덕궁을 찾는 관람객이 무더위를 피할 수 있는 ‘쉼터’로 창덕궁 약방을 개방한다. 약방은 궁궐 안에 있는 의료기관으로 내의원이라고도 불리었으며, 의료행정기관인 전의감, 서민치료를 담당했던 혜민서와 함께 조선의 대표적인 의료 기관이다. 창덕궁 궐내각사 권역에 위치한 약방은 복원이 완료된 2005년부터 특별전시와 각종 행사공간으로 활용하고 있다. 이번 한 달간의 약방 개방은 여름철 안전사고 예방차원에서 창덕궁을 찾는 관람객이 폭염을 피해 잠시 쉬어갈 수 있는 실내공간을 제공하고 국민의 문화유산 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취지로, 약방을 찾는 관람객은 약방 궁중일상 전시관람, 약향주머니 만들기 체험, 궁중 청량음료 시음 등의 체험을 비롯해 동의보감 등 관련 도서를 읽으며 더위를 피해 시원하게 궁중문화를 직·간접적으로 느낄 수 있다. 개방기간 동안 약방을 찾는 관람객들은 ▲ 약탕 조제도구 등 재현품 전시관람(7.17.~8.18.), ▲ 약향주머니 만들기 체험(매주 금·토요일 50명 선착순)과 함께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을 날 수 있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의 성과를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프로젝트에 참여해야
윤석열 대통령은 지난 10일부터 5박 7일간 올해 첫 해외순방지로 중앙아시아 3개국(투르크메니스탄·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순방을 마치고 16일 새벽 돌아왔다. 윤 대통령은 지난 10일 출국해 10~11일 투르크메니스탄, 11~13일 카자흐스탄, 13~15일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해 각국 정상들과 연이어 회담을 했다. 윤 대통령의 이번 순방으로 중앙아시아 3개국과 한국 간 에너지·핵심 광물 공급망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국내 순수기술력으로 생산한 고속철도를 수출하는가 하면 한-중앙아시아 정상회의를 진행하기로 하는 등 K-실크로드 협력에 대한 중앙아시아 3개국의 지지를 이끌어내는 순방 성과를 도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각국 정상회담 결과 투르크메니스탄에서는 현대엔지니어링과 투르크메니스탄 국영가스공사의 갈키니쉬 가스전 4차 탈황설비 기본합의가 성사됐다. 카자흐스탄에서는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에 성공했다. 우즈베키스탄에서는 현대로템과 우즈베키스탄 철도공사 간 고속철도 6 편성 공급계약이 성사됐다. 국내 기술로 만든 KTX 이음의 첫 해외 수출이다. 내년에는 사상 처음으로 한-중앙아시아 정상회의를 진행할 계획인데 윤 대통령이 이번에 방문한 3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