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23.8℃
  • 연무서울 24.6℃
  • 흐림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3.8℃
  • 흐림울산 20.1℃
  • 흐림광주 23.8℃
  • 흐림부산 20.9℃
  • 흐림고창 22.6℃
  • 흐림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21.0℃
  • 구름많음보은 21.9℃
  • 흐림금산 21.9℃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1.2℃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바이오ㆍ제약

대원제약, 내달 천식 치료제 ‘콤포나콤팩트에어' 출시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대원제약의 천식 치료 신제품이 GSK와의 소송으로 허가 후 1년 반 만에야 세상에 나온다.

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대원제약은 내달 천식 치료에 쓰는 폐흡입제 ‘콤포나콤팩트에어’(성분명 플루티카손+살메테롤)를 출시한다.

이 제품은 1999년 전 세계적으로 발매된 후 공전의 히트를 친 GSK '세레타이드'의 제네릭(복제약) 의약품이다.

대원제약은 이 제품을 야심차게 준비했다. 국산화에 성공한 폐흡입제는 한미약품 ‘플루테롤’이 유일했기 때문이다. 세레타이드는 2011년 특허가 만료돼 9년 간 얼마든지 제네릭이 나올 수 있었지만, 유일하게 한미약품만 출시에 성공했다.

대원제약은 터키 제약기업이 만든 제품을 수입하는 방식으로 지난 2016년 말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허가 신청했다. 그러나 이 또한 한 차례 허가신청이 반려됐다. 폐흡입제 디바이스 개발의 어려움 때문이다. 흡입제의 디바이스 개발엔 고난도 기술이 필요할 뿐 아니라, 오리지널과 동일한 약물전달 능력을 갖는 게 상당히 어렵다.

어렵게 작년 1월 허가 획득에 성공했지만, 다시 GSK의 제동에 발목이 잡혔다.

GSK는 콤포나콤팩트에어가 자신들이 판매해 온 오리지널 제품 세레타이드의 디바이스가 유사해 부정경쟁행위에 해당한다며 법원에 수입·판매 및 제품 홍보 금지 등을 요구하는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법원은 콤포나콤팩트에어의 판매·양도·배포·수출·수입을 중단시키며 GSK의 손을 들어줬다.

대원제약은 흡입제 기기의 외관을 바꿔, 식약처로부터 다시 ‘변경허가’를 받았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올해 초 변경된 기기로 다시 변경 허가를 받아, 모든 출시 준비를 완비했다”며 “다음 달 출시해 본격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이효리 사과, 윤아와 노래방? 이럴거면 '덕분에챌린지' 왜했나[종합]
이효리 사과 이어 노래방 같이 간 윤아도 사과문 "판단 미쓰" 윤아, '노래방 방문' SNS 생방송 논란에 자필 사과문 게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가수 겸 배우 임윤아(30 소녀시대 윤아)가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노래방 방문 논란’이 계속 일자 공식입장을 통해 사과 뜻을 밝혔다. 윤아는 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자필 사과문(공식입장)을 올렸다. 같은 날 이효리가 먼저 사과문을 올린 데 이어 윤아도 공개적으로 사과했다. 윤아는 자필 사과문에서 "먼저 저의 경솔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한다. 죄송하다"며 "모두가 힘들어하고 조심해야할 (코로나19) 시기에 생각과 판단이 부족했다.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계속해서 코로나19로 애쓰시는 의료진들과 국민들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고 사과 뜻을 전했다. 현재 밀폐돼 전파 위험이 큰 노래방은 코로나19(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감염 고위험시설로 지정돼 방역당국이 관리하고 있다. 윤아는 지난 2018년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

정치

더보기
文대통령 내외, '비대면' 동행 세일 현장 방문..."소비가 애국"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일 "과거에는 소비를 아끼고 저축을 하는 것이 애국이었지만 지금은 소비가 애국"이라고 말하며 적극적인 소비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이날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KSPO돔(구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특별 할인행사 '대한민국 동행세일, 가치삽시다' 행사장을 찾아 "많이 소비해주면 경제를 살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대한민국 동행세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해 기획됐다. 대기업에서 전통시장, 소상공인까지 모든 경제주체가 참여하는 최초 민관협력의 전국적 할인행사로 오는 12일까지 진행된다. 문 대통령 부부는 코로나19로 위축된 내수 및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았다. 문 대통령은 "수출과 내수는 우리 경제를 떠받치는 두 기둥"이라며 "둘 다 상황이 솔직히 좋지 않다. 수출은 4, 5, 6월 연이어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전했다. 다만 "한 가지 다행스러운 것은 (수출) 감소 폭이 점점 줄고 있어 하반기에는 훨씬 좋아질 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있다"며 "또 한 가지 위안은 주요 수출국 가운데 수출에서 선방을 하고



사회

더보기
이효리 사과, 윤아와 노래방? 이럴거면 '덕분에챌린지' 왜했나[종합]
이효리 사과 이어 노래방 같이 간 윤아도 사과문 "판단 미쓰" 윤아, '노래방 방문' SNS 생방송 논란에 자필 사과문 게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가수 겸 배우 임윤아(30 소녀시대 윤아)가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노래방 방문 논란’이 계속 일자 공식입장을 통해 사과 뜻을 밝혔다. 윤아는 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자필 사과문(공식입장)을 올렸다. 같은 날 이효리가 먼저 사과문을 올린 데 이어 윤아도 공개적으로 사과했다. 윤아는 자필 사과문에서 "먼저 저의 경솔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한다. 죄송하다"며 "모두가 힘들어하고 조심해야할 (코로나19) 시기에 생각과 판단이 부족했다.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계속해서 코로나19로 애쓰시는 의료진들과 국민들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고 사과 뜻을 전했다. 현재 밀폐돼 전파 위험이 큰 노래방은 코로나19(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감염 고위험시설로 지정돼 방역당국이 관리하고 있다. 윤아는 지난 2018년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


문화

더보기
코로나19 이후의 삶... ‘고미숙의 몸과 인문학’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은 작가 겸 고전평론가로 잘 알려진 고미숙 작가를 초청해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화요일 저녁 7시 명사특강 ‘고미숙의 몸과 인문학’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인문학자이자 평론가로도 활동 중인 고미숙 작가는 다양한 방송과 강연을 통해 인문학의 새로운 시각과 비전을 제시하는 학자로 ‘나의 운명 사용설명서’, ‘스무 살의 인문학’, ‘열하일기, 웃음과 역설의 유쾌한 시공간’, ‘몸과 인문학’, ‘동의보감, 몸과 우주 그리고 삶의 비전을 찾아서’ 등의 저자이기도 하다. 작가는 이번 강연을 통해 코로나19 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방법과 코로나19 이후의 삶과 비전에 대해 이야기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총 3회 걸쳐 ‘소유에서 자유로’, ‘소외에서 창조로’, ‘증식에서 순환으로’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된다.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의 박종범 관장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모든 분이 이 강연을 통해 삶의 긍정적 희망과 올바른 방향성을 찾는 시간을 보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될 이번 강연은 각 가정에서 스마트폰이나 PC를 이용해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오늘부터 선착순 접

오피니언

더보기